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현지에 '손흥민 대형 벽화' 탄생...벽화에서도 시그니처 '찰칵'

127 0 0 2022-06-28 14:05:0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영국 런던에 손흥민의 대형 벽화가 탄생했다.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28일(한국시간) 손흥민의 벽화 사진이 공개됐다. 해당 벽화는 스트리트 아티스트 'Gnasher'에 의해 그려진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은 토트넘 훗스퍼의 팬으로 알려진 'Rob White' 사진작가가 촬영했다.

Gnasher는 개인 홈페이지에 "나는 엑스박스, 포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 이지젯 등 대형 벽화를 그리는 화가다. 나의 그림은 스프레이 페인트, 아크릴, 에멀션으로 뒤덮여 있다"라며 자신을 소개했다.

이어 "이러한 활동은 1985년부터 시작했다. 영국의 그래피티 운동이 커지면서 몇몇 유명한 그래피티 예술가들이 내 고향으로 오게 됐다. 그들이 캐릭터를 창조하는 것을 보고 나만의 초현실적인 스프레이 캔 아트를 개발하는 데 영감을 받았다. 그러나 잠시 그래피티 세계에서 벗어났지만 2009년 한 친구가 스프레이 페인트를 사 나를 초대했고, 그래피티가 내 삶에 다시 떠오르며 푹 빠졌다"라고 덧붙였다.

손흥민의 벽화는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약 1.1km 떨어진 스톤리라는 거리에 위치해 있다. 해당 벽화는 검은색 배경에 손흥민이 특유의 '찰칵 세리머니' 포즈를 하는 모습으로 그려졌다. 우측 상단에는 손흥민의 영어 이름과 등번호 7번이 새겨져 있다.

'찰칵 세리머니'는 손흥민 특유의 세리머니로 자리 잡았다. 2020-21시즌을 앞둔 프리시즌부터 득점을 할 때마다 해당 세리머니를 하며 본인만의 시그니처로 만들었다. 과거 손흥민은 "인생을 살아가면서 그 장면을 저장하고 싶다는 의미에서 만들기 시작했다"며 해당 세리머니에 대한 의미를 밝혔다.

환상적인 시즌을 보낸 손흥민이었다. 이번 시즌 손흥민은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에서만 23골 7도움을 올리며 골든 부트를 수상했다. 손흥민의 득점왕이 더욱 놀라운 것은 페널티킥(PK)이 단 한차례도 없다는 것이다.

한편 다가오는 시즌을 앞둔 손흥민은 내달 13일 K리그1 올스타팀과 경기를 치르고, 3일 뒤 세비야와 맞대결을 펼치며 시즌을 준비할 예정이다.

 



최종 수정 날짜 : 2022-06-28 14:05:14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246
'유럽관심' 이승우, "관심 사실... 즐겁고 고마운 수원FC에서 최선" 관계자 극혐
22-06-29 10:21
16245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2-06-29 09:21
16244
K리그에 24번째 구단이 탄생합니다 해골
22-06-29 06:58
16243
히샬리송, 손흥민과 함께한다...5년 개인 합의→계약 박차 픽도리
22-06-29 05:27
16242
NO 영입 맨유, '이라크 MF' 지단 이크발과 3년 재계약 타짜신정환
22-06-29 03:47
16241
"EPL이야? 사우디야?" 뉴캐슬 유니폼에 팬들 불만..."선 넘었다" 픽도리
22-06-29 02:17
16240
작년 14승은 신기루였나... 38억 FA, 139km 직구로는 버티지 못했다. 3이닝 3실점 9연패 떨어진원숭이
22-06-28 23:53
16239
“뼈가 골절된 상태로 주사맞고 경기를 뛰었습니다” 해적
22-06-28 22:14
16238
"1515억 들여 영입한 세 선수, 결국 토트넘 떠난다" 장사꾼
22-06-28 21:20
16237
“미나미노 또 벤치” 팀 잘못 골랐네... 모나코 1,360억 쓴다 원빈해설위원
22-06-28 20:07
16236
센터백 영입 또 좌절…"새로운 계약 체결한다" 순대국
22-06-28 17:06
16235
콘테냐, 무리뉴냐…"3일 남았다" 픽도리
22-06-28 16:33
VIEW
영국 현지에 '손흥민 대형 벽화' 탄생...벽화에서도 시그니처 '찰칵' 철구
22-06-28 14:05
16233
토트넘과 결별 이미 확정... 구단 요청에 오피셜만 미뤘다 손나은
22-06-28 13:29
16232
진짜 만화에서 튀어나온 오타니, 또 MLB 최초 기록 썼다 아이언맨
22-06-28 12:41
16231
류현진은 도대체 얼마나 위대했던 것인가… 후배가 소환한 불멸의 2019년 미니언즈
22-06-28 10:28
16230
즐거운 아침이요~ 크롬
22-06-28 09:16
16229
"부활한 이승우, 유럽 제안 받았다" 스페인 언론 집중 조명 섹시한황소
22-06-28 07:30
16228
940억 투자 토트넘 최악의 영입, 터키로 또 임대 보낸다 조현
22-06-28 05:37
16227
'맥과이어 캡틴 탄핵' 주동자 호날두였다 앗살라
22-06-28 03:05
16226
100억 포수는 없다? 예비 FA가 맞나 싶은 안방마님 5인방 성적표 닥터최
22-06-28 01:00
16225
아스널, 입단도 하기 전 토트넘에 찍힌 터너 영입 발표 6시내고환
22-06-27 23:33
16224
"케인과 호흡 기대"…토트넘 '544억'으로 임대 후 완전 영입할까 불쌍한영자
22-06-27 22:13
16223
"못 쳐도 고맙다, 나오는 것만으로도…" 감독 감동시킨 50억 거포, DH 거부 간빠이
22-06-27 2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