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우영 2도움' 프라이부르크, 보훔 3-0 완파하고 2연승

103 0 0 2022-04-18 05:59:3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독일 프로축구 프라이부르크에서 활약하는 정우영(23)이 시즌 1·2호 도움으로 팀의 완승을 이끌었다.

정우영은 16일(현지시간) 독일 프라이부르크의 오이로파-파크 슈타디온에서 열린 보훔과의 2021-2022 분데스리가 30라운드 홈경기에 선발 출전, 2개의 도움을 기록했다.

정우영은 팀이 1-0으로 앞선 전반 16분 롤런드 셜러이가 넣은 팀의 두 번째 골, 후반 8분 마찬가지로 셜러이가 터뜨린 세 번째 골을 어시스트했다.

이번 시즌 정우영의 1·2호 도움이다.

정우영의 이번 시즌 공격 포인트는 리그에서의 4골을 포함해 6개(4골 2도움)로 늘었다.

정우영의 활약 속에 프라이부르크는 3-0으로 완승, 리그 2연승을 수확하며 5위(승점 51·골 득실 +15)를 지켰다.

프라이부르크보다 한 경기를 덜 치른 라이프치히(승점 51·골 득실 +33)가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진출의 마지노선인 4위를 달리고 있다.

프라이부르크는 이날 경기 시작 5분 만에 루카스 퀴블러의 선제 결승 골로 포문을 열었다.

센터 서클 부근에서 니콜라스 회플러가 길게 띄운 공을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받아낸 퀴블러가 강한 오른발 슛으로 마무리, 골 그물을 출렁였다.

최전방 공격수 닐스 페터젠의 뒤를 받친 정우영은 오른쪽 측면에 선발로 나선 셜러이와 환상의 호흡으로 이후 두 골을 연이어 합작해냈다.

전반 16분 오른쪽 측면에서 볼을 따낸 정우영이 드리블 이후 상대를 따돌리고 패스를 건넸고, 셜러이가 페널티 지역 오른쪽에서 때린 오른발 슛이 들어갔다.

후반 8분엔 왼쪽 측면에서 정우영이 올린 크로스를 셜러이가 머리로 받아 넣어 이른 쐐기 득점을 뽑아냈다.

정우영은 팀이 승기를 잡은 후반 20분 루카스 횔러와 교체돼 나갔다.

후반 23분 콘스탄티노스 스타필리디스가 퇴장당하며 수적 열세까지 떠안은 채 완패한 보훔은 12위(승점 36)에 그쳤다.

경기를 마치고 축구 통계 전문 사이트 후스코어드닷컴은 정우영에게 셜러이(8.9점)에 이어 출전 선수 중 두 번째로 높은 평점 8.3점을 줬다.

한편 이재성(30)이 부상으로 결장한 마인츠는 슈투트가르트와 안방에서 0-0으로 비겨 9위(승점 39)가 됐다.

쾰른과의 29라운드에 후반 교체 출전했던 이재성은 이후 오른 무릎에 통증을 느껴 병원에서 자기공명영상(MRI) 검사를 받은 결과, 무릎 내측 인대에 염증이 생겨 4∼6주가량 휴식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나 이탈한 상태다.

이동준(25)이 빠진 헤르타 베를린은 후반 4분 수아트 세르다르의 결승 골에 힘입어 아우크스부르크를 1-0으로 제압, 2연패에서 벗어나 강등권 바로 위인 15위(승점 29)로 올라섰다.

최근 훈련 도중 케빈프린스 보아텡과 충돌해 오른쪽 무릎을 다친 것으로 전해진 이동준은 명단에 이름을 올리지 않았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379
[NBA PO] '엠비드-맥시 54점 합작' PHI, 시리즈 2연승 달성 철구
22-04-19 12:21
15378
'또 부상 이탈' 맨유 속 터진다, '4200만 파운드 기대주' 유리몸 전락 가습기
22-04-19 11:01
15377
'뭐 하는 거야?'...골문 비우고 나온 PSG 골키퍼 '기행+경고' 미니언즈
22-04-19 09:23
15376
'최악의 먹튀' 예상보다 빨리 복귀했다…개인 훈련 재개 크롬
22-04-19 08:58
15375
하늘의 별 따기만큼 어려운 이정후 삼진 불쌍한영자
22-04-19 06:10
15374
어빙, 야유하는 보스턴 팬들에 ‘손가락 욕’+여성 비하 욕설 퍼부어...NBA 사무국, 벌금 부과할 듯 간빠이
22-04-19 04:35
15373
뿔난 아스널 팬들, 라두카누 토트넘 유니폼 착용에 “토트넘 유니폼 입으면 평생 우승 못할 걸" ‘조롱’ 정해인
22-04-19 03:48
15372
류현진 황당-몬토요 폭발 이유 있었네… 류현진 볼 판정, 최악 2위 선정 박과장
22-04-19 02:14
15371
포수→투수, 이름까지 바꾸더니... 7이닝 15탈삼진 '뉴 닥터 K' 변신 소주반샷
22-04-19 00:43
15370
맨유 페르난데스, 포르쉐 대파 사고에도 무덤덤…주급 3분의 1 수준 와꾸대장봉준
22-04-18 23:33
15369
이미 마음 떠났네...'주급 9억' 후보, 멀뚱멀뚱+단체샷 '실종' 아이언맨
22-04-18 22:27
15368
'충격!' 홀란, 이적 위해 부상 은폐 중..."선수 생활 완전히 끝날 수도" 순대국
22-04-18 21:05
15367
시범경기 홈런왕 기세 어디로...LG 송찬의 2군행, 시즌 타율 .188 장그래
22-04-18 20:09
15366
3승·ERA 1.13인데 120억원 '재활 형제' 오면 선발진 탈락? SSG 충격적 현실 군주
22-04-18 17:22
15365
토트넘 분위기 메이커 "울 시간 없다, TOP4 여전히 가능" 이영자
22-04-18 15:04
15364
차기 맨유 감독에게 조언한 히딩크..."그냥 해 봐!" 장사꾼
22-04-18 14:09
15363
[NBA] ‘크리스 폴 4쿼터 지배’ 피닉스, 뉴올리언스 꺾고 1승 선점 애플
22-04-18 13:08
15362
'0-2→3-2' 레알 마드리드, 대역전극 쓰며 세비야 제압... 바르사와 승점 15점 차 손나은
22-04-18 12:22
15361
이젠 장점이 된 '오프 더 볼 능력'...英 매체, 손흥민 움직임 집중 조명 극혐
22-04-18 11:38
15360
"케인, 미국 왜 간거야" 비난 봇물…콘테 "이런 시험도 필요했다" 미니언즈
22-04-18 10:58
15359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4-18 09:15
15358
11연승 좌절 역사적 오심 후폭풍 → 이긴 LG 팬들까지 화난 이유는 해적
22-04-18 07:17
VIEW
'정우영 2도움' 프라이부르크, 보훔 3-0 완파하고 2연승 장사꾼
22-04-18 05:59
15356
‘황의조 73분 활약’ 보르도, 리옹전 1-6 대패…‘여전히 강등 위기‘ 순대국
22-04-18 03: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