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PL 수비수들 비상 경보…'2부리그 레반도프스키', EPL에 떴다

96 0 0 2022-08-08 13:09:4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포포투=김환]

알렉산다르 미트로비치가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수비수들을 위협한다.

풀럼은 6일 오후 8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크레이븐 코티지에서 열린 2022-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라운드에서 리버풀과 2-2로 비겼다.

꽤나 화제가 될 만한 결과다. 승격팀 풀럼이 지난 시즌 리그 2위였던 리버풀과 무승부를 거뒀다. 심지어 선제골로 앞서간 풀럼은 동점골을 내준 뒤에도 침착하게 역전에 성공해 리버풀 팬들의 간담을 서늘하게 했다. 역전골을 득점한 뒤 10분도 채 지나지 않아 모하메드 살라에게 동점골을 헌납하며 무승부를 거뒀다는 점은 아쉽지만, 풀럼 입장에서는 상당히 고무적이었다.

이날 풀럼이 넣은 두 골은 모두 미트로비치에게서 나왔다. 전반 32분 케니 테테가 오른쪽 측면에서 박스 안으로 보낸 크로스가 쇄도하는 미트로비치에게 향했고, 미트로비치는 트렌트 알렉산더-아놀드보다 훨씬 더 높은 위치까지 뛰어올라 머리로 공을 찍어 내렸다. 이어 후반 26분에는 본인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직접 처리하며 개막전부터 멀티골을 쏘아 올린 미트로비치다.

페널티킥을 얻어낸 과정도 좋았다. 미트로비치는 공간을 찾아 들어가는 움직임으로 공을 받은 뒤 박스 안까지 공을 몰고 갔다. 미트로비치를 막기 위해 나온 수비수는 EPL 최고의 센터백으로 꼽히는 버질 반 다이크. 하지만 미트로비치는 가벼운 페인팅 기술로 반 다이크를 속였고, 이 과정에서 반 다이크가 뻗은 다리에 걸려 넘어졌다.

미트로비치는 리버풀전에서 골냄새를 맡는 움직임과 거구의 피지컬을 보유했음에도 불구하고 유연한 드리블 능력을 보여줬다. 과거 EPL에서 뛰었을 때와는 다른 모습이다.

미트로비치는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리그) 최강의 공격수로 불린다. 비로 EPL에서는 어려움을 겪었지만, 2부리그에서만큼은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도 부럽지 않았다. 지난 시즌에는 리그 44경기에서 43골 7도움이라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세웠다. 이에 '2부리그 레반도프스키', '챔피언십 패왕'등의 별명이 붙었다. 하지만 2부리그에서만 통하는 자원이라는 비판을 받기도 했다.

지난 시즌 경기력을 끌어올린 미트로비치는 이젠 EPL에서도 잘 할 모양새다. 영국 '디 애슬레틱'은 "친애하는 EPL 수비수 여러분, 미트로비치가 돌아왔습니다"라며 미트로비치의 활약을 조명했다. EPL에만 오면 말 그대로 죽을 쑤던 미트로비치가 과연 이번 시즌에는 EPL에서 성공을 거둘 수 있을지 주목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762
자책골 유도에 득점까지 도왔는데…"토트넘, 제안 받아들인다" 철구
22-08-09 15:20
16761
"날 놀라게 만든 선수"...김민재 향한 칭찬 릴레이 애플
22-08-09 14:38
16760
"손흥민-케인만큼 중요해"…7호 영입에 '눈길' 오타쿠
22-08-09 13:49
16759
"턴 X같이 하네"...'최악' 맨유 중원에 레전드 '극대노' 호랑이
22-08-09 12:02
16758
손흥민도 놀란 '절친' 히샤를리송의 기량... "믿을 수 없는 선수" 손나은
22-08-09 11:24
16757
'최대 수억' 롤렉스 시계 선물한 EPL 선수... 받은 팬도 '충격' 가습기
22-08-09 10:32
16756
자존심 구긴 '1600억' 공격수…"홀란드보다 두 배 비싼 거 맞아?" 미니언즈
22-08-09 09:15
16755
'충격…' 메시, 2023년 바르셀로나 복귀 협상 치타
22-08-09 06:25
16754
한화에 희망 보인다고? 후반기 성적에 속지 마라, FA 보강 반드시 필요하다 불쌍한영자
22-08-09 04:03
16753
맨유 망신 2연타...'홀란드 후계자' 라이프치히 이적 선택 장그래
22-08-09 02:29
16752
미국으로 떠난 레알 먹튀, MLS에서 메시 놀이 떨어진원숭이
22-08-09 01:06
16751
알았다고!' 1억 파운드 사나이, 펩 지시에 심기 불편 표출 정해인
22-08-08 23:43
16750
롯데 퇴출→마이너 생활→KBO 구단 관심… 극강의 수비수, 다시 한국 올 수 있을까 이영자
22-08-08 22:04
16749
음주운전 사고' 김민석, 자격정지 1년6개월 징계 장사꾼
22-08-08 20:51
16748
김민재 대신 데려왔는데'...22살 CB, 자책골로 최악의 데뷔전 원빈해설위원
22-08-08 20:07
16747
[바코 인사이드] 로데릭 하니발, 외국 선수 원조 전천후 스윙맨 타짜신정환
22-08-08 17:57
16746
올만에 삼국지 ㅎㅎ 가터벨트
22-08-08 16:26
16745
"PK 아닌 게 다행"…맨유 '900억' 수비수, 데뷔전 '평점 5' 굴욕 순대국
22-08-08 16:04
16744
'잘 팔았다' 첼시, 베르너 이적료 '465억'...계약 합의 완료 질주머신
22-08-08 15:36
16743
피츠버그 박효준, 2타점으로 '타격감 조율' 곰비서
22-08-08 14:01
VIEW
EPL 수비수들 비상 경보…'2부리그 레반도프스키', EPL에 떴다 철구
22-08-08 13:09
16741
"토트넘 배제는 어리석은 짓"…우승 후보로 급부상 애플
22-08-08 12:54
16740
'콘테 안쓸거면 왜 영입했어?' 유일한 외면 22세 '비운의 방출' 가능성 미니언즈
22-08-08 11:52
16739
‘괴물 맞네’ 홀란드, 첫 경기부터 멀티골…득점왕모드 본격가동 크롬
22-08-08 0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