뮌헨 이적은 무슨 “토트넘과 재계약할 가능성이 더 크다”

123 0 0 2022-07-11 20:03:4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해리 케인(토트넘 홋스퍼)의 바이에른 뮌헨 이적설이 나왔다.

독일 ‘키커’는 10일(한국 시간) “뮌헨은 레반도프스키의 이적을 대비해야 한다. 그와 계약이 내년 6월에 끝나기 때문이다. 정보에 따르면 뮌헨이 고려할 수 있는 이름 중 하나가 케인”이라고 전했다.

레반도프스키는 올여름 이적을 공개 선언했다. FC 바르셀로나를 다음 팀으로 지목했다. 그러나 협상이 늦어지고 있다. 뮌헨은 레반도프스키의 이적료로 4,000만 파운드(약 625억 원)를 원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바르사가 감당하기 부담스러운 금액이다.

뮌헨과 레반도프스키의 계약이 딱 1년 남은 만큼, 동행이 이어진다고 해도 다음 시즌에는 결별이 유력하다. 뮌헨은 또 다른 정상급 골잡이가 필요한 실정이다. 레반도프스키의 대안으로 떠오른 게 케인이다.

케인은 지난해 여름, 공개적으로 이적 의사를 내비쳤다. 우승을 바랐고, 맨체스터 시티와 연결됐다. 하지만 토트넘은 케인을 내줄 마음이 없었다. 결국 케인은 잔류했고, 토트넘에서 만족스러운 생활을 하고 있다. 안토니오 콘테 감독 부임 이후 팀의 ‘대권’ 도전을 믿는 모양새다. 이미 여러 차례 인터뷰에서 속내를 밝혔다.

이후에는 이적에 관련된 소문이 없었고, 뮌헨 이적설이 갑작스레 떠올랐다. 하지만 구체적인 이야기가 오가는 단계는 아닌 것으로 알려졌다. 이적시장 전문가 파브리지오 로마노 기자가 곧장 상황을 전했다.

로마노 기자는 11일 본인의 소셜미디어 채널(SNS)을 통해 “케인에 관한 협상 또는 이야기가 없다. 토트넘은 항상 그를 언터처블 한 존재로 여긴다. 뮌헨과 진행 중인 일은 없다. 다니엘 레비 회장과 파비오 파라티치 단장, 콘테 감독은 올여름 케인 매각을 고려한 적이 없다”고 단언했다.

토트넘 처지에서는 당연한 자세다. 영국 매체 ‘더 부트 룸’은 거들었다. 매체는 “토트넘이 케인을 매각한다면, 가장 충격적인 반전이 될 것이다. 그러나 현재로서는 케인이 뮌헨으로 이적할 가능성보다 토트넘과 재계약을 체결할 가능성이 훨씬 더 크다”고 전망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397
이승우 나와!' 이랜드 까데나시, '푸스카스'급 원더골 '쾅'…이랜드는 통한의 무승부 캡틴아메리카
22-07-11 21:50
16396
코치 교체가 아니라 감독이 결단할 시간...삼성 팬들은 그것을 원한다 가츠동
22-07-11 21:04
VIEW
뮌헨 이적은 무슨 “토트넘과 재계약할 가능성이 더 크다” 장그래
22-07-11 20:03
16394
'페이커' 이상혁, LCK 첫 2,600킬 기록 달성 장사꾼
22-07-11 17:02
16393
잉글랜드 국가대표 출신 루니, 미국프로축구 워싱턴 감독에 내정 원빈해설위원
22-07-11 16:03
16392
'충격' 아무도 몰랐던 부상, 리버풀 신입생 합류하자마자 이탈 철구
22-07-11 14:02
16391
'태극기 찾느라' 늦게 등장... 토트넘 신입생, 벌써 축구팬 사로잡았다 손나은
22-07-11 12:52
16390
82년 된 아르헨 명문팀 경기장의 충격 실태, 가습기
22-07-11 11:13
16389
'손흥민 득점왕 도운' 모우라 '대형 걸개' 등장 "놀라운 환영! 많은 애정에 감사" 미니언즈
22-07-11 10:37
16388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7-11 09:30
16387
오타니 4타수 무안타, 에인절스 자멸 야구 결정판 '4연패' 섹시한황소
22-07-11 07:00
16386
탬파베이, 최지만 트레이드 카드로 쓴다? 현지는 왜 그런 추측을 할까 박과장
22-07-11 04:47
16385
'얘 대박인데?...콘테도 믿고 있다' 토트넘 방한서 주목할 '이 선수' 사이타마
22-07-11 03:04
16384
'스폰서가 안된데' 맨유, 호날두 이적 요청에도 느긋해졌다 이아이언
22-07-11 01:52
16383
9점 차 완패→5년 만에 스윕패, 두산팬들은 8회부터 떠났다 군주
22-07-10 23:58
16382
코칭스태프 개편과 농군 패션도 소용 없네...삼성 9연패 어쩌나 장그래
22-07-10 22:27
16381
패스도 제대로 못하는 맨유 선수들, 텐 하흐 훈련 중 '극대노' 조폭최순실
22-07-10 21:09
16380
시장 나오니 식은 감자, “아직 팀 못 구해” 토트넘 발 뺐나 정해인
22-07-10 07:19
16379
1할타자 동점포→ 150억 거포 역전타...KIA, 한화 또 울렸다 '8전승' 해적
22-07-10 05:09
16378
“맨유에 지금 필요한 것이 무엇이냐면”...추천 선수는 누구? 홍보도배
22-07-10 03:41
16377
'韓 여권 무효' 석현준, 주전경쟁서 밀려 트루아 떠난다 순대국
22-07-10 01:39
16376
4번의 역전-재역전을 끝낸 대타 유강남 천금의 역전타. LG, 8대6 6연승. 두산에 위닝시리즈 원빈해설위원
22-07-09 23:50
16375
'SON에 밀리더니' 끝내 2부리그행, "토트넘 149억 회수 원해" 픽도리
22-07-09 21:34
16374
ssg 오늘은 발리네 ㅜㅜ 해골
22-07-09 20: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