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경기 연속 안타→실책 유발로 반격 시작, 팀은 맹추격 끝 1점 차 석패

125 0 0 2022-06-06 06:16:0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최지만(탬파베이)가 6경기 연속 안타를 이어갔다. 팀은 6점 차로 끌려가던 경기를 1점 차까지 따라잡았지만 결국 역전에 실패했다.

최지만은 6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2022 메이저리그' 시카고 화이트삭스와 경기에 4번타자 1루수로 나와 4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지난달 30일 양키스전부터 6경기 연속 안타다. 타율은 0.264에서 0.263으로 약간 떨어졌다.

첫 타석에서는 출루하지 못했다. 선발 라이언 야브로가 2회초 2사까지 1⅔이닝 6실점으로 난타당한 가운데, 최지만은 2회말 선두타자로 나와 우익수 뜬공을 쳤다.

4회에는 1사 1루에서 중전안타로 기회를 만들었으나 해롤드 라미레스와 랜디 아로사레나가 해결하지 못하면서 점수 0-6 열세가 계속됐다.

1-6에서 맞이한 6회에는 비록 안타를 치지는 못했지만 1루수 실책을 유발하며 팀의 대량 득점 기회를 제공했다. 무사 1루에서 최지만의 타구를 1루수로 나온 야스마니 그랜달이 놓치며 1, 3루에 주자가 나갔다.

탬파베이는 라미레스의 희생플라이로 1점을, 아로사레나의 3루타로 또 1점을 추격했다. 2사 후에는 마이크 주니뇨의 홈런이 터지면서 5-6까지 따라붙었다.

그러나 7회 이후 다시 타선이 침묵하면서 그대로 졌다. 2연패다. 야브로가 패전을 안았다.

화이트삭스는 선발 루카스 지올리토가 6이닝 5실점 2자책점을 기록하며 승리를 챙겼다. 앤드루 본과 루이스 로버트가 각각 3안타로 폭발했다. 멀티히트를 날린 선수만 6명.

반면 탬파베이는 멀티히트 타자가 얀디 디아스 1명이었다. 선발 출전 타자 9명 가운데 8명이 안타를 기록하며 초반 열세를 극복하기 위해 애썼지만 화이트삭스의 벽을 넘지 못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994
이걸 마일리지를 주네요 가터벨트
22-06-07 21:38
15993
전경기 강행군 LG, 선발진 과부하 KIA "너무 반갑다 우취" 군주
22-06-07 21:01
15992
'외인 원투 ALL 교체+157km 전격 선발 합류...' 왜 승부수 지금 던졌나 장그래
22-06-07 20:03
15991
일본에 고전한 브라질 "일본은 월드컵 레벨…한국은 피지컬이 강점" 순대국
22-06-07 09:05
15990
FA 대박의 꿈은 이대로 끝나나…사라진 FA로이드, 삼성 우승도전 걸림돌 원빈해설위원
22-06-07 07:15
15989
소문만 무성한 이대성↔현금 트레이드, 한국가스공사 “합리적인 선택할 것” 픽도리
22-06-07 05:23
15988
브라질이 만족한 亞 투어의 옥의 티 "폭력적인 일본 땜에 화나" 질주머신
22-06-07 03:21
15987
토트넘 드디어 움직였다... SON 파트너 영입에 '630억' 첫 제안 해골
22-06-07 02:16
15986
'네이마르 결승골' 일본, '한국 5대1로 꺾은' 브라질에 0대1 '석패' 소주반샷
22-06-07 00:29
15985
“손흥민 무섭다, 존재 자체로 변화” 혀 내두른 칠레 감독 곰비서
22-06-06 23:28
15984
'35골 20도움' 특급날개 어디로?...맨유-첼시-PSG까지 적극 구애 철구
22-06-06 22:12
15983
한국전 앞둔 칠레 선수와 스태프, 코로나19 확진…경기는 정상 진행 손예진
22-06-06 21:22
15982
맨시티·토트넘·아스널보다 위대한 '승격팀'… 그들이 이미 '전설'인 이유 애플
22-06-06 20:02
15981
'베일이 해냈다' 웨일스 월드컵으로…우크라이나 탈락 간빠이
22-06-06 07:29
VIEW
6경기 연속 안타→실책 유발로 반격 시작, 팀은 맹추격 끝 1점 차 석패 불도저
22-06-06 06:16
15979
스페인이 진다고 ? 노랑색옷사고시퐁
22-06-06 04:26
15978
'무조건 데리고 와' 콘테의 지시, 우측 윙백 '영입 유력' 섹시한황소
22-06-06 02:40
15977
'충격' SON 득점왕 최대 경쟁자, 내년 EPL 떠난다 사이타마
22-06-06 00:43
15976
KIA에 피로감이 확 몰려온다… 잘 나갈 때 몰랐던 것, 김종국 관리법 중요해졌다 사이타마
22-06-05 23:11
15975
"콘테 전술에 딱 맞아" 토트넘, '781억' 수비수 영입 총력…맨유도 '눈독' 이아이언
22-06-05 21:23
15974
"호날두가 롤모델" 다 거짓말이었나.. 투표에선 결국 외면 당했다 가츠동
22-06-05 18:34
15973
맨유, 중원 영입 급선회? FA 미드필더 관심…텐 하흐도 원한다 군주
22-06-05 17:49
15972
"난 코치로 성공할 것" 아스널의 '비운의 천재', 재기 다짐 이영자
22-06-05 16:00
15971
클롭과 '돌문 케미'…리버풀, 마네 대체자로 '781억' 첼시 FW 낙점 손예진
22-06-05 14: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