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 마시아' 출신 재능이 어쩌다…22살에 '충격' MLS행

165 0 0 2022-07-31 02:17:3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스페인 프로축구 바르셀로나 미드필더 리키 푸츠(22)가 미국 프로축구 메이저리그사커(MLS)행이 거론되고 있다. 한때 바르셀로나의 미래를 책임질 선수로 평가받았던데다, 아직 20대 초반의 나이인 것을 고려할 때 다소 충격적일 수밖에 없는 이적설이다.

스페인 '문도 데포르티보' '비사커' 등 복수 매체는 30일(한국시간) "푸츠는 정규적인 출전 시간을 보장받을 수 있는 구단으로 이적을 모색하고 있는데, 최근 그의 에이전트는 MLS 구단으로부터 제안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소식을 전했다.

푸츠는 올여름 바르셀로나와 9년 동행의 마침표를 찍기로 마음을 굳혔다. 출전 시간을 보장받지 못하는 등 힘든 시간이 계속된 데다, 새로운 선수들이 잇따라 합류한 탓에 주전 경쟁에서 살아남을 가능성이 없다는 냉혹한 현실을 인지한 게 이유다.

하지만 그동안 보여준 활약이 없었던 탓에 관심을 보이는 구단이 존재하지 않은 게 문제였다. 실제로 그는 지난 시즌 모든 대회 통틀어 17경기(선발 3경기)밖에 나서지 못했는데, 경기당 평균 출전 시간으로 따지면 30.9분에 그쳤다. 공격포인트는 1골이 전부였다. 특히 사비 에르난데스(42·스페인) 감독이 지난해 11월 중도에 지휘봉을 잡은 이래로는 거의 벤치만 지켰다.

이에 해외 이적까지 추진했는데, 이 과정에서 최근 LA갤럭시(미국)로부터 제안을 받으면서 이적 가능성이 열렸다. 이미 구체적인 계약 조건까지 이야기가 나오면서 생각보다 협상은 빠른 진전을 보이고 있다. '비사커'는 "푸츠는 LA갤럭시로부터 3년 계약을 제안받았다"며 "그는 에이전트와 상의한 후에, 조만간 만남을 가질 예정이다"고 설명했다. 현재 LA갤럭시는 하비에르 에르난데스(34)와 더글라스 코스타(31) 등 유럽 무대에서 활약했던 선수들이 뛰고 있다.

푸츠는 '라 마시아' 출신으로 팬들 사이에서는 일명 '성골'로 불린다. 2013년 바르셀로나 후베닐 B에 입단한 후 빠른 성장세 속에 2020년 1월에 1군으로 콜업되면서 프로 데뷔했다. 어린 시절부터 뛰어난 재능과 무궁무진한 잠재력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은 만큼 향후 미래를 책임질 선수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실제로 데뷔 후 기대 이상의 활약을 펼쳤는데, 특히 2019-20시즌 최종전에서 데포르티보 알라베스(스페인)를 상대로 멀티 도움을 올리며 대승에 앞장섰다.

그러나 푸츠는 시간이 지날수록 성장은 멈췄고 실망스러운 모습만 계속됐다. 특히 빈약한 피지컬과 부족한 수비력 등 단점이 극명하게 드러난 데다, 유일한 장점이었던 패싱력 등 공격력마저 퇴보했다. 결국 점점 잊혀지기 시작하더니 올여름 방출 후보에 올랐다. 바르셀로나와 계약 기간이 1년 남은 그는 통산 56경기에서 2골 3도움을 올렸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636
이게 '2000억' 스트라이커의 슈팅?...홀란드, 역대급 빅찬스 미스 앗살라
22-07-31 06:47
16635
김민재 잘 떠났네.. 페네르바체 회장의 적반하장, "우크라 조롱, 사과할 이유 없다" 닥터최
22-07-31 04:11
VIEW
'라 마시아' 출신 재능이 어쩌다…22살에 '충격' MLS행 찌끄레기
22-07-31 02:17
16633
EPL에서 잘하니 레알도 관심…레알이 노리는 '틈새시장' 6시내고환
22-07-31 00:50
16632
“뮌헨이 쓰레기 같은 거짓말했다” 레반도프스키, 친정팀 뮌헨 맹비난 뉴스보이
22-07-30 23:03
16631
키움아 한점만 내라 간빠이
22-07-30 21:06
16630
김민재 '복권' 맛 들려…1200만 유로 수비수, 독일행 열망 불도저
22-07-30 19:45
16629
얼음 물통에 빠진 손흥민, 브라질 동료들 장난에 함박웃음 노랑색옷사고시퐁
22-07-30 18:02
16628
'韓 여권 무효' 석현준, 현지 귀화냐 국내 복귀냐 '복잡한 고민' 가츠동
22-07-30 16:27
16627
토트넘 살생부 5인, 구단에 통보받았다..."여기 없는 이유" 군주
22-07-30 15:50
16626
한때 이승우 동료, 맨시티 갈래...1년 만에 '이적 통보' 오타쿠
22-07-30 14:43
16625
타이거즈에 제2의 김태균이 떴다…7월 최고타자는 어깨춤을 덩실덩실 손나은
22-07-30 12:18
16624
'모르겠소. 테스형~' 당신 대신 누구를 빼야 하는지 [SC스토리] 가습기
22-07-30 11:43
16623
'이런 촌극이...' 5회말에서 끊긴 중계, 카메라 철수→끝내 볼 수 없었다 [★잠실] 미니언즈
22-07-30 10:28
16622
‘병역 기피’ 석현준, 프랑스 트루아와 계약 해지 박과장
22-07-30 05:45
16621
호날두 직접 댓글 달았다…'오지마 시위'에 그저 이모티콘만 이아이언
22-07-30 03:37
16620
'수비수가 딱?' 모우라, 뜻밖의 재능 발견..."코치진 찬사 쏟아져" 가츠동
22-07-30 01:58
16619
경험치나 포인트 얻는법 마스터
22-07-30 01:06
16618
참고 또 참았지만 1아웃 못 잡아서 강판…우승 영건, 9G 연속 무승 군주
22-07-30 00:37
16617
호날두, 이미 리스본과 협상 중 장그래
22-07-29 22:23
16616
키움까지 배신인가? 조폭최순실
22-07-29 20:30
16615
37세 천재 감독, 호날두 영입설에 우려 "팀 활동량의 감소 고려" 해적
22-07-29 17:27
16614
콘테 러브콜도 거절하더니... 이젠 불러주는 팀 없는 '괴물' 장사꾼
22-07-29 16:33
16613
향년 35세, 3년 전 떠난 '천재'…아스널, "우린 영원히 그를 기억할 것" 원빈해설위원
22-07-29 15: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