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팰리스, 구단 역사상 최초로 '뮌헨 선수' 영입...계약 기간 5년

162 0 0 2022-07-28 23:48:3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크리스탈 팰리스가 구단 역사상 최초로 바이에른 뮌헨 선수를 영입했다.

크리스탈 팰리스는 27일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구단은 뮌헨의 센터백 크리스 리차즈 영입을 완료했다. 계약 기간은 5년이다"라며 리차즈의 영입을 발표했다.

장래가 촉망한 선수다. 미국 출신의 리차즈는 2018년 만 18세의 나이에 뮌헨에 합류하며 유럽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연령별 팀을 거쳤고 2019-20시즌엔 분데스리가 데뷔전을 갖기도 했다. 188cm의 탄탄한 피지컬과 함께 빠른 스피드, 좋은 수비 능력, 빌드업 능력은 과거 뮌헨의 후방을 책임진 제롬 보아텡을 연상하게 했다. 2020-21시즌엔 리그에서 1어시스트를 기록하며 첫 공격포인트까지 올렸다.

이후 임대를 통해 경험을 쌓았다. 2020-21시즌 후반기 호펜하임으로 임대를 떠났고 13경기 1어시스트를 기록하며 경기력을 끌어올렸다. 2021-22시즌에도 다시 한 번 호펜하임과 손을 잡고 21경기 1골 1어시스트를 올리며 준척급 센터백으로 성장했다.

하지만 뮌헨과의 동행은 이어지지 않았다. 크리스탈 팰리스는 올여름 수비 보강을 추진하고 있었고 리차즈의 영입을 추진했다. 패트릭 비에이라 감독이 직접 설득할 정도로 영입에 열망을 나타냈고 1200만 유로(약 159억 원)의 적지 않은 금액으로 잉글랜드 무대에 입성했다.

합류와 동시에 새로운 역사를 썼다. 리차즈는 크리스탈 팰리스 구단 역사상 최초로 뮌헨에서 이적한 선수가 됐다. 크리스탈 팰리스 구단 규모 특성상 빅클럽에서 선수가 이적하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다. 하지만 리버풀, 첼시, 파리생제르맹(PSG), 올림피크 리옹 등 많은 명문 팀 출신 선수들이 크리스탈 팰리스로 왔다. 리차즈도 이 대열에 합류하며 뮌헨의 이름을 새겼다.

새로운 도전에 나선 리차즈가 영입 소감을 드러냈다. 그는 "이 팀의 프로젝트에 흥미를 느꼈다. 많은 어린 선수들이 있고 그들은 1군에서 입지를 다지기 위해 치열하게 경쟁한다. 크리스탈 팰리스는 투쟁심이 넘치는 구단이다. 정말 보기 좋은 광경이다. 비에이라 감독의 비전이 날 여기로 이끌었다"라며 이적을 결심한 이유를 밝혔다.

비에이라 감독의 적극적인 관심이 주요했다. 리차즈는 "비에이라 감독은 내게 팀의 프로젝트에 대해 설명했다. 그는 수 년 동안 이 구단이 쌓은 업적과 잠재성을 보여줬다. 난 여기에서의 생활을 정말로 고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610
'첫 훈련' 김민재, '나폴리 핵' 오시멘과 충돌 '의료진까지 투입' 가습기
22-07-29 11:05
16609
"손흥민-김민재 포함된 한국과 붙어보자" 日언론, 자신감 충만 미니언즈
22-07-29 10:31
16608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7-29 09:44
16607
'9명 나가!' 새 틀 짜는 콘테, 토트넘 개편 속도 낸다 물음표
22-07-29 06:21
16606
"로저스 감독, KIM 영입 1순위로 고려했는데…구단이 거절" 英 독점 앗살라
22-07-29 04:23
16605
해리 케인도 '벌크 업'..콘테의 지옥 훈련에 '근육맨'으로 변신 닥터최
22-07-29 02:58
16604
볼넷→사구→볼넷, '3연속 밀어내기' 어느 누가 에이스라 할 수 있나 찌끄레기
22-07-29 01:12
VIEW
C.팰리스, 구단 역사상 최초로 '뮌헨 선수' 영입...계약 기간 5년 6시내고환
22-07-28 23:48
16602
이적료 '4000억' 요구 이유 있었네...미니 홀란드, 리버풀 수비진 초토화 뉴스보이
22-07-28 22:01
16601
'손흥민 태클→발목 부상' 에버튼 MF, 소속팀서 방출 위기 불쌍한영자
22-07-28 20:24
16600
"널 지켜준 게 누군데?" 영입에 불만 품은 감독과 단장의 몸싸움 유출… '콩가루' 우려 받는 토리노 원빈해설위원
22-07-28 17:08
16599
이젠 거상이라고 불러주세요...'2750억' 맨시티, EPL 판매 역대 1위 달성 질주머신
22-07-28 16:00
16598
양키스 '공갈포' 포기하나…안타제조기 트레이드 영입 곰비서
22-07-28 15:47
16597
‘희귀병’ 앓는 트라웃, “내 커리어는 아직 안 끝났다” 손예진
22-07-28 14:34
16596
SD 김하성의 본능적 수비, 이젠 얘깃거리도 아니다 호랑이
22-07-28 13:04
16595
'1회 6득점 폭발' 다저스, 워싱턴 초전박살 냈다...2연패 탈출 [LAD 리뷰] 가습기
22-07-28 12:15
16594
[공식발표] 김민재 등번호 '3번', 나폴리 핵심 예고...'훈련도 소화' 미니언즈
22-07-28 11:24
16593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7-28 09:33
16592
4연속 벤치+강제 센터백+감봉 협박에도 “안 떠나 (더)용” 불도저
22-07-28 07:46
16591
“EPL에서 가장 흥미로운 선수” SON과 토트넘 날개 맡나 사이타마
22-07-28 02:53
16590
벤투호, 일본에 또 0-3 참패…동아시안컵 4연패 불발 이아이언
22-07-28 01:21
16589
'상상 그 이상' 충격의 더그아웃 멘붕 송구→역대급 11:10 졸전인가, 대첩인가 캡틴아메리카
22-07-27 23:47
16588
모리만도 6이닝 무실점, 라가레스 2안타 쐐기 2타점. 새 외인 승리 합창 SSG, LG에 6대3 설욕 가츠동
22-07-27 21:59
16587
일본은 잡아야지 군주
22-07-27 20: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