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 먼시 부상 심각했다 美 의문 "다저스, 왜 수술 빨리 시키지 않았나"

108 0 0 2021-12-01 05:51:4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투수 맥스 슈어저(37)와 내야수 코리 시거(27)를 떠나보낸 LA 다저스에 또 하나의 악재가 발생했다. '거포' 맥스 먼시(31)가 팔꿈치 수술을 해야 할지도 모른다는 '청천벽력'의 소식이 전해졌다.

미국 팬사이디드에서 다저스 소식을 다루는 다저스웨이는 30일(한국시간) "먼시의 부상이 생각보다 심각했다. 지난 시간 동안 거짓말을 한 것인가? 다저스가 일부러 먼시의 팔꿈치 부상이 심각하지 않다고 팬들을 믿게 만들었나?"라며 지적했다.

먼시는 지난 10월 4일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정규시즌 마지막 날 부상을 당했다. 당시 1루수였던 먼시는 3회초 제이스 피터슨의 포수 땅볼을 처리하는 과정에서 피터슨과 충돌했다. 먼시는 왼쪽 팔을 움켜쥔 채 극심한 통증을 호소했고, 결국 앨버트 푸홀스와 교체됐다.

당시 먼시는 먼시는 타율 0.249 36홈런 94타점 OPS 0.895로 팀 내 홈런 1위를 달렸던 팀의 중심 타자였다. 하지만 부상에서 회복하지 못했고, 다저스는 먼시 없이 플레이오프를 치러야 했다. 와일드카드,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에 이어 챔피언십시리즈까지 진출했으나 애틀랜타에게 2승 4패로 져 월드시리즈 진출이 무산됐다.

2년 연속 우승에 실패한 다저스는 혹독한 겨울을 맞이하고 있다. 투타 핵심 슈어저와 시거 모두 지키지 못했다. 슈어저(3년 1억 3000만 달러)는 뉴욕 메츠로 떠났고, 시거(10년 3억2500만 달러)는 텍사스 레인저스 유니폼을 입었다.

주축 선수들을 잃은 것도 서러운데 추가 전력 손실이 발생했다. 먼시가 팔꿈치 수술을 받아야 할지도 모른다는 소식이다.

매체는 "알고 보니 먼시는 팔꿈치 내측 측부 인대(UCL)가 찢어졌다고 했다. 먼시의 부상 업데이트는 다저스에게 좋지 않은 소식이다. 이번 비시즌 다저스의 계획을 모두 바꿀 수도 있다. 클레이튼 커쇼(33)를 둘러싼 불확실성, 크리스 테일러(31), 켄리 잰슨(34)의 잔류도 확신할 수 없다. 이미 슈어저와 시거를 잃었기 때문에 먼시가 개막전에 나오지 못할지도 모른다는 이야기는 더욱 암담한 일이다"고 지적했다.

다저스에게 의문도 제기했다. 매체는 "중요한 것은 왜 먼시가 MRI 정밀검진을 받고도 정확한 정보가 나오지 않았냐는 것이다. 과연 먼시가 내년 4월 올해만큼 건강할까? 아니면 그때까지 건강해질까?"고 되물은 뒤 "부상을 당했을 때 바로 수술을 할 예정이었다면 내년 6월까지 복귀할 수 있었을 것이다(토미존 수술은 회복까지 대략 8개월이 걸린다). 만약 그가 지금 수술을 받는다고 하면 후반기에나 출전을 기대해야 한다. FA 사상 최악의 하루를 보내고 이런 소식까지 접하는 것은 결코 달갑지 않다"고 안타까워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553
울버 홈승 나와라 박과장
21-12-02 05:22
13552
SON 못 넘은 FW, 결국 귀향한다...“1월에 아약스 임대” 캡틴아메리카
21-12-02 03:35
13551
밀란 3연패는 안하겠지요 ? 군주
21-12-02 00:40
13550
"손흥민 막으라고!"...갑자기 MF→CB된 선수, 감독과 '불화설' 장그래
21-12-01 23:31
13549
'1570억→235억' 추락한 토트넘 '재능 천재', 팔리지도 않는다 불도저
21-12-01 17:07
13548
'수비력마저 의문' 완 비사카...맨유, 브라이튼 신성 풀백 노린다 사이타마
21-12-01 16:06
13547
‘20-0 실화?’ 4명 해트트릭한 잉글랜드… “스포츠맨십 어딨냐” 논란 가츠동
21-12-01 15:20
13546
오늘도 화이팅!! 질주머신
21-12-01 14:13
13545
‘손흥민 안방’ 이름 바뀐다...네이밍 판매 가격 ‘310억 x 20년’ 와꾸대장봉준
21-12-01 13:12
13544
[라이온킹 인터뷰②] '현장 복귀 계획' 이동국, "준비됐다고 생각되면 결정...지금은 아냐" 손예진
21-12-01 12:30
13543
NBA 데일리 부상 리포트 (12월 1일) : 커리 vs 폴 진검승부 오타쿠
21-12-01 11:22
13542
연봉까지 줄여 '파격 합의'... 바르셀로나, 맨시티 신성 영입 박차 미니언즈
21-12-01 10:31
13541
김사니의 이상한 사과…쌍둥이의 ‘사과 역풍’ 잊었나 크롬
21-12-01 09:06
VIEW
'충격' 먼시 부상 심각했다 美 의문 "다저스, 왜 수술 빨리 시키지 않았나" 치타
21-12-01 05:51
13539
키움도, 한화도 아니었다. 호잉과 결별한 KT, 헨리 라모스 영입 불쌍한영자
21-12-01 03:51
13538
콘테 말도 안 건다…430억 윙어 방출 임박 6시내고환
21-12-01 02:12
13537
김사니의 이상한 사과…쌍둥이의 ‘사과 역풍’ 잊었나 해골
21-12-01 00:39
13536
은밀할 수 없는 거래…삼성과 롯데의 ‘이학주 게임’ 떨어진원숭이
21-11-30 23:13
13535
김남일 감독 “얼마면 돼?”…권경원 “더 좋은 팀에서 뛰고 싶다” 정해인
21-11-30 22:43
13534
음바페, '우상' 호날두 속옷 모델로 등장하자 '웃참 실패' 화제 원빈해설위원
21-11-30 21:32
13533
추락한 슈퍼스타의 파격 결정...'주급 158만원'에 2부리그행 픽샤워
21-11-30 20:16
13532
'父子 타격왕' 이정후, 아버지 이종범과 비교하면?…"그때는 외국인투수가 없었으니까…" 치타
21-11-30 17:05
13531
'충격' 토트넘 비상, 유벤투스 회계 부정 관련 의혹 간빠이
21-11-30 16:45
13530
'이러니 PSG 떠나지' 감출 수 없었던 음바페의 '썩소' 불도저
21-11-30 15: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