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고 있는데 주장이 '교체 요구'…맨유 레전드도 "수치스럽다"

138 0 0 2023-03-06 13:13:4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포포투=김환]

로이 킨이 브루노 페르난데스의 행동에 실망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6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안필드에서 열린 2022-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에서 리버풀에 0-7로 대패를 당했다. 승점을 획득하지 못한 맨유는 토트넘 훗스퍼와의 승점 차이를 벌리지 못한 채 리그 3위에 머물렀다.

맨유 입장에서는 처참한 패배였다. 전반전은 코디 각포에게 선제 실점을 내주며 0-1로 마쳤다. 충분히 역전할 기회가 있는 점수차였다. 그러나 맨유의 수비는 후반전부터 무너지기 시작했다. 후반전이 시작한지 얼마 되지 않아 다르윈 누녜스가 팀의 두 번째 골을 터트렸고, 이어 각포가 팀의 세 번째 골을 득점하며 쐐기를 박았다. 리버풀의 득점 행진은 이후에도 멈추지 않았다. 모하메드 살라, 누녜스, 호베르투 피르미누가 득점자 명단에 추가로 이름을 올렸다.

물론 맨유의 수비 탓만은 할 수 없다. 선수들에게 맞고 굴절된 공이 리버풀 선수들에게 향하는 경우가 많았기 때문이다. 그러나 맨유는 전체적으로 리버풀의 강한 압박과 빠른 역습에 고전하는 모습을 자주 보였기 때문에 결과에 대한 변명을 하기에는 어려웠다. 이렇게 맨유는 리버풀과의 노스 웨스트 더비 사상 역대 최다 점수차로 패배하며 굴욕을 당했다.

맨유의 레전드들도 경기 결과에 대해 분노했다. 영국 '스카이 스포츠'에서 전문가로 활동하고 있는 킨은 맨유의 주장인 브루노의 행동을 지적하며 '수치스럽다'는 표현을 사용했다. 브루노는 팀이 끌려가는 와중에도 팀 벤치 쪽에 왜 자신을 교체해주지 않냐는 사인을 보낸 것으로 알려졌다. 문제는 브루노가 주장이라는 것. 팀의 사기를 북돋아도 모자라는 상황에 실망스러운 행동을 한 브루노다.

영국 '더 선'에 따르면 이 주장은 게리 네빌의 입에서 나왔다. 브루노는 0-6으로 팀이 끌려가고 있을 때 교체를 요구했고, 네빌과 킨은 이 행동에 대해 실망했다.

네빌은 "솔직히 후반전에 브루노가 보여준 행동 중 일부는 불명예스러웠다. 그것은 주장의 면모가 아니었다"라며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

킨 또한 "오늘 브루노의 바디 랭귀지는 수치스러웠다. 선수들도 틀림없이 부끄러워할 것이다. 그들은 후반에 보이지도 않았다"라며 같은 의견을 보탰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9113
레알, '1594억' 먹튀와 결별 수순..."몇 주 내 미팅 진행" 애플
23-03-07 11:33
19112
'셀프 교체 요청 아니다!' 맨유 논란의 중심, '벤치 향한 제스처' 진실공방 오타쿠
23-03-07 10:59
19111
맨유, 케인 만났다! 협상 뒤 확신 "올 여름 잡는다" 극혐
23-03-07 10:02
19110
'4위 경쟁' 우리도 있다...브렌트포드, 풀럼에 3-2 승→토트넘과 7점 차 앗살라
23-03-07 07:11
19109
토트넘, 감독도 '가성비 유망주' 유력.. 콘테도 포체티노도 아니다 닥터최
23-03-07 05:53
19108
0대7 굴욕' 자존심 구긴 텐 하흐, 선수단 오전 9시 집합 치타
23-03-07 04:14
19107
A.빌라 미녀 스타"축구 선수로만 봐주세요 제발!"→"이상한 연락은 STOP!" 불쌍한영자
23-03-07 02:09
19106
데뷔 16시즌 만에 첫 MVP, 여자프로농구 ‘단비 천하’ 간빠이
23-03-07 00:35
19105
콘테, 토트넘 떠난다…"후임으로 PL 승격팀 감독 유력" 박과장
23-03-06 23:51
19104
손흥민 스승과 다시 만나나? “적어도 재미있는 축구 제공할 것” 이아이언
23-03-06 22:39
19103
'사람 맞아?' 오타니, 연타석 홈런 치고도 "시차 때문에 컨디션 안좋아 군주
23-03-06 21:48
19102
"좋은 느낌은 아니었다"…153km 마무리 '부상 날벼락', 미소가 사라졌다 조폭최순실
23-03-06 20:03
19101
이적료 870억인데 3골…“레알 이적은 불쾌한 경험” 해골
23-03-06 17:08
19100
공 대신 사람 걷어찬 유벤투스...교체 투입 1분 만에 퇴장 와꾸대장봉준
23-03-06 14:50
VIEW
지고 있는데 주장이 '교체 요구'…맨유 레전드도 "수치스럽다" 손예진
23-03-06 13:13
19098
"오현규가 PK 키커일 때 안 웃은 사람?" 바랐던 리그 데뷔골 폭발! 손나은
23-03-06 12:47
19097
맨시티, 떠나겠다는 스타MF 놓아준다...몸값 900억 책정 가습기
23-03-06 11:49
19096
텐 하흐, 0-7 참패에 분노 폭발..."우리는 팀도 아니었다" 미니언즈
23-03-06 09:19
19095
스파이 패밀리(SPY X FAMILY) 76화(번역) 크롬
23-03-06 09:18
19094
안필드에서 맨유는 그저 먹잇감...리버풀, 7-0 대승→토트넘과 3점 차 캡틴아메리카
23-03-06 06:51
19093
‘하피냐 결승골 + 아라우호 퇴장’ 바르셀로나, 발렌시아전 1-0 승...2위 레알과 10점 차 장그래
23-03-06 05:32
19092
콘테 오고난 뒤 커리어 급몰락... 'SON 절친' 임대 팀도 철저히 외면 정해인
23-03-06 00:11
19091
더 용, 마음 바꿨다…"맨유 가고 싶다" 해적
23-03-05 22:28
19090
'돈이냐, 의리냐' 바르샤 원클럽맨, 삭감 재계약과 미국 거액 오퍼 사이에서 '고민중' 가츠동
23-03-05 20: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