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경기서 1점+2점+3점+만루포 ‘홈런 사이클’ 나왔다

116 0 0 2022-08-12 17:03:2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챈들러 레드몬드. 사진=마이너리그 공식 홈페이지 캡처
[동아닷컴]

마이너리그에서 놀라운 일이 발생했다.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의 유망주 챈들러 레드몬드(25)가 한 경기에서 홈런 사이클을 작성했다.

세인트루이스 산하 더블A 소속인 레드몬드는 11일(한국시각)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 산하 더블A 팀과의 경기에서 5안타-11타점을 기록했다. 홈런은 4개.

더욱 놀라운 것은 홈런 4개가 1점-2점-3점포에 만루포로 이뤄진 것. 레드몬드는 메이저리그에서 단 한 번도 나오지 않은 홈런 사이클을 달성했다.

마이너리그에서는 역대 두 번째 기록이다. 앞서 1998년 역시 세인트루이스 산하 더블A 소속으로 뛴 타이론 혼이 최초로 달성한 바 있다.

레드몬드는 1회 우익수 앞 적시타로 상쾌한 출발을 보였고, 5회 왼쪽 담장을 넘는 2점포로 홈런 사이클의 시동을 걸었다.

이어 팀이 7-4로 앞선 6회에는 좌중간 담장을 넘기는 만루포를 때렸고, 7회에는 가운데 담장을 넘어가는 1점포를 기록했다.

이것이 끝이 아니었다. 레드몬드는 팀이 18-4로 앞선 8회 우중간 담장을 넘는 3점포를 때려 진기록을 완성했다.

레드몬드는 마이너리그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믿을 수가 없다”며 “지금 이 감정을 표현하기 위해 어떤 단어를 사용해야 할지도 모르겠다”며 감격했다.

지난 2019년에 세인트루이스의 지명을 받은 레드몬드는 이번 시즌 더블A에서 뛰고 있다. 마이너리그 3시즌 통산 OPS는 0.848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828
"느낌 아니까~" 영국서 이발사 데려온 포그바, 만족 후 '흥 폭발' 떨어진원숭이
22-08-13 17:09
16827
"맨유는 많은 부분이 잘못됐다"...텐 하흐의 파격 발언 홍보도배
22-08-13 15:07
16826
중국 거친 공격수 관심→시즌 티켓 30년 보유 팬 분노→CEO에 항의 호랑이
22-08-13 13:57
16825
호날두만 허락됐던 '특별 계약'... 레알 2번째 주인공 나왔다 손나은
22-08-13 12:32
16824
후반기 승률 .850…패배 잊은 다저스, 163km 투수도 돌아온다 가습기
22-08-13 11:59
16823
[속보] '충격' 타티스 Jr, 금지약물 복용으로 80G 출전 정지 중징계 물음표
22-08-13 10:03
16822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2-08-13 08:02
16821
'정우영 벤치' 프라이부르크, 도르트문트에 1-3 역전패 오타쿠
22-08-13 07:45
16820
세비야 페널 먹은거 개주작이다 호랑이
22-08-13 06:05
16819
타티스 와도, 김하성 살려야 한다…샌디에이고 묘책 있다 아이언맨
22-08-13 04:37
16818
'나 공짜인데 데려가 줘'...친정팀에 역제의 극혐
22-08-13 03:07
16817
토트넘 '5호 영입', 오자마자 부상..."내전근 피로로 첼시전 결장" 음바페
22-08-13 01:51
16816
황의조 PL행 '급물살'...노팅엄 건너가 메디컬 테스트 예정 미니언즈
22-08-12 23:52
16815
토트넘도 알고 있다, 이번 시즌도 '손-케-쿨'이라는 걸 조현
22-08-12 22:32
16814
오늘 국야 다 꺼꾸로 가는구나 찌끄레기
22-08-12 20:51
VIEW
한 경기서 1점+2점+3점+만루포 ‘홈런 사이클’ 나왔다 장사꾼
22-08-12 17:03
16812
[LPL] '유칼' 손우현, "RNG '샤오후'에게 엄청 털려서 기분 안 좋았다" 순대국
22-08-12 16:04
16811
승격팀이 벌써 '13호' 영입…곧 공식 발표 나온다 원빈해설위원
22-08-12 15:28
16810
'네덜란드 정복' PSV 원 클럽맨, EPL 원한다→맨유도 영입 고려 픽도리
22-08-12 14:16
16809
SSG는 남은 경기 전패해도 1위 가능, 롯데는 전승해도 5강 불투명? [춘추 집중분석] 손나은
22-08-12 13:06
16808
타이거즈 J트리오 충격의 동반이탈…호랑이들이 소처럼 일했다 음바페
22-08-12 11:01
16807
'분노의 오심' 참다참다 욕설까지…지금 1패 그만큼 치명적이다 물음표
22-08-12 10:11
16806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8-12 08:59
16805
류현진 에이스→3선발 밀어냈는데…현실은 ERA 최하위, 토론토 억장 무너진다 6시내고환
22-08-12 0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