깐깐한 콘테도 인정 "김민재, 토트넘 스리백에 어울리는 수비수"

147 0 0 2022-04-15 20:15:5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2년 전이었다.

당시 김민재는 에이전트를 교체한 상황이었다. 전북 현대 시절과 중국 베이징 궈안 이적 초반까지 함께했던 국내 에이전트를 떠나 파울루 벤투 A대표팀 감독의 추천을 받아 포르투갈 출신 에이전트로 대리인을 바꿨다. 이 에이전트는 토트넘이 김민재를 영입 대상에 올려놓았던 2020년 여름 포르투갈 출신 조제 무리뉴 전 감독과 김민재의 영상통화를 연결시켜주기도.

무리뉴 감독이 김민재를 원했다는 건 알리 코차 페네르바체 회장을 통해 공개적으로 알려졌다. 코차 회장은 최근 성명을 통해 "지난해 무리뉴 감독은 김민재 영입을 원했다. 당시 토트넘은 베이징 궈안이 제시한 1400만유로(약 187억원)를 지불하는 것을 원하지 않았다"고 전했다.

이제 김민재는 무리뉴에 이어 안토니오 콘테 감독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지난 11일 갈라타사라이와의 '이스탄불 더비' 활약이 결정적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 경기를 찾은 다수의 유럽 빅 클럽 스카우트들은 김민재의 경기력을 최상급으로 평가해 구단에 보고했다는 것이 터키 매체의 보도 내용이다.

15일(이하 한국시각) 터키 스포츠 전문매체 파나틱은 '김민재가 효과적인 경기력으로 유럽 빅 구단들의 레이더에 들어왔다'고 밝혔다. 이어 '토트넘 스카우트는 갈라타사라이와의 더비에서 김민재에게 만점을 줬다. 콘테 감독은 김민재가 토트넘 스리백에 어울리는 수비수라고 좋아했다'고 덧붙였다.

다만 터키 매체를 통해 알려진 사실은 김민재가 이적 시기를 올해 여름이 아닌 겨울로 잡고 있다는 것. 최근 코차 회장과 만나 2022년 카타르월드컵 이후 팀을 떠나겠다는 입장을 표명한 것으로 밝혀졌다.

김민재의 계획에도 토트넘을 비롯한 유럽 빅 클럽들은 여름에 영입하고 싶어한다. 이탈리아 나폴리는 아미르 라흐마니의 대체 1순위로 김민재를 선택했고, 에버턴도 눈독을 들이고 있다.

영입 전쟁의 승자는 김민재의 바이아웃 2300만유로(약 306억원)을 내는 팀일 될 듯하다. 파나틱은 페네르바체가 더 낮은 제안을 받아들이지 않을 것이라고 보도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355
'기마랑이스 극장골' 뉴캐슬, 레스터에 2-1 역전승 픽도리
22-04-18 00:29
15354
요즘 믈브보면서 가마구치
22-04-17 23:42
15353
獨 최고 유망주 또 이적설 불붙였다…바르사 팬들 '기대감' 상승 질주머신
22-04-17 22:57
15352
2승째 거둔 ML 90승 투수, “야구하고 싶어 한국 왔는데…잘 풀리고 있다” 소주반샷
22-04-17 21:37
15351
랑닉도 인정했다 "우리 팀의 단점은...EPL에서 유일" 곰비서
22-04-17 20:21
15350
‘3연패 수렁…4위 경쟁 어쩌나’ 아스널, 사우스햄튼전 0-1 패 와꾸대장봉준
22-04-17 08:21
15349
오늘은 다 내 반대냐 ? 손예진
22-04-17 05:45
15348
왜 방출했지? 다승 1위+ERA 1.13이라니, 前 ERA 7점대 투수의 기적 애플
22-04-17 04:04
15347
호날두 '해트트릭 원맨쇼'…맨유, 노리치 3-2 꺾고 5위 도약 오타쿠
22-04-17 01:43
15346
‘손흥민 침묵+막판 실점’ 토트넘, 브라이튼과 0-1 패…‘4연승 행진 마감‘ 호랑이
22-04-17 00:32
15345
첫경기 토트넘 가습기
22-04-16 21:50
15344
맨유 선수들 새 감독에게 벌벌…"1스트라이크 아웃" 경고 음바페
22-04-16 20:16
15343
손흥민에게 쫓기는 살라…"집중 어려워" 고백 미니언즈
22-04-16 07:18
15342
토트넘, '세기의 이적' 노린다... 라이벌 에이스 영입 노린다 물음표
22-04-16 05:08
15341
텐 하흐 맨유 감독 면접 뒷이야기 "비난 작렬, 수뇌부 충격" 조현
22-04-16 03:34
15340
'한동희 홈런 포함 3타점' 롯데, 난타전 끝에 웃었다...5연패 KT 최하위 추락 닥터최
22-04-15 22:50
VIEW
깐깐한 콘테도 인정 "김민재, 토트넘 스리백에 어울리는 수비수" 찌끄레기
22-04-15 20:15
15338
'EPL의 자존심' 웨스트햄, 합계 4-1 리옹 완파!…4강 진출 간빠이
22-04-15 07:12
15337
바셀 노답이네 불도저
22-04-15 05:47
15336
‘역전 드라마!’ 레스터, PSV 2-1 격파…‘합계 2-1로 4강 진출’ 노랑색옷사고시퐁
22-04-15 04:23
15335
엉성한 수비 만회하려다 과속 질주, 햄스트링 부상...3할 이적생 어쩌나 섹시한황소
22-04-15 03:12
15334
아스널 ‘후회막심’...영입 포기했는데 토트넘서 '미친 활약' 박과장
22-04-15 02:17
15333
‘쟤한테 주급 8억 준다고? 장난해?’ 맨유 라커룸 뒤집어졌다 사이타마
22-04-14 23:23
15332
유원상, 야구공 놓고 미국 유학…“야구 잘 하고 떠납니다”[스경x인터뷰] 군주
22-04-14 17: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