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 나가!"…맨유 팬들, '리버풀 팬' 장신 FW 향해 분노 폭발

135 0 0 2023-03-08 01:46:2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팬들이 임대로 영입한 공격수 부트 베호르스트가 리버풀 팬이라는 걸 알게 되자 분노가 폭발했다.

영국 매체 더선은 7일(한국시간) "베호르스트가 리버풀전 경기 시작을 앞두고 한 행동이 맨유 팬들 사이에서 분노를 일으켰다"라고 보도했다.

맨유는 지난 6일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안필드에서 열린 리버풀과의 2022/23시즌 프리미어리그 26라운드 '노스웨스트 더비'에서 0-7로 대패했다.

지난 1월 번리에서 6개월 임대 영입한 베호르스트는 선발 명단에 이름을 올려 생애 첫 '노스웨스트 더비'를 치렀지만 별다른 활약을 펼치지 못하면서 후반 13분 알레한드로 가르나초와 교체됐다.

원정 경기였지만 최대 라이벌과의 경기에서 무려 7골을 내주며 패했다는 사실에 잔뜩 화가 난 맨유 팬들은 베호르스트가 경기 직전에 했던 행동을 알게 되자 폭발했다.

SNS에서 올라온 한 영상에 따르면, 경기 시작을 위해 경기장으로 향하던 베호르스트는 출입구 위에 있는 'This is Anfield(여기는 안필드)'라고 적힌 액자에 터치했다. 

베호르스트가 터치한 액자는 안필드의 명물로, 리버풀 전설적인 감독 빌리 샹클리가 설치한 것이다. 샹클리 전 감독은 "이 액자 속 글귀는 우리에게 누구를 위하여 경기를 뛰는지를, 적에게는 그들이 상대하는 자들이 누군지를 일깨워 줄 것"이라며 설치 목적을 밝혔다.

그렇기에 몇몇 리버풀 선수들은 마음을 다잡기 위해 경기장에 들어서기 전 액자에 터치한다. 워낙 유명해서 안필드 원정 경기를 온 다른 팀 선수들도 경기 시작 전 터치하곤 하는데, 이를 리버풀 최대 라이벌 맨유 소속인 베호르스트가 했다는 점이 문제였다.

액자에 터치하는 건 리버풀과 안필드에 존중을 표한다는 의미도 있기에, 일부 맨유 팬들은 "저건 경기가 시작되기도 전에 졌다는 걸 의미", "베호르스트를 당장 방출시켜라", "맨유는 불명예스러운 행동을 한 그를 내보내야 한다"라며 불같이 화를 냈다.

맨유 팬들의 분노가 거세지가 몇몇 팬들이 베호르스트의 과거 인터뷰를 찾아내 그가 사실 어릴 때부터 리버풀 팬이었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베호르스트는 지난 2018년 인터뷰 때 "리버풀에서 뛰는 게 꿈"이라고 밝힌 바 있다. 2020년 '다즌(DAZN)'과의 인터뷰에선 "나는 항상 리버풀을 특별하게 여겼다. 아직도 'You'll Never Walk Alone(리버풀 응원가)'를 들으면 소름이 돋는다"라고 말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9140
설움 딛고 '텐 하흐의 남자'로 거듭난 이 남자, 맨유가 장기계약 서두른다 가습기
23-03-09 11:18
19139
이강철 감독 "고영표는 3이닝 기대, 고우석은 어렵다" [일문일답] 미니언즈
23-03-09 10:46
19138
"내가 한국전 선발이라고? 숨 막혔다" 호주도 사실, 모험을 걸었다[도쿄 리포트] 물음표
23-03-09 08:54
19137
더 용, 바르사에 '불만'…맨유행 '재점화' 해적
23-03-09 06:28
19136
"누구나 실수해!" 텐 하흐 믿음의 리더십, '셀프 교체 논란' 캡틴 계속 한다 이영자
23-03-09 02:30
19135
"오시멘, 넌 반드시 맨유로 가야 해!"…대표팀-맨유 대선배의 조언 홍보도배
23-03-09 00:42
19134
콘테 대체 후보...토트넘이 가지고 있는 '비밀 병기' 장사꾼
23-03-08 21:49
19133
‘박지성 기록 넘는다’ 손흥민, “가장 중요한 경기 될 수 있다” 순대국
23-03-08 20:10
19132
KIA가 150km 파이어볼러 포기하고 잡은 거포…타율 0.385 ‘트레이드 성공예감’ 픽도리
23-03-08 16:04
19131
김태균 활약 예언했던 국민타자, 2023 Pick은 강백호 [WBC] 해골
23-03-08 14:42
19130
김기태 대표팀 코치, 건강 문제로 조기 귀국 곰비서
23-03-08 13:30
19129
축구 대표팀 새 감독 클린스만 한국 입성…“아시안컵 우승 목표” 애플
23-03-08 12:47
19128
“韓 감독 맡아 매우 자랑스럽고 영광”… 클린스만 8일 입국 오타쿠
23-03-08 11:50
19127
클린스만 감독, 한국 입국…“한국은 좋은 팀, 목표는 아시안컵 우승” 미니언즈
23-03-08 10:28
19126
'한국 입성' 클린스만 감독, "영광스러워...2023 아시안컵 우승 목표" 오타쿠
23-03-08 06:16
19125
최민정 “국내 팬 앞에서 세계 선수와 경쟁… 최선 다해 준비” 애플
23-03-08 04:18
19124
카마다 도르트문트행? "NO!" 빌트 "EPL 진출 원해"...손흥민과 한솥밥 먹나 호랑이
23-03-08 02:23
VIEW
"너 나가!"…맨유 팬들, '리버풀 팬' 장신 FW 향해 분노 폭발 아이언맨
23-03-08 01:46
19122
'선수들~ 내게 말부터 배워요'…빼어난 외모 영어 선생, EPL '시끌' 노랑색옷사고시퐁
23-03-08 00:44
19121
호주는 한국의 1.5군? 방심했다간 8강 못간다 박과장
23-03-07 23:32
19120
'급여 못받아도 할일은 한다' 캐롯, 로슨 맹폭 앞세워 2연승 이아이언
23-03-07 22:03
19119
'이크바이리 25점' 삼성화재, 5연패 탈출+시즌 10승째 수확 가츠동
23-03-07 21:18
19118
현실과 동떨어진 연봉 순위, 김광현 양의지 김재환 김현수가 이 시대의 고연봉자 장사꾼
23-03-07 20:06
19117
"천재적인 전술"↔"명백한 오심"...9초골 두고 EPL '시끌시끌' 타짜신정환
23-03-07 17: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