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 수준 입찰 준비 완료" 맨유, 카타르 오일 자본에 넘어가나

149 0 0 2023-02-08 16:36:0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강필주 기자] 중동 카타르 투자자들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 입찰 준비에 나설 채비를 갖췄다. 

영국 '데일리 메일'은 8일(한국시간) 소식통을 인용, 카타르 투자자들이 며칠 안에 맨유 입찰에 나설 예정이며 어떤 경쟁자와도 붙어도 승리할 자신감을 가지고 있다고 전했다. 또 이들은 맨유를 다시 정상으로 이끌 수 있도록 에릭 텐 하흐 맨유 감독에게 전폭적인 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태세를 갖췄다고 덧붙였다. 

맨유는 지난해 11월 구단 매각을 고려하고 있다는 성명을 낸 바 있다. 맨유 구단주인 글레이저 가문은 맨유 인수 금액을 60억 파운드(약 9조 758억 원) 이상으로 책정한 상태다. 입찰 마감은 2월 중순으로 알려져 있다. 

소식통에 따르면 카타르 월드컵 개최에 고무된 카타르의 부유층 개인들이 맨유 인수에 관심을 드러내고 있다. 맨유 인수에는 홈구장인 올드 트래포드를 재개발하거나 새로운 첨단 시설을 건설하기 위해 20억 파운드 이상이 더 붙을 수 있다는 점에서 엄청난 금액이 소요될 전망이다. 하지만 오일 머니를 앞세운 카타르 부자들에게는 문제가 되지 않을 전망이다.

기사에 따르면 카타르 투자자들은 맨유의 전면 인수를 원하고 있다. 부분 인수에는 관심이 없는 상태다. 이들은 월드컵을 개최하면서 얻은 경험들을 직접 활용하고 싶어하며 텐 하흐 감독이 세계 최고 클럽들과 경쟁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할 수 있도록 금전적인 지원에 나설 준비도 마쳤다. 

소식통은 카타르 투자자들에 대해 "사용 가능한 자금이 상당하다"면서 "이들은 진지하다. 맨유가 있어야 할 곳에 있는지 확인하고 싶어하고 자신들의 입찰이 가장 강력할 것이라고 확신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맨유가 카타르 소유로 넘어갈 경우 아랍에미리트 셰이크 만수르가 구단주로 있는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와 치를 맨체스터 더비는 더욱 관심을 모을 전망이다. 또 사우디 아라비아 차기 국왕인 빈 살만 왕세자가 실질적인 구단주인 사우디 공공투자기금(PIF)의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대결에도 초점이 맞춰질 전망이다. 

그동안 맨유 인수는 영국 최고 갑부인 짐 래트클리프 이네오스 CEO가 앞서 있다고 알려졌다. 결국 카타르 투자자들과 래트플리크의 2파전 양상을 띨 가능성이 높아진 상황이다. 

한편 입찰 가능성이 있는 곳 중 하나가 카타르 스포츠 인베스트먼츠(QSI)다. QSI는 파리 생제르맹(PSG) 지분을 소유하고 있다. 하지만 한 단체가 같은 대회에서 두 클럽을 소유할 수 없는 만큼 QSI의 맨유 입찰은 쉽지 않을 전망이다. 결국 개인투자자들이 맨유 입찰에 응할 것으로 보인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8837
'외계인의 아들' 테스트 통과…아빠처럼 바르셀로나에서 뛴다 애플
23-02-09 16:09
18836
레알, 5번째 클럽월드컵 우승 눈앞... 결승에서 알힐랄과 맞대결 호랑이
23-02-09 14:58
18835
'0o0' 메시, 라모스 헤더골에 양손 들며 '입떡벌'...팀은 16강 탈락 손나은
23-02-09 14:25
18834
나가줄래? EPL 다수 구단들, 맨시티 퇴출 원한다! 가습기
23-02-09 12:56
18833
'마성의 남자' 무리뉴, PL로 돌아와 SON과 적으로 재회? 극혐
23-02-09 11:11
18832
'무릎 부상' 요리스, 최대 8주 결장 불가피...토트넘 초비상 미니언즈
23-02-09 10:00
18831
‘산초가 살렸다!’ 맨유, 2실점 후 2골로 극적인 2-2 무승부 박과장
23-02-09 07:59
18830
'튀르키예 도와주세요'…김민재, SNS 통해 호소 나섰다 캡틴아메리카
23-02-09 02:40
18829
'대지진 실종→구조'됐다던 아츠, 에이전트는 "행방 묘연" 가츠동
23-02-09 01:07
18828
완전히 떠나간 민심…무릎 부상→8주 결장에도 "토트넘에 이득" 군주
23-02-08 23:28
18827
단호한 나폴리 회장, “우리 선수들 인기 많은데…안 팔아!” 장그래
23-02-08 20:26
18826
장현수, FIFA 클럽월드컵 결승행.. 알 힐랄, 플라멩구에 3-2 승리 장사꾼
23-02-08 17:49
VIEW
"최고 수준 입찰 준비 완료" 맨유, 카타르 오일 자본에 넘어가나 원빈해설위원
23-02-08 16:36
18824
외면당했는데도 '이례적' 선택…토트넘 떠날 생각 없었다 오타쿠
23-02-08 13:40
18823
EPL 출신 가나국가대표 아츠, 튀르키예 지진 잔해에서 구조 손나은
23-02-08 12:43
18822
장현수 소속팀 알힐랄, 세계 챔피언에 도전한다… 클럽월드컵 결승행 가습기
23-02-08 11:51
18821
30명 폭풍 영입, 드디어 빛 보나...노팅엄, 2023년 EPL 1위 음바페
23-02-08 10:38
18820
맨유 비상, '리버풀도 타깃' 8000만 유로→1억 유로 폭등 물음표
23-02-08 09:55
18819
"제라드 PL 우승+'모리뉴 맨유' 챔피언, 점점 현실로" (英 매체) 이영자
23-02-07 17:12
18818
[스포츠타임] 펩도 '절레절레'… "손흥민 영향력 무시 못 해" 장사꾼
23-02-07 16:27
18817
'클레이 탐슨 3점슛 12개 대폭발' 커리 공백 지운 GSW, OKC에 완승 원빈해설위원
23-02-07 15:41
18816
튀르키예 강진→EPL 출신 가나 윙어 실종... 소속팀-가나 축협 '발 동동' 손예진
23-02-07 13:40
18815
'안토니 무례함 때문에 카세미루 퇴장 발생' EPL 출신의 비난 호랑이
23-02-07 12:41
18814
[오피셜] '주먹감자·박지성 스승·벤투 선배' 케이로스, 카타르 감독으로 WC 간다 아이언맨
23-02-07 1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