'일주일에 10억' 받으면서... 레알 나가면 "돈 생각 안하겠다"

80 0 0 2022-05-18 09:04:1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가레스 베일./AFPBBNews=뉴스1올 여름 자유계약(FA) 선수로 나가는 가레스 베일(33·레알 마드리드)이 다음 클럽팀을 선택할 때 돈 생각은 안 하겠다는 의지를 내비쳤다.

영국 매체 더 선은 17일(한국시간) "베일의 다음 행보는 돈에 의해 결정되진 않을 것이다. 즉 고향팀 카디프시티로 이적도 가능하다는 얘기"라고 밝혔다.

카디프시티 출신의 베일은 웨일스가 낳은 최고의 축구스타 중 하나다. 2006~2007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사우샘프턴에서 데뷔해 2007~2008시즌 토트넘으로 이적했고 그곳에서 기량을 꽃피웠다. 2012~2013시즌 직후 1억 100만 유로(약 1350억 원)의 당시 역대 최고 이적료를 경신하며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했다.

레알 마드리드에서의 9년간, 성과 자체는 나쁘지 않았다. 모든 대회 통틀어 258경기에 출전해 106골 67어시스트를 기록했다. 라리가 우승도 3회 차지했고 무엇보다 챔피언스리그 3연패 포함 4회 우승의 주역이었다.

그러나 입단 2~3년 만에 기량이 하락하기 시작했고 2017~2018시즌부터는 잦은 부상으로 경기에도 출장하지 못했다. 여기에 프로답지 않은 몸 관리와 워크에식(직업 윤리 및 태도) 문제까지 겹쳐 많은 비판을 받았다. 그러면서도 국가대표팀에서는 팀의 주장과 주포로서 2016유로 4강을 이끄는 등 헌신하는 모습을 보여 레알 팬들로부터 '애국자'라는 비아냥을 들어야 했다.

이번 결정도 웨일스 국가대표팀과 밀접한 관련이 있었다. 더 선에 따르면 베일의 대변인 조나단 바넷은 "웨일스 주장인 베일은 만약 조국이 2022 카타르 월드컵에 진출한다면 은퇴하지 않을 것이다. 다음 클럽팀은 돈이 아닌 축구와 관련된 결정일 것"이라고 전했다.

더 선은 "베일은 레알 마드리드에서 주급 65만 파운드(약 10억 3000만 원)의 계약을 맺고 있다"고 지적했다. 다음에 이어지는 대변인의 말이 인상적이었다. 바넷은 "베일의 다음 행보는 오로지 어디에 있고 싶은지, 지금 상황에서 무엇을 하고 싶은지에 달렸다. 재정적인 부분은 고려 사항에 포함되지 않는다. 그는 이미 엄청 돈이 많다"고 말했다.

고향팀 카디프시티로의 복귀설도 이런 과정에서 나왔다. 이외에는 토트넘, 뉴캐슬, 미국 MLS의 DC유나이티드 등이 행선지로 꼽혔다. 바넷에 따르면 베일은 현재로선 이러한 추측과 상관없이 리버풀과 챔피언스리그 결승전, 웨일스의 월드컵 예선 플레이오프 등 최종전에 집중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종 수정 날짜 : 2022-05-18 10:14:09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764
이렇게만 되면 무관 탈출...토트넘 22-23시즌 예상 라인업 등장 손나은
22-05-19 13:27
15763
더 브라위너, 호날두-메시 중 누구와 뛰고 싶냐는 질문에 "호날두" 호랑이
22-05-19 11:45
15762
"손흥민이 덜컹거리게 만들었어!"...홀딩, 어리석은 퇴장 후폭풍 계속 극혐
22-05-19 10:59
15761
베일, 챔스 축구 대신 골프나 즐길 듯...레알 마드리드, 하루 393만원 호텔 예약, 자체 골프장도 있어 크롬
22-05-19 09:43
15760
이렇게만 되면 무관 탈출...토트넘 22-23시즌 예상 라인업 등장 캡틴아메리카
22-05-19 07:54
15759
반등 성공한 TOR 1660억 1선발, 이제 류현진만 남았다 가츠동
22-05-19 06:02
15758
네빌 "맨유, 케인 영입 어렵지만 SON은 충분히 데려올 수 있다" 군주
22-05-19 02:37
15757
'9회 4득점 또 뒤집었다!' 삼성, 한화 잡고 시즌 12번째 역전승 조폭최순실
22-05-18 23:50
15756
떠나는 쿠에바스 마지막 인사…"지구 반대편에서 형제가 응원한다" 타짜신정환
22-05-18 21:59
15755
SON 의존도 줄인다... 토트넘, '왼쪽 측면-21골' 공격수 영입 제의 해적
22-05-18 20:40
15754
에이징커브 아냐! MVP의 부활 맹타…5G 3홈런 OPS 1.410 소주반샷
22-05-18 16:24
15753
한데 모으면 올스타팀인데… KBL 역대급 FA들 누가 품나 와꾸대장봉준
22-05-18 14:33
15752
베일, SON과 재회?..."토트넘 복귀 합의 완료, 커리어 마지막 계약" 손예진
22-05-18 13:56
15751
'오펠리아' 백진성, 젠지 떠나 LLA 레인보우7 입단 손나은
22-05-18 12:33
15750
‘끝까지 간다!’ 리버풀, 사우스햄튼전 2-1 역전승…‘맨시티와 승점 1점 차’ 극혐
22-05-18 11:24
15749
뉴캐슬 팬들의 야유, "아스날, 너네 주제에 UCL? 웃기지 마" 미니언즈
22-05-18 10:14
VIEW
'일주일에 10억' 받으면서... 레알 나가면 "돈 생각 안하겠다" 크롬
22-05-18 09:04
15747
결국 외인 퇴출 1호 나오나... 사령탑 '의미심장' 발언 던졌다 음바페
22-05-18 05:21
15746
‘한국 전설’ 황선홍 감독이 ‘신성’ 이강인에게 전한 진심 미니언즈
22-05-18 04:07
15745
'0.340' 통산타율 1위 특급타자가 사라졌다…2년 뒤엔 익숙해져야 한다 물음표
22-05-18 02:35
15744
154km 강속구로 홈런을 맞다니…ERA 0점대 리그 최강 셋업맨 망연자실 크롬
22-05-18 01:22
15743
밸런스만 회복하면 '언터처블' KIA 이의리 7이닝 8K 1실점 역투 ERA 2.93 장그래
22-05-17 22:24
15742
토트넘행 힌트 줬다…"챔피언스리그에서 다시 뛰고 싶다" 홍보도배
22-05-17 21:19
15741
'3명뿐인 10-10' EPL 윙어, 주급 2배 '점프'...팀 내 최고 수준 소주반샷
22-05-17 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