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 '예비 FA' 한현희·정찬헌 PO 엔트리 제외…이영준·이명종 대체 합류 [춘추 이슈]

201 0 0 2022-10-23 15:45:0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키움 히어로즈가 플레이오프 엔트리에서 선발 자원인 한현희와 정찬헌을 제외하고 불펜 자원인 이영준과 이명종을 대체 투수로 넣는다정찬헌과 한현희(사진=스포츠춘추 DB)

[스포츠춘추]

키움 히어로즈가 플레이오프 엔트리에서 '예비 FA' 투수 한현희와 정찬헌을 제외한다. 좌타자가 많은 LG 트윈스를 상대로 고려해 불펜 자원인 이영준과 이명종이 대체 투수로 투입된다.

키움은 준플레이오프 시리즈전에서 5차전 혈투 끝에 KT WIZ를 시리즈 전적 3승 2패로 꺾고 플레이오프 진출에 성공했다. 키움은 10월 24일부터 LG 트윈스와 5전 3선승제의 플레이오프 시리즈를 치른다. 준플레이오프 5차전 혈투 뒤 23일 하루 휴식을 취한 키움 선수단은 잠실 원정 숙소로 이동해 플레이오프 일전을 대비한다.

키움은 준플레이오프 5차전에서 주축 선발 자원인 안우진과 에릭 요키시를 소모했다. 결국, 플레이오프 1차전에서 두 에이스 선발 투수 카드를 못 꺼내는 상황이라 '3선발'인 타일러 애플러를 플레이오프 1차전 선발 투수로 예고했다. LG는 '1선발' 케이시 켈리를 1차전 선발 마운드에 올린다.

상대가 바뀜에 따라 플레이오프 엔트리에도 변화가 있다. 키움 홍원기 감독은 준플레이오프 5차전 승리 뒤 취재진과 만나 "(플레이오프 상대인) LG 타선에 좌타자가 많아서 약간의 엔트리 변화를 구상하고 있다. 결정은 오늘 저녁(22일)에 최종적으로 할 생각"이라고 전했다.

결국, 키움 벤치는 고심 끝에 '예비 FA'인 선발 투수 한현희와 정찬헌을 플레이오프에서 제외하는 결단을 내렸다. 한현희는 준플레이오프 2경기 구원 등판 1패 평균자책 7.36 2탈삼진 1볼넷, 정찬헌은 준플레이오프 1경기 선발 등판(2이닝 3피안타 1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했다.

스포츠춘추 취재 결과 한현희와 정찬헌이 빠진 자리에 불펜 자원인 이영준과 이명종이 플레이오프 시리즈 엔트리에 합류한다. 좌완인 이영준과 더불어 시즌 중반 불펜에서 깜짝 활약을 보여준 이명종을 투입해 LG에 맞춤 마운드 전략을 펼치겠단 게 키움 벤치의 구상으로 보인다. 키움 관계자는 "상대 전적과 선수 컨디션을 고려해 플레이오프 엔트리를 구성했다"라고 밝혔다.

물론 4차전 선발 자리에 대한 고민과 더불어 연장전 돌입 가능성도 있기에 키움이 선발 자원인 두 투수를 시리즈 엔트리에서 모두 빼는 것에 대한 의문의 시선은 분명히 있다. 4차전에선 기존 선발 자원인 최원태와 함께 불펜 데이를 펼칠 시나리오도 있다. 과연 키움의 플레이오프 엔트리 변화 결정이 어떤 시리즈 결과로 이어질지 궁금해진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670
'켈리 역투' LG, PO 1차전 완승...KS 진출 8부 능선 넘었다 해골
22-10-24 21:55
17669
'캐디에 폭언' 김한별, 벌금 1000만원+캐디 봉사 징계 "반성하고 자성할 것" 픽도리
22-10-24 20:27
17668
'이게 팀이냐' 울버햄튼, 홈서 '꼴지' 레스터에 0-4 대패...황희찬 벤치 아이언맨
22-10-24 06:03
17667
'괴물' 김민재, 세리에 최고 센터백 인정...평점 1위 극혐
22-10-24 04:39
17666
‘요리스 호러쇼 → 2실점’ 토트넘, 뉴캐슬전 1-2 패...‘리그 2연패’ 음바페
22-10-24 02:31
17665
토트넘 미치겠네 미니언즈
22-10-24 01:18
17664
'김민재-크바라트스켈리아 영입에 2800억 준비한 클럽 있다'→나폴리도 거부 불가 물음표
22-10-23 23:58
17663
초라해진 호날두 현실..."아무도 원하지 않았다" 폭로 조현
22-10-23 22:39
17662
연봉 162억, 이적료 1600억...포체티노에게 내건 파격 조건 찌끄레기
22-10-23 21:03
17661
'악' 스터드에 발목 밟힌 발베르데…우루과이+레알 '비상' 타짜신정환
22-10-23 19:12
17660
"곧잘 치더라"…'변신' 시도하는 안방마님, '자질' 주목한 이승엽 감독 이영자
22-10-23 18:14
17659
[정진영의 B컷] 인천 갈매기는 어쩌다 ‘죽어도 자이언츠’를 외치게 됐나 장사꾼
22-10-23 17:49
17658
평균연봉 1억원, 한화보다 조금 많을 뿐인데…미스터리 영웅들 ‘가을의 승자’ 애플
22-10-23 16:23
VIEW
키움, '예비 FA' 한현희·정찬헌 PO 엔트리 제외…이영준·이명종 대체 합류 [춘추 이슈] 오타쿠
22-10-23 15:45
17656
첼시 MF '그라운드 팬티 사연' 감동...장애인 팬에게 '유니폼 한벌' 선물→이유 모르는 팬들 '조롱' 호랑이
22-10-23 13:09
17655
[EPL 리뷰] '홀란드 멀티골+KDB 골' 맨시티, 브라이튼 3-1 제압...'선두 재추격' 손나은
22-10-23 12:04
17654
카세미루 추가시간 4분 헤딩골, 맨유 살렸다...첼시 원정 1-1 음바페
22-10-23 10:28
17653
'벤투 감독님 보고 계시죠?' 이강인, 친정팀 상대 결승골 작렬...시즌 2호 크롬
22-10-23 09:32
17652
파이브스타즈 많이 바꼈네요 가터벨트
22-10-23 09:27
17651
'그리포 파넨카 킥' 프라이부르크, 브레멘 2-0 제압...정우영 결장 6시내고환
22-10-23 07:46
17650
'카세미루 극장골' 맨유, 첼시와 1-1 무승부 불쌍한영자
22-10-23 05:31
17649
'이강인 황금 왼발 결승포' 마요르카, 발렌시아에 2-1 승 간빠이
22-10-23 04:09
17648
이번에도 무 나오나? 불도저
22-10-23 02:36
17647
리버풀, '최하위' 노팅엄에 0-1 충격패...'3연승 실패' 섹시한황소
22-10-23 00: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