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에도 밀린다' 한국, 이대로 탈락?…8강 경우의 수, 어떻게 되나

85 0 0 2023-03-11 11:15:1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망연자실한 한국 야구대표팀 ⓒ 연합뉴스



[스포티비뉴스=도쿄(일본), 김민경 기자] 한국 야구대표팀이 궁지에 몰렸다.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3회 연속 1라운드 탈락 위기. 기사회생할 경우의 수는 없을까.

한국은 10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23년 월드베이스볼클래식(WBC)' 1라운드 조별리그 B조 일본과 경기에서 4-13으로 대패했다. 한국은 9일 호주전 7-8 역전패에 이어 일본전까지 이틀 연속 마운드 붕괴로 무너지면서 대회 탈락 위기에 놓였다.

한국은 2패로 중국과 함께 B조 최하위로 내려앉았다. 일본은 2승을 거둬 단독 1위로 올라섰고, 호주와 체코가 나란히 1승으로 2위를 달리고 있다.

8강 진출 가능성이 매우 희박해졌지만, 기회가 아예 없는 것은 아니다. 일단 한국은 남은 체코와 중국전을 모두 이겨 2승2패를 만들어둬야 한다. 그리고 일본과 호주의 도움이 필요하다. 일본이 4전 전승을 하고, 호주가 체코 또는 중국 가운데 한 팀에 패하기만 해도 2승2패 3팀이 나올 수 있다.

이번 대회에서 조별리그 성적이 같으면 승자 승, 최소 팀 실점, 최소 팀 자책점, 최고 팀 타율, 제비뽑기 순으로 순위를 가린다. 2승2패 3팀이 나올 경우 승자 승의 의미는 사라지게 되고, 가장 적은 실점을 하는 팀이 8강 티켓을 거머쥘 수 있다. 한국은 호주전에서 이미 8실점을 했는데, 일본전도 13실점하면서 상황이 불리해지긴 했다.

똑같이 2패를 떠안은 중국보다도 못했다. 중국은 2경기에서 16실점했는데, 한국이 21실점을 했다.

한국은 일단 11일 하루 휴식을 취하면서 다른 팀의 상황을 지켜봐야 한다. 11일에는 중국-호주, 체코-일본의 경기가 열린다. 중국이 호주를 잡는 이변을 일으키면, 한국은 희망 회로를 돌릴 기회가 생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9188
경기 중 공으로 '꽁'.. 손흥민, 옛동료 오리에 향한 반가움 표시 가습기
23-03-12 14:20
19187
[EPL현장리뷰]'손흥민 PL 통산 99호골' 토트넘, 노팅엄에 3대1 승리! 3위 맨유 1점차 추격 원빈해설위원
23-03-12 10:24
19186
손흥민 EPL 개인통산 99호골 작렬...토트넘 3-1 승리 견인 물음표
23-03-12 09:41
19185
'하베르츠 결승골' 첼시, 레스터에 3-1 승리...공식전 3연승 해골
23-03-12 07:31
19184
‘흐비차 환상골’ 나폴리, 아탈란타 2-0 격파...김민재 부상 의심 곰비서
23-03-12 06:09
19183
'이재성 58분' 마인츠, 헤르타와 1-1 무...리그 4연승 마감 소주반샷
23-03-12 04:27
19182
텐 하흐 '1억1500만 파운드 스타' 포기, '맨시티 출신 재능' 노린다 와꾸대장봉준
23-03-12 03:06
19181
‘밀리탕 역전골’ 레알, 에스파뇰전 3-1 승...1위 바르사와 6점 차 철구
23-03-12 01:31
19180
리밥 최악이다 애플
23-03-11 23:06
19179
“SON이 별로라서 그래...네가 잘해서 선발 아니야!” 부진 지적 앗살라
23-03-11 21:28
19178
'197cm' 공격수를 10번으로 쓰는 이유, "위치 선정과 연계가 좋으니까" 타짜신정환
23-03-11 19:21
19177
레알의 다음 시즌 예상 라인업 떴다! ‘EPL 괴물+英 라이징 스타+마스크맨’ 이영자
23-03-11 18:39
19176
"8년 함께했는데"…클롭, 애제자 보내는 심경 밝혔다 해적
23-03-11 17:14
19175
철저히 외면하더니 공개적 사과…안토니오 콘테 "미안하다" 장사꾼
23-03-11 15:44
19174
포인트저는법돔요 석봉이
23-03-11 15:43
19173
맨유 에이스, 이제 월클 본다! ‘괴물-차세대 황제 이어 세 번째’ 원빈해설위원
23-03-11 14:30
19172
'中보다 아래라니...' 최하위 한국, 그래도 2R 진출 경우의 수 있다 [도쿄 현장] 오타쿠
23-03-11 13:06
19171
[WBC] 고개 숙인 태극전사…이정후마저 분노한 눈빛으로 빠져나가 손나은
23-03-11 12:56
VIEW
'중국에도 밀린다' 한국, 이대로 탈락?…8강 경우의 수, 어떻게 되나 가습기
23-03-11 11:15
19169
'제 버릇 어디가나' WBC 한일전에 어김없이 등장한 욱일기 극혐
23-03-11 10:11
19168
[serie.review] 김민재 우승 성큼! '2위' 인터밀란, 스페치아에 1-2 충격패...나폴리와 15점 차 물음표
23-03-11 08:58
19167
"이기적인 선수"…히샬리송 '저격'에 콘테의 '일침' 닥터최
23-03-11 07:04
19166
"한 명만 있었어도"… 모리뉴 감독, 이겼는데 'B.뮌헨 타령' 이유는? 6시내고환
23-03-11 05:32
19165
'이번 시즌 35분 출전' 포그바, 지각으로 유로파 명단 제외 뉴스보이
23-03-11 03: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