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도 놀란 '절친' 히샤를리송의 기량... "믿을 수 없는 선수"

103 0 0 2022-08-09 11:24:5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일간스포츠 김영서] 

개막 라운드에서 손흥민의 모습. [EPA=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에서 활약하는 손흥민(30)이 ‘새 절친’ 히샤를리송(25, 브라질)에 대한 칭찬을 쏟아냈다.

손흥민은 8일(한국시간) 영국 축구전문매체풋볼런던과 인터뷰에서 “(히샤를리송과 경쟁에 대해) 항상 좋다. 프리시즌 기간 내내 히샤를리송과 함께 훈련을 해봤는데, 그는 또 다른 믿을 수 없는 선수였다”라며 “히샤를리송과 함께 뛰는 걸 진심으로 즐기고 있다. 그래서 그 경쟁은 항상 나를 더 낫게 만든다”고 말했다.

토트넘은 이번 여름 이적시장에서 이적료 6000만 파운드(약 948억원)를 쓰고 에버튼 공격수 히샤를리송을 데려왔다. 히샤를리송은 최전방 공격수부터 윙어까지 가능한 전천후 공격수다. 해리 케인의 백업 자리를 맡을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손흥민과 데얀 쿨루셉스키의 자리도 소화할 수 있다. 장기적으로 손흥민의 대체자 역할도 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토트넘은 이번 여름 이적 시장에서 히샤를리송을 포함해 6명을 대거 영입했다. 과거 행보와 다른 모습이다. 하지만 손흥민은 “스쿼드는 중요하지 않다. 어떻게 결과물을 내느냐가 더 중요하다. 우리는 정말 좋은 선수들을 보유하고 있지만 가능한 한 빨리 우리가 플레이하는 방식을 이해해야 한다. 좋은 스쿼드가 성공을 가져다주지 않는다. 따라서 시즌이 끝날 때까지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손흥민은 지난 6일 끝난 사우스햄튼과 2022~23 EPL 개막 라운드에 선발 출전해 결승 골을 도왔다. 그는 “그 경기는 정말 긍정적인 방식에 있는 아주 중요한 승리였다. 우리는 승점 3으로 시즌을 시작하게 돼 아주 기쁘다. 모든 사람이 골로 승리에 기여하는 것은 정말 중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손흥민은 "4-1로 이겼을 때 (사람들은) 나나 해리 케인이 득점하기를 기대했겠지만 그것은 좋은 징조“라며 ”나는 경기 후 위고 요리스와 이야기를 나눴다. 개인보다 팀이 중요하기 때문에 다른 사람이 득점한다면 좋은 일이다. 이번 경기는 정말 좋았고 가장 중요한 것은 3점이었다“고 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769
게데스 합류해도…울버햄튼 '황의조 영입' 라인업 공개 조현
22-08-09 22:48
16768
결국 매과이어 제친다, 레스터 또 쾌재.... 1,340억에 첼시 앗살라
22-08-09 21:55
16767
정찬성, 폭우에 속수무책 당해 “체육관 당분간 닫는다” 찌끄레기
22-08-09 21:05
16766
54억 포수'와 맞바꾼 특급 유망주, 어쩌다 '계륵'이 되고 말았나 6시내고환
22-08-09 20:11
16765
바르셀로나 "데용 계약 범죄 발견"…무효 소송 준비 장사꾼
22-08-09 18:10
16764
'54억 포수'와 맞바꾼 특급 유망주, 어쩌다 '계륵'이 되고 말았나 원빈해설위원
22-08-09 17:08
16763
[LCK] T1, 팬들에게 선수단과의 직접적인 접촉 자제 요청 질주머신
22-08-09 16:17
16762
자책골 유도에 득점까지 도왔는데…"토트넘, 제안 받아들인다" 철구
22-08-09 15:20
16761
"날 놀라게 만든 선수"...김민재 향한 칭찬 릴레이 애플
22-08-09 14:38
16760
"손흥민-케인만큼 중요해"…7호 영입에 '눈길' 오타쿠
22-08-09 13:49
16759
"턴 X같이 하네"...'최악' 맨유 중원에 레전드 '극대노' 호랑이
22-08-09 12:02
VIEW
손흥민도 놀란 '절친' 히샤를리송의 기량... "믿을 수 없는 선수" 손나은
22-08-09 11:24
16757
'최대 수억' 롤렉스 시계 선물한 EPL 선수... 받은 팬도 '충격' 가습기
22-08-09 10:32
16756
자존심 구긴 '1600억' 공격수…"홀란드보다 두 배 비싼 거 맞아?" 미니언즈
22-08-09 09:15
16755
'충격…' 메시, 2023년 바르셀로나 복귀 협상 치타
22-08-09 06:25
16754
한화에 희망 보인다고? 후반기 성적에 속지 마라, FA 보강 반드시 필요하다 불쌍한영자
22-08-09 04:03
16753
맨유 망신 2연타...'홀란드 후계자' 라이프치히 이적 선택 장그래
22-08-09 02:29
16752
미국으로 떠난 레알 먹튀, MLS에서 메시 놀이 떨어진원숭이
22-08-09 01:06
16751
알았다고!' 1억 파운드 사나이, 펩 지시에 심기 불편 표출 정해인
22-08-08 23:43
16750
롯데 퇴출→마이너 생활→KBO 구단 관심… 극강의 수비수, 다시 한국 올 수 있을까 이영자
22-08-08 22:04
16749
음주운전 사고' 김민석, 자격정지 1년6개월 징계 장사꾼
22-08-08 20:51
16748
김민재 대신 데려왔는데'...22살 CB, 자책골로 최악의 데뷔전 원빈해설위원
22-08-08 20:07
16747
[바코 인사이드] 로데릭 하니발, 외국 선수 원조 전천후 스윙맨 타짜신정환
22-08-08 17:57
16746
올만에 삼국지 ㅎㅎ 가터벨트
22-08-08 16: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