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손흥민 따라갈래'…토트넘 동료였던 라멜라, FIFA 푸스카스상 후보

188 0 0 2021-11-30 14:48:5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토트넘에서 함께했던 손흥민(앞)과 라멜라(뒤)[스포티비뉴스=박대성 기자] 손흥민(29)과 토트넘에서 활약했던 에릭 라멜라(29, 세비야)가 푸스카스상 후보에 포함됐다.

 

국제축구연맹(FIFA)는 29일(한국시간) "푸스카스상 후보를 공개한다. 푸스카스상은 지난 1년간 가장 멋진 골을 넣은 선수에게 전달하는 상이다. 성별과 국적, 대회에 무관하게 오로지 예술성만 보고 선정한다"라며 1년 동안 가장 인상적이었던 11개 득점을 공개했다.

 

라멜라도 푸스카스상에 선정됐다. 2020-21시즌까지 토트넘에서 활약했는데, 지난 3월에 아스널과 '북런던더비'에서 환상적인 득점을 했다. 루카스 모우라의 짧은 패스를 받은 뒤에 왼발을 꼬은 라보나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볼은 토마스 파티 다리 사이를 지나 득점이 됐다.

 

푸스카스상은 오스트리아 전설 페렌츠 푸스카스 이름을 따 만들었다. 초대 수상자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다. 호날두는 2009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유니폼을 입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FC포르투 원정에서 중거리 슈팅으로 득점한 바 있다.

 

모하메드 살라,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 등 쟁쟁한 선수들이 푸스카스상을 받았다. 지난해에는 손흥민이 푸스카스상을 품에 안았다. 번리전에서 폭발적인 70미터 드리블로 수비를 하나둘 제쳤고 득점을 했다. 루이스 수아레스의 ‘힐킥 득점’과 치열한 경쟁 끝에 푸스카스상 영예를 안았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542
‘20-0 실화?’ 4명 해트트릭한 잉글랜드… “스포츠맨십 어딨냐” 논란 가츠동
21-12-01 15:20
13541
오늘도 화이팅!! 질주머신
21-12-01 14:13
13540
‘손흥민 안방’ 이름 바뀐다...네이밍 판매 가격 ‘310억 x 20년’ 와꾸대장봉준
21-12-01 13:12
13539
[라이온킹 인터뷰②] '현장 복귀 계획' 이동국, "준비됐다고 생각되면 결정...지금은 아냐" 손예진
21-12-01 12:30
13538
NBA 데일리 부상 리포트 (12월 1일) : 커리 vs 폴 진검승부 오타쿠
21-12-01 11:22
13537
연봉까지 줄여 '파격 합의'... 바르셀로나, 맨시티 신성 영입 박차 미니언즈
21-12-01 10:31
13536
김사니의 이상한 사과…쌍둥이의 ‘사과 역풍’ 잊었나 크롬
21-12-01 09:06
13535
'충격' 먼시 부상 심각했다 美 의문 "다저스, 왜 수술 빨리 시키지 않았나" 치타
21-12-01 05:51
13534
키움도, 한화도 아니었다. 호잉과 결별한 KT, 헨리 라모스 영입 불쌍한영자
21-12-01 03:51
13533
콘테 말도 안 건다…430억 윙어 방출 임박 6시내고환
21-12-01 02:12
13532
김사니의 이상한 사과…쌍둥이의 ‘사과 역풍’ 잊었나 해골
21-12-01 00:39
13531
은밀할 수 없는 거래…삼성과 롯데의 ‘이학주 게임’ 떨어진원숭이
21-11-30 23:13
13530
김남일 감독 “얼마면 돼?”…권경원 “더 좋은 팀에서 뛰고 싶다” 정해인
21-11-30 22:43
13529
음바페, '우상' 호날두 속옷 모델로 등장하자 '웃참 실패' 화제 원빈해설위원
21-11-30 21:32
13528
추락한 슈퍼스타의 파격 결정...'주급 158만원'에 2부리그행 픽샤워
21-11-30 20:16
13527
'父子 타격왕' 이정후, 아버지 이종범과 비교하면?…"그때는 외국인투수가 없었으니까…" 치타
21-11-30 17:05
13526
'충격' 토트넘 비상, 유벤투스 회계 부정 관련 의혹 간빠이
21-11-30 16:45
13525
'이러니 PSG 떠나지' 감출 수 없었던 음바페의 '썩소' 불도저
21-11-30 15:52
VIEW
[오피셜] '손흥민 따라갈래'…토트넘 동료였던 라멜라, FIFA 푸스카스상 후보 군주
21-11-30 14:48
13523
메시, 전무후무 '발롱도르 통산 7회' 더욱 놀라운 것은? 와꾸대장봉준
21-11-30 13:18
13522
"김사니 대행과는 악수하지 않겠다" 여자부 6개 구단 감독 의견 일치 손예진
21-11-30 12:30
13521
4년 전 98억→애매한 FA 위치...최연소 2000안타, '연봉 5억' 베팅 통할까 아이언맨
21-11-30 11:03
13520
"욕하고 끊었다"지만…전준우 마음에 불지핀 황재균 전화 한 통 물음표
21-11-30 09:43
13519
즐거운 아침입니다. + 1 크롬
21-11-30 09: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