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의 자존심' 웨스트햄, 합계 4-1 리옹 완파!…4강 진출

132 0 0 2022-04-15 07:12:5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집중력이 승부를 갈랐다.

웨스트햄 유나이티드는 15일 오전 4시(한국시간) 프랑스 리옹의 그루파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22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UEL) 8강 2차전 올림피크 리옹과 경기에서 3-0 완승했다.

이날 결과로 웨스트햄은 1·2차전 합계 4-1로 리옹을 따돌리고 4강 진출에 성공했다.

홈팀 리옹은 4-2-3-1 포메이션을 썼다. 무사 뎀벨레가 원톱에 섰고, 토코 에캄비과 로망 파브레가 양 날개에 포진됐다. 티아고 멘데스와 탕귀 은돔벨레가 더블 볼란치를 구성했다. 에메르송 팔미에리 등이 수비를 맡았다. 율리안 폴러스벡이 골키퍼 장갑을 꼈다.

이에 맞서는 웨스트햄은 4-3-3이었다. 마누엘 란치니, 미카엘 안토니오, 제러드 보웬이 스리톱에 섰다. 데클란 라이스와 토마스 수첵이 미드필더진에 포진했다. 크레이그 도슨, 블라디미르 쿠팔이 수비를 구성했고 골문은 알퐁스 아레올라가 지켰다.

전반 24분 웨스트햄이 골과 다름없는 기회를 맞았다. 안토니오의 날카로운 크로스가 상대 수비를 허물었다. 보웬이 발만 톡 갖다 댔지만, 골대 오른쪽을 살짝 스치며 나갔다.

원정팀 웨스트햄이 균형을 깼다. 38분 코너킥에서 도슨의 헤더가 골망을 흔들었다. 짧게 떨어진 크로스를 감각적으로 돌려놨다.

44분에는 웨스트햄이 한 발 더 앞서 나갔다. 라이스의 오른발 슈팅이 리옹을 뚫었다. 수비와 골키퍼를 넘어 꽂혔다. 2-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마무리했다.

후반 초반에 쐐기포가 터졌다. 3분 보웬이 팀 세 번째 골을 신고했다. 웨스트햄은 경기시간 약 10분 만에 3골을 몰아쳤다.

웨스트햄은 안정적으로 경기를 이끌어갔다. 상대 공격수에 쉽사리 달려들지 않았다. 볼 점유율을 내주되 슈팅만은 허용하지 않았다.

리옹은 끝내 웨스트햄 수비를 뚫지 못했다. 웨스트햄은 2차전 원정길에서 3-0 완승했다. 1·2차전 합계 4-1로 앞선 웨스트햄이 유로파리그 4강 고지를 밟았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355
'기마랑이스 극장골' 뉴캐슬, 레스터에 2-1 역전승 픽도리
22-04-18 00:29
15354
요즘 믈브보면서 가마구치
22-04-17 23:42
15353
獨 최고 유망주 또 이적설 불붙였다…바르사 팬들 '기대감' 상승 질주머신
22-04-17 22:57
15352
2승째 거둔 ML 90승 투수, “야구하고 싶어 한국 왔는데…잘 풀리고 있다” 소주반샷
22-04-17 21:37
15351
랑닉도 인정했다 "우리 팀의 단점은...EPL에서 유일" 곰비서
22-04-17 20:21
15350
‘3연패 수렁…4위 경쟁 어쩌나’ 아스널, 사우스햄튼전 0-1 패 와꾸대장봉준
22-04-17 08:21
15349
오늘은 다 내 반대냐 ? 손예진
22-04-17 05:45
15348
왜 방출했지? 다승 1위+ERA 1.13이라니, 前 ERA 7점대 투수의 기적 애플
22-04-17 04:04
15347
호날두 '해트트릭 원맨쇼'…맨유, 노리치 3-2 꺾고 5위 도약 오타쿠
22-04-17 01:43
15346
‘손흥민 침묵+막판 실점’ 토트넘, 브라이튼과 0-1 패…‘4연승 행진 마감‘ 호랑이
22-04-17 00:32
15345
첫경기 토트넘 가습기
22-04-16 21:50
15344
맨유 선수들 새 감독에게 벌벌…"1스트라이크 아웃" 경고 음바페
22-04-16 20:16
15343
손흥민에게 쫓기는 살라…"집중 어려워" 고백 미니언즈
22-04-16 07:18
15342
토트넘, '세기의 이적' 노린다... 라이벌 에이스 영입 노린다 물음표
22-04-16 05:08
15341
텐 하흐 맨유 감독 면접 뒷이야기 "비난 작렬, 수뇌부 충격" 조현
22-04-16 03:34
15340
'한동희 홈런 포함 3타점' 롯데, 난타전 끝에 웃었다...5연패 KT 최하위 추락 닥터최
22-04-15 22:50
15339
깐깐한 콘테도 인정 "김민재, 토트넘 스리백에 어울리는 수비수" 찌끄레기
22-04-15 20:15
VIEW
'EPL의 자존심' 웨스트햄, 합계 4-1 리옹 완파!…4강 진출 간빠이
22-04-15 07:12
15337
바셀 노답이네 불도저
22-04-15 05:47
15336
‘역전 드라마!’ 레스터, PSV 2-1 격파…‘합계 2-1로 4강 진출’ 노랑색옷사고시퐁
22-04-15 04:23
15335
엉성한 수비 만회하려다 과속 질주, 햄스트링 부상...3할 이적생 어쩌나 섹시한황소
22-04-15 03:12
15334
아스널 ‘후회막심’...영입 포기했는데 토트넘서 '미친 활약' 박과장
22-04-15 02:17
15333
‘쟤한테 주급 8억 준다고? 장난해?’ 맨유 라커룸 뒤집어졌다 사이타마
22-04-14 23:23
15332
유원상, 야구공 놓고 미국 유학…“야구 잘 하고 떠납니다”[스경x인터뷰] 군주
22-04-14 17: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