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kg 감량한 90억 투수의 동생 "근육 키워 힘이 더 좋아졌다."

200 0 0 2022-11-21 20:42:3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확실히 몸놀림이 가벼워졌다."

KT 위즈의 왼손 투수 박세진이 살이 쏙 빠진 모습으로 돌아왔다. KT의 2016년 1차지명 투수. 형인 박세웅이 2014년에 KT에 입단한 뒤 2015년에 롯데 자이언츠로 이적했고, 동생인 박세진이 또 KT 유니폼을 입은 것.

기대를 받은 왼손 투수였지만 성적은 그리 좋지 않았다. 기회 자체도 많지 않았고, 그 기회를 살리지 못했다.

지난해 입대해 공익근무요원으로 군 복무를 마치고 지난 10월 27일부터 팀의 마무리 캠프에 합류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고교시절의 모습으로 돌아왔다. 박세진은 "고교때는 86㎏ 정도였는데 프로 입단 후 90㎏ 후반까지 몸무게가 늘었다"면서 "군복무 기간 동안 살을 뺐고 지금은 82㎏ 정도다"라고 말했다.

입단 후 이렇다할 성적을 내지 못했기에 야구를 하지 않은 군복무 시기에 변화를 주기로 했었다. 박세진은 "형과 얘기를 많이 했고, 형과 함께 운동을 도와주신 트레이너분과도 상의를 했었다. 그 몸으로 실패했으니 몸에 변화를 줘보자고 해서 살을 뺐다"면서 "살을 빼면서 힘이 떨어지지 않도록 근력을 키웠다. 근력으로 90㎏ 때의 힘을 낼 수 있도록 노력했다"고 했다.

비록 마무리캠프지만 효과에 대한 자신감이 생겼다. "공을 던지는 게 더 가벼워졌다"는 박세진은 "불펜 피칭에서도 예전엔 30개 정도만 던져도 힘이 빠졌는데 지금은 60개를 꾸준한 힘으로 던질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구속도 140㎞ 이상 꾸준히 찍고 있다.

KT에서 귀한 왼손 불펜 요원이다. "1군 풀타임을 뛰어보고 싶다"는 박세진도 팀 사정을 잘 알고 있기에 이번 기회를 놓치지 않겠다는 각오다.

형인 박세웅이 이번에 롯데와 5년간 총액 90억원의 비FA 다년계약을 했다. "형이 마무리캠프 끝나고 부산에 오면 맛있는 것 사준다고 했다"며 웃은 박세진은 "겨울 동안 형과 대구에서 몸을 만들어 스프링캠프를 잘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990
호날두 나비효과?..."글레이저 가문, 맨유 매각 처리 지시" 크롬
22-11-23 10:08
17989
즐거운 아침입니다. 미니언즈
22-11-23 08:21
17988
포르투갈 월드컵 첫 경기 앞두고…호날두, 결국 맨유 떠난다 치타
22-11-23 06:14
17987
'아르헨 이겼어? 그럼 쉬어야지'...사우디 국왕, 승리 기념 공휴일 선포 뉴스보이
22-11-23 03:04
17986
약 2시간 만에 믹스트존 나타난 메시 "축구에선 흔한 일" 간빠이
22-11-23 01:21
17985
벤투호 비상…황희찬, 우루과이전 이틀 앞두고도 정상훈련 소화 못해 질주머신
22-11-23 00:26
17984
왜 유강남도 채은성도 떠났을까, LG 무슨 속사정 있나...차명석 단장 “팬들께 죄송하다” 소주반샷
22-11-22 23:21
17983
이재도 28점 폭발’ LG, DB 4연패 빠트리며 5할 승률 복귀 손예진
22-11-22 22:18
17982
'투샷투킬' 사우디, 아르헨에 2-1 역전!...'최대 이변 직전!' 미니언즈
22-11-22 21:13
17981
"지금 나를 만들어준 LG…떠나기 힘들었다" 90억 한화행, 채은성 진심 크롬
22-11-22 20:56
17980
"가능성 열고, NC에 집중했는데"…양의지가, 4년 만에 두산으로 돌아온 이유 극혐
22-11-22 20:01
17979
4+2년' 양의지 두산 복귀 임박, 최종 금액이 더 궁금하다 사이타마
22-11-22 07:08
17978
'대통령 아들 웨아 선제골' 미국, 웨일스에 1-0 리드 이아이언
22-11-22 05:48
17977
각포 결승골’ 네덜란드, 세네갈에 2-0 승리...A조 1위 등극 캡틴아메리카
22-11-22 04:09
17976
현금에 지명권 내주고, 몸값도 올려주고…빈 손으로 끝난 '박동원 엔딩' 군주
22-11-22 02:57
17975
양의지, 4년 만에 두산 컴백 확정인가…NC, 또 FA 놓치나 가츠동
22-11-22 01:41
17974
'침대축구 45분 만에 와르르' 잉글랜드, 'GK 교체' 이란 3-0 난타 장그래
22-11-21 23:57
17973
원래 ‘포수 빅4’ 였는데...박세혁은 왜 갑가지 인기가 떨어졌을까 조폭최순실
22-11-21 22:59
17972
‘우리들은 강하다’ BNK, 창단 첫 6연승 질주! 떨어진원숭이
22-11-21 21:53
VIEW
15kg 감량한 90억 투수의 동생 "근육 키워 힘이 더 좋아졌다." 정해인
22-11-21 20:42
17970
넥센→KIA→LG '4년 65억'…히어로즈 주전 포수, 돌고 돌아 염갈량과 재회하다 손예진
22-11-21 19:53
17969
김민재 EPL 4팀 영입전…'맨유·토트넘' 포함 순대국
22-11-21 06:32
17968
'개최국' 개막전 무패 깨졌다! 카타르, 에콰도르에 0-2 완패...수비 붕괴 원빈해설위원
22-11-21 04:55
17967
어쩌면 좋나… 공들여 준비한 '개막전 참패', 카타르 감독은 '사색' 됐다 픽도리
22-11-21 03: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