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도, 한화도 아니었다. 호잉과 결별한 KT, 헨리 라모스 영입

207 0 0 2021-12-01 03:51:1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키움 히어로즈도, 한화 이글스도 아니었다. KT 위즈였다.

SNS를 통해 한국행이 점쳐졌던 스위치 히터 외야수 헨리 라모스의 새 둥지가 수원 KT위즈파크로 결정됐다.

복수의 소식통에 따르면 KT가 라모스와 계약을 마쳤고, 곧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푸에르토리코 야구 소식을 전하는 에드윈 에르난데스 주니어가 SNS를 통해 라모스가 KBO리그 팀과 협상중이라고 밝히면서 팬들이 그의 행보에 관심을 갖기 시작했다. 처음엔 아시아로 진출한다고 했다가 이어 한국으로 행선지를 특정했다. 75만달러라고 계약 액수까지 알리면서 아직 사인하지는 않았고, 어느 팀인지는 확인되지 않았지만 자신의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키움 히어로즈와 한화 이글스 중 한팀일 것 같다고 했다. 이후 현지 매체에서 라모스가 메디컬 체크를 한다고 업데이트된 소식을 전하며 어느 팀일지에 대한 관심이 높아졌다.

에르난데스가 생각한 키움과 한화는 곧바로 아니라고 해 더욱 궁금증이 커졌다. 결국 라모스가 접촉한 팀은 키움과 한화가 아닌 KT였다. 제러드 호잉과의 결별을 선택한 KT가 라모스와 일찌감치 접촉해 계약에 이르렀다.

2010년 5라운드에 보스턴 레드삭스에 입단한 라모스는 LA 다저스,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 등으로 옮겼지만 빅리그에 오르지는 못했다가 올시즌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로 이적한 뒤 9월에서야 처음으로 메이저리그에 올랐다. 마이너리그에서는 75경기에 출전해 타율 3할7푼1리, 12홈런, 57타점을 올리며 맹활약했고, 빅리그에서는 18경기 출전, 타율 2할(50타수 10안타) 1홈런, 8타점에 머물렀다.

KT의 첫 정규시즌 MVP에 오른 멜 로하스 주니어와 같은 스위치 히터인 라모스는 마이너리그 통산 타율 2할8푼2리(3253타수 918안타), 80홈런, 443타점을 올렸다. 트리플A의 통산 성적은 364경기, 타율 2할9푼7리(1243타수 369안타), 42홈런, 201타점. 홈런을 치는 거포 유형은 아니다. 넓은 수비 범위와 강한 어깨를 갖춰 수비가 안정적인 것으로 알려졌다.

KBO리그에 잘 적응한다면 올해 부진했던 외국인 타자 걱정은 없을 듯하다. 올해 조일로 알몬테와 호잉 둘 다 타격이 좋지 않았기 때문에 라모스가 평균 이상의 타격만 해줘도 KT는 타격 상승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549
'살라 리그 13호골' 리버풀, 머지사이드 더비서 에버튼 4-1 대파 섹시한황소
21-12-02 07:23
13548
울버 홈승 나와라 박과장
21-12-02 05:22
13547
SON 못 넘은 FW, 결국 귀향한다...“1월에 아약스 임대” 캡틴아메리카
21-12-02 03:35
13546
밀란 3연패는 안하겠지요 ? 군주
21-12-02 00:40
13545
"손흥민 막으라고!"...갑자기 MF→CB된 선수, 감독과 '불화설' 장그래
21-12-01 23:31
13544
'1570억→235억' 추락한 토트넘 '재능 천재', 팔리지도 않는다 불도저
21-12-01 17:07
13543
'수비력마저 의문' 완 비사카...맨유, 브라이튼 신성 풀백 노린다 사이타마
21-12-01 16:06
13542
‘20-0 실화?’ 4명 해트트릭한 잉글랜드… “스포츠맨십 어딨냐” 논란 가츠동
21-12-01 15:20
13541
오늘도 화이팅!! 질주머신
21-12-01 14:13
13540
‘손흥민 안방’ 이름 바뀐다...네이밍 판매 가격 ‘310억 x 20년’ 와꾸대장봉준
21-12-01 13:12
13539
[라이온킹 인터뷰②] '현장 복귀 계획' 이동국, "준비됐다고 생각되면 결정...지금은 아냐" 손예진
21-12-01 12:30
13538
NBA 데일리 부상 리포트 (12월 1일) : 커리 vs 폴 진검승부 오타쿠
21-12-01 11:22
13537
연봉까지 줄여 '파격 합의'... 바르셀로나, 맨시티 신성 영입 박차 미니언즈
21-12-01 10:31
13536
김사니의 이상한 사과…쌍둥이의 ‘사과 역풍’ 잊었나 크롬
21-12-01 09:06
13535
'충격' 먼시 부상 심각했다 美 의문 "다저스, 왜 수술 빨리 시키지 않았나" 치타
21-12-01 05:51
VIEW
키움도, 한화도 아니었다. 호잉과 결별한 KT, 헨리 라모스 영입 불쌍한영자
21-12-01 03:51
13533
콘테 말도 안 건다…430억 윙어 방출 임박 6시내고환
21-12-01 02:12
13532
김사니의 이상한 사과…쌍둥이의 ‘사과 역풍’ 잊었나 해골
21-12-01 00:39
13531
은밀할 수 없는 거래…삼성과 롯데의 ‘이학주 게임’ 떨어진원숭이
21-11-30 23:13
13530
김남일 감독 “얼마면 돼?”…권경원 “더 좋은 팀에서 뛰고 싶다” 정해인
21-11-30 22:43
13529
음바페, '우상' 호날두 속옷 모델로 등장하자 '웃참 실패' 화제 원빈해설위원
21-11-30 21:32
13528
추락한 슈퍼스타의 파격 결정...'주급 158만원'에 2부리그행 픽샤워
21-11-30 20:16
13527
'父子 타격왕' 이정후, 아버지 이종범과 비교하면?…"그때는 외국인투수가 없었으니까…" 치타
21-11-30 17:05
13526
'충격' 토트넘 비상, 유벤투스 회계 부정 관련 의혹 간빠이
21-11-30 16: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