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70억 日투수 조기 교체, 필승조 부진…토론토 3연승 상승세 끝

127 0 0 2022-08-04 05:53:4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토론토의 3연승 기세가 탬파베이를 만나 꺾였다.

토론토 블루제이스는 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스버그에서 열린 2022 메이저리그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원정경기에서 2-3으로 패했다.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2위 토론토는 4연승에 실패하며 시즌 58승 46패를 기록했다. 반면 3위 탬파베이는 2연패 탈출과 함께 토론토와의 승차를 3경기로 좁혔다. 55승 49패.

선취점은 토론토 차지였다. 1회 선두로 나선 루어데스 구리엘 주니어가 2루타로 물꼬를 튼 뒤 블라디미르 게레로 주니어의 진루타에 이어 알레한드로 커크가 스트레이트 볼넷을 얻었다. 1사 1, 3루서 등장한 보 비셋이 헛스윙 삼진에 그쳤지만 테오스카 에르난데스가 1타점 2루타로 0의 균형을 깼다.

탬파베이가 3회 반격에 나섰다. 1사 후 로만 퀸이 사구, 르네 핀토가 좌전안타, 얀디 디아즈가 볼넷으로 만루를 만든 상황. 이후 이삭 파레디스가 좌익수 쪽으로 동점 희생플라이를 날렸다.

토론토는 4회 1사 후 에르난데스의 좌측 담장을 살짝 넘기는 솔로홈런으로 다시 2-1 리드를 잡았다. 에르난데스는 1B-0S에서 라이언 야브로의 2구째 체인지업을 받아쳐 시즌 15호포로 연결했다.

탬파베이는 4회 선두 랜디 아로자레나와 데이비드 페랄타의 연속안타로 무사 1, 2루 기회를 만들었다. 이후 장유쳉의 진루타로 이어진 1사 1, 3루서 테일러 월스가 1타점 내야땅볼로 다시 2-2 균형을 맞췄다.

승부처는 6회였다. 선두 호세 시리가 좌전안타와 도루로 단숨에 득점권에 도달했다. 이후 아로자레나의 2루수 땅볼로 1사 3루가 계속된 가운데 페랄타가 1타점 중전 적시타로 승부의 쐐기를 박았다.

토론토 선발로 나선 '3600만달러(약 470억원) 사나이' 기쿠치 유세이는 4이닝 3피안타 1볼넷 5탈삼진 2실점 노 디시전에 그쳤다. 패전투수는 ⅓이닝 2피안타 1볼넷 1실점의 필승조 아담 심버. 에르난데스의 홈런 포함 2안타 2타점은 패배에 빛이 바랬다.

반면 탬파베이는 선발 제일런 빅스가 1이닝 2피안타 1볼넷 2탈삼진 1실점으로 물러난 가운데 야브로가 4이닝 1실점으로 구원승을 챙겼다. 타선에서는 2안타 1타점의 페랄타가 가장 돋보였다.

탬파베이 내야수 최지만은 좌완 선발 등판에 휴식을 취했다. 시즌 성적은 76경기 타율 2할5푼4리 8홈런 46타점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697
SON 절친 방출 가능성↑...토트넘, '만 19세' 신성 LB 영입 관심 떨어진원숭이
22-08-04 15:36
16696
아쉬운 렌 단장 "김민재 영입, 너무 치열했다… UCL 나가는 팀과 경쟁" 이영자
22-08-04 14:45
16695
사실상 계약해지 통보, 등번호도 안 준다 순대국
22-08-04 13:27
16694
'손-케' 듀오급 브로맨스, 토트넘에 '절친 사이' 또 있었다 + 1 군주
22-08-04 12:43
16693
"아무도 안 반겨"... 호날두 사태, 결국 파국으로 치닫았다 가습기
22-08-04 11:26
16692
'호날두, 약해보이는 맨유에서도 2진급'…맨유, 22-23시즌 예상 베스트11 미니언즈
22-08-04 10:03
16691
즐거운 아침입니다. + 1 크롬
22-08-04 09:38
16690
졸지에 우승 후보에서 꼴찌팀으로, 비운의 홈런왕 "얼마나 화가 날까" 순대국
22-08-04 07:39
VIEW
470억 日투수 조기 교체, 필승조 부진…토론토 3연승 상승세 끝 원빈해설위원
22-08-04 05:53
16688
황의조, 황희찬 새 동료 되나…울버햄튼, 이적료 40억 오퍼 픽도리
22-08-04 04:28
16687
프리미어리그 인종차별 반대 무릎 꿇기 세레머니, 특정 경기에만 해골
22-08-04 03:10
16686
'감히 데 헤아를?' 승격팀 간 맨유 GK, 팬들도 돌아섰다 곰비서
22-08-04 01:14
16685
SON도 못 잡은 마음, 콘테가 잡았다... "토트넘, 케인 연장계약 확신" 와꾸대장봉준
22-08-03 23:51
16684
올만에 ㅎㅎ 가터벨트
22-08-03 22:38
16683
'김현수 2타점+임찬규 첫 QS+고우석 통산 110세이브' LG, 롯데에 전날 패배 설욕 장사꾼
22-08-03 22:11
16682
'주전급 아닌데 960억은 낭비'…토트넘, 메디슨 영입에 회의적 장그래
22-08-03 19:53
16681
'임대로라도 와줘!'...무리뉴가 원한 PSG 살림꾼, 로마행 임박 정해인
22-08-03 18:38
16680
모리뉴 또 세리에A 대표 공격수 품는다…이번에도 '공짜' 이영자
22-08-03 17:01
16679
토트넘 중원 못 뚫습니다...EPL 태클왕이 2명이나 군주
22-08-03 15:53
16678
"아프리카 선수는 더 이상 안 사" 나폴리 회장, 돌발 발언.. 왜? 조폭최순실
22-08-03 14:33
16677
토트넘 '신입 베테랑'에 반했다…"콘테 전술 가르쳐주더라" 손나은
22-08-03 12:21
16676
英매체 "다이어트 시작한 루카쿠, 날씬해졌어!"...글쎄? 아이언맨
22-08-03 11:14
16675
"김민재는 쿨리발리가 아냐.. 몇 광년 떨어져 있어" 伊 전문가 물음표
22-08-03 09:51
16674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8-03 08:4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