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손흥민, 호날두 계속 본다…EPL 시즌 중단 '철회' '만장일치'

215 0 0 2021-12-21 10:19:4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연말에도 손흥민을 계속 볼 수 있다[스포티비뉴스=박대성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역풍에 프리미어리그 중단설이 돌았다. 하지만 내년에도 프리미어리그 스타들을 볼 수 있다. 시즌 중단 없이 일정을 진행하기로 했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21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현재 코로나19 사태를 인식하면서도, 최대한 안전하게 계획된 일정을 진행해야 한다. 프리미어리그 공동의 목표라는 걸 회의를 통해 확인했다"고 발표했다.

 

잉글랜드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강타했다. 1군 선수들과 스태프에 확진자가 급속도로 퍼졌다. 토트넘은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컨퍼런스리그 스타드 렌전부터 레스터 시티전까지 무려 4경기나 치를 수 없었다.

 

애스턴 빌라는 번리전 킥오프 두 시간 전에 연장됐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등 대형 클럽도 마찬가지다. 대다수 팀이 최소 1경기 이상 연기되자, 다음 시즌 일정에 차질이 생겼다. 일각에서 2021-22시즌 프리미어리그 연말 일정을 중단할 거라는 설이 돌았다.

 

프리미어리그는 "최우선 과제는 모든 구성원의 건강이다. 영국 보건 지침을 모니터하고 반영해 진행할 것이다. 오늘 진행한 회의에서는 오미크론 변종 영향에 대응하는 프로세스 계획 등 다양한 이슈들이 논의됐다. 선수와 구단 관계자 모두 백신 접종을 장려하기 위해서 지속적인 협력도 할 것"이라면서 20개 팀과 회의를 했고, 박싱데이를 포함한 연말 일정을 진행하기로 했다.

 

글로벌 스포츠 매체 '디 애슬레틱' 등에 따르면, 프리미어리그 20개 팀 중 어떤 팀도 연말 시즌 중단에 찬성하지 않았다. 완전히 시즌을 중단되는 것도 논의됐지만, '정해진 일정을 그대로 진행하자'에 만장일치였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841
한국과 8점 차… '벼랑 끝' UAE, 전 레알 스타 살가도 등 기술위원회 새로 구성 픽도리
21-12-22 04:18
13840
종·범아~ 합치자! 소주반샷
21-12-22 03:09
13839
'마법' 신태용이 신기한 인도네시아 "왜 90분 내내 서 있나요" 철구
21-12-22 01:23
13838
'리버풀에 좋은 동료 많아'…리버풀, SON 영입 기대감 고조 노랑색옷사고시퐁
21-12-22 00:15
13837
박지성 지도자 변신→전세계서 관심 위용 "유럽팀 감독 부임" 기대 타짜신정환
21-12-21 23:00
13836
캣벨 날았다!’ 흥국생명, 염혜선 빠진 KGC 완파…시즌 첫 연승 원빈해설위원
21-12-21 21:13
13835
계약금만 55억원? 배보다 배꼽이 더 큰 FA 계약 순대국
21-12-21 20:17
13834
'4경기 연속골 도전' 손흥민, 카라바오컵 8강도 선발 전망 박과장
21-12-21 17:15
13833
‘2149억’ 음바페, 세계 몸값 1위… ‘TOP10 제외’ 손흥민은 몇 위? 사이타마
21-12-21 16:53
13832
"콘테 감독이 자신감 줬다" 드디어 재능 폭발, 토트넘 수비 기대주의 감사 이아이언
21-12-21 15:03
13831
'데려가면 안 될까?' 바르사, 토트넘-뉴캐슬에 애물단지 MF 제안 캡틴아메리카
21-12-21 13:02
13830
'깜짝…' 에릭센 EPL 복귀 검토 가츠동
21-12-21 12:00
VIEW
[오피셜] 손흥민, 호날두 계속 본다…EPL 시즌 중단 '철회' '만장일치' 군주
21-12-21 10:19
13828
김광현 ML 주가 폭등, 이례적 현지 혹평 '역설적 의미' 장그래
21-12-21 09:02
13827
페네르바체, '김민재 영입한' 페레이라 감독 5개월 만에 경질 조현
21-12-21 05:46
13826
日 히트작 놓친 토트넘…'라이벌' 아스널이라 더 뼈아프다 불쌍한영자
21-12-21 04:26
13825
"팀 떠나겠다" 큰소리쳤지만 불발...그런데 주급은 두배 껑충 뛴 '맨시티 에이스' 노랑색옷사고시퐁
21-12-21 03:19
13824
내년 1월에 봐요…조용한 보상금 22.5억원 거포, C등급 냉정한 현실 섹시한황소
21-12-21 02:08
13823
양현종 직접 등판, KIA 나성범 프로세스...22일 협상 서로 절박하다 박과장
21-12-21 00:47
13822
베트남 언론, 박항서 감독에게 독설…'후회하지 않길 바란다' 미니언즈
21-12-20 23:06
13821
토트넘, 렌전 몰수패 처리...충격의 UECL 탈락 순대국
21-12-20 21:50
13820
LG 보호선수 명단 받은 삼성, "좋은 선수들 눈에 띈다...포지션 상관없이 최고 선수 고를 것" 크롬
21-12-20 20:17
13819
레알 '최악의 먹튀' 기회오나...감독 "후반기 개과천선...팀의 무기될 것" 이아이언
21-12-20 17:27
13818
"英 주장 고려해선 안돼" 전 EPL 심판, 케인 태클 경고 맹비난 캡틴아메리카
21-12-20 1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