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임하다가 부상' EPL 월클 출신, 결국 은퇴 수순→프로게이머 데뷔

123 0 0 2022-06-20 01:51:4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한때 월클로 불렸던 메수트 외질(페네르바체). 축구계를 은퇴하고 프로게이머로 제 2의 인생을 살려고 한다.

영국 매체 '토크스포츠'는 18일(현지시간) "외질은 프로게이머가 되기 위해 축구계에서 은퇴할 수 있다. 그는 유명 게임 포트나이트를 정말 잘한다"라고 전했다.

외질은 과거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최고의 미드필더 중 하나였다. 아스널에서 오랫동안 뛰며 팀의 레전드가 되는 걸 눈앞에 뒀지만 마지막에 틀어지며 쫓겨나듯 팀을 떠났다. 2021년 외질은 페네르바체 유니폼을 입고 새로운 도전에 나섰는데 여기서도 좋지 않다.

지난 3월 이후 단 한 차례도 경기에 나서지 못했다. 출전 시간을 놓고 페네르바체와 충돌했고 괘씸죄를 적용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조르제 제주스 감독이 새롭게 부임했지만 바뀌는 건 없었다. 결국 외질은 은퇴를 고민하고 있다. 그런데 이유는 프로게이머가 되기 위해서다. 보통 축구 선수는 은퇴 이후 코치 생활을 거쳐 감독이 되는 게 일반적이다.

'토크스포츠'에 따르면 외질 에이전트 에르구트 소구트는 '텔레그래프'와 인터뷰를 통해 "외질은 인기 게임인 FIFA와 포트나이트에 굉장한 재주가 있다. 은퇴 이후 프로게이머의 인생을 살 것이다"라고 털어놨다. 외질은 실제로 지난 2018년 직접 E스포츠 팀인 M10 esports를 창단해 소유하고 있다. 은퇴 이후 직접 선수로 활동하겠다는 것이다.

외질과 페네르바체의 계약 기간은 2년이 남았다. 지금 계약을 해지한다면 외질은 다음 팀을 찾는 것이 아니라 여기서 은퇴를 하고 프로게이머로 전향하겠다는 뜻을 내비쳤다.

아스널에서 뛸 당시에도 게임으로 많은 비판을 받았던 외질이다. 심지어 재활하는 동안 포트나이트를 10만분이 넘도록 해 안구건조증까지 와서 부상 기간이 늘어나기도 했다. 매체는 "외질의 게임 습관이 거의 건강 문제를 악화시켰다"라고 언급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161
일본 8승-중국 5승-태국 4승-한국 전패→김연경 없으면 파리 올림픽도 없다 소주반샷
22-06-21 06:36
16160
황선우, 세계선수권 자유형 200m 은메달 쾌거 철구
22-06-21 05:36
16159
맨시티 먹튀, 여친 없이 '술값 1억 3000만원' 광란의 밤 철구
22-06-21 03:53
16158
‘손-케 듀오‘ 45분 만에 끝냈다···골만큼 빨랐던 10만석 매진 오타쿠
22-06-21 02:16
16157
손흥민 옆에 앉아있던 브라질 국대, 아스널 이적 확실시 아이언맨
22-06-21 00:32
16156
"美서 통한다" 외인도 극찬한 '152㎞ 투심'... ML도 주목하기 시작했다 미니언즈
22-06-20 23:15
16155
레알, 뤼디거와 4년 계약+등 번호 22번 가습기
22-06-20 22:13
16154
베르바인 선물 주고 떠나나... 토트넘, '쿨루셉 경쟁자' 스왑딜 카드로 사용 미니언즈
22-06-20 21:13
16153
'또 2군행' 두산 최다승 투수, 이젠 정말 '마지막' 걱정해야 하나 물음표
22-06-20 20:11
16152
이적설조차 없는 방출 1순위... 토트넘 이적시장 최대 고민 간빠이
22-06-20 06:51
VIEW
'게임하다가 부상' EPL 월클 출신, 결국 은퇴 수순→프로게이머 데뷔 불도저
22-06-20 01:51
16150
첼시, '토트넘행 거절' 맨시티 No.7 영입 예정...이적료 950억 섹시한황소
22-06-20 00:01
16149
램파드, 콘테 체제 '계륵 MF' 데려간다...토트넘, 320억 가격표 부착 박과장
22-06-19 22:46
16148
한폴낙의 저주야 꺼져라 캡틴아메리카
22-06-19 21:10
16147
"넥스트 손흥민" 한국전 뛰었던 25세 브라질 FW, 토트넘이 노린다 간빠이
22-06-19 19:51
16146
"첼시 갈 준비 됐어...근데 주전 자리 줘야 해" 바르사 유리몸의 요구 노랑색옷사고시퐁
22-06-19 18:58
16145
텐 하흐 특명, 호날두도 기대 '2004년생 미친 재능' 성장 보고-6년 재계약 섹시한황소
22-06-19 18:22
16144
EPL 득점왕의 고백..."조국 '대한민국' 떠나는 것 힘든 일이었어" 사이타마
22-06-19 17:46
16143
SON 절친 떠나는 분위기...그래 잘가! 잔류 가능성 체념 6시내고환
22-06-19 15:45
16142
쇼에 불만족...맨유, '분데스리가 11도움, 540억' 독일 국대 DF 노린다 순대국
22-06-19 14:02
16141
"어떻게 좌완 10승 투수를 단칼에 만들겠나?" 집 나간 '이의리표' 체인지업 찾습니다 [김근한의 골든크로스] 호랑이
22-06-19 12:22
16140
이학주와 맞바꾼 최하늘, 퓨처스 4G 연속 QS&ERA 1.07...1군 대체 선발 유력 후보 가습기
22-06-19 11:49
16139
감독 경질한 팀이 5강 다크호스로…100억 타자 없어도 잘 나가는 이유 미니언즈
22-06-19 10:56
16138
즐거운 아침입니다.ㅎㅎ 크롬
22-06-19 09: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