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케인만큼 중요해"…7호 영입에 '눈길'

92 0 0 2022-08-09 13:49:1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데스티니 우도지.



[스포티비뉴스=김성연 기자] 안토니오 콘테 감독 체제에서 윙백의 역할이 보다 중요해지고 있다.

영국 매체 '익스프레스'는 8일(이하 한국시간) "콘테 감독이 양쪽 측면을 넓게 활용하는 선수들을 손흥민(30)과 해리 케인(29)만큼 중요하게 생각하고 있다"라며 토트넘 홋스퍼 이적이 임박한 데스티니 우도지(20, 우디네세)를 주목했다.

토트넘은 오랜 무관에 마침표를 찍겠다는 강한 의지를 드러내고 있다. 지난 시즌을 4위로 마치며 만족스러운 성과를 거둔 데 이어 콘테 감독 지휘 아래 첫 온전한 시즌 준비에 공을 들였다.

누구보다 바쁜 여름을 보냈다. 대대적인 보강을 원하고 있는 콘테 감독의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발 빠르게 움직이며 대부분의 포지션을 보강했다.

첫 선택은 이반 페리시치(33)였다. 인터 밀란 시절 제자이기도 했던 그와 재회를 택한 데에는 그만한 이유가 있었다. 콘테 감독이 윙백의 역할에 큰 비중을 두고 있었기 때문.

페리시치는 세리에A 최고의 윙백으로 평가받을 만큼 경험 있고 공격력이 좋은 자원이다. 지난 시즌에도 팀의 주축 선수로 활약하며 리그 34경기에 출전해 8골과 7도움을 올렸다.

토트넘에서도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그는 지난 6일 열린 사우샘프턴과 경기에서 선발로 나서지 못했음에도 경쟁자이자 동료인 라이언 세세뇽에게 아낌없이 조언하며 팀의 첫번째 득점을 올리는 데 크게 기여하기도 했다.

우도지 또한 측면 활용 능력이 뛰어난 선수다. 그는 뛰어난 피지컬을 가졌음은 물론 발도 빨라 적극적으로 공격 지원에 나설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이에 '익스프레스'는 "콘테 감독이 양쪽 측면을 넓게 활용하는 선수들을 손흥민과 케인만큼이나 중요하게 여기고 있다"라며 "우도지는 페리시치와 마찬가지의 영향력이 있다"라고 치켜세웠다.

우도지의 합류가 머지않았다고 보도되고 있는 가운데, 그는 내년 여름이 돼서야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 활약할 것으로 보인다. '풋볼 런던'은 "우도지는 이적 후 곧바로 다시 세리에A로 임대를 떠날 것"이라고 전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762
자책골 유도에 득점까지 도왔는데…"토트넘, 제안 받아들인다" 철구
22-08-09 15:20
16761
"날 놀라게 만든 선수"...김민재 향한 칭찬 릴레이 애플
22-08-09 14:38
VIEW
"손흥민-케인만큼 중요해"…7호 영입에 '눈길' 오타쿠
22-08-09 13:49
16759
"턴 X같이 하네"...'최악' 맨유 중원에 레전드 '극대노' 호랑이
22-08-09 12:02
16758
손흥민도 놀란 '절친' 히샤를리송의 기량... "믿을 수 없는 선수" 손나은
22-08-09 11:24
16757
'최대 수억' 롤렉스 시계 선물한 EPL 선수... 받은 팬도 '충격' 가습기
22-08-09 10:32
16756
자존심 구긴 '1600억' 공격수…"홀란드보다 두 배 비싼 거 맞아?" 미니언즈
22-08-09 09:15
16755
'충격…' 메시, 2023년 바르셀로나 복귀 협상 치타
22-08-09 06:25
16754
한화에 희망 보인다고? 후반기 성적에 속지 마라, FA 보강 반드시 필요하다 불쌍한영자
22-08-09 04:03
16753
맨유 망신 2연타...'홀란드 후계자' 라이프치히 이적 선택 장그래
22-08-09 02:29
16752
미국으로 떠난 레알 먹튀, MLS에서 메시 놀이 떨어진원숭이
22-08-09 01:06
16751
알았다고!' 1억 파운드 사나이, 펩 지시에 심기 불편 표출 정해인
22-08-08 23:43
16750
롯데 퇴출→마이너 생활→KBO 구단 관심… 극강의 수비수, 다시 한국 올 수 있을까 이영자
22-08-08 22:04
16749
음주운전 사고' 김민석, 자격정지 1년6개월 징계 장사꾼
22-08-08 20:51
16748
김민재 대신 데려왔는데'...22살 CB, 자책골로 최악의 데뷔전 원빈해설위원
22-08-08 20:07
16747
[바코 인사이드] 로데릭 하니발, 외국 선수 원조 전천후 스윙맨 타짜신정환
22-08-08 17:57
16746
올만에 삼국지 ㅎㅎ 가터벨트
22-08-08 16:26
16745
"PK 아닌 게 다행"…맨유 '900억' 수비수, 데뷔전 '평점 5' 굴욕 순대국
22-08-08 16:04
16744
'잘 팔았다' 첼시, 베르너 이적료 '465억'...계약 합의 완료 질주머신
22-08-08 15:36
16743
피츠버그 박효준, 2타점으로 '타격감 조율' 곰비서
22-08-08 14:01
16742
EPL 수비수들 비상 경보…'2부리그 레반도프스키', EPL에 떴다 철구
22-08-08 13:09
16741
"토트넘 배제는 어리석은 짓"…우승 후보로 급부상 애플
22-08-08 12:54
16740
'콘테 안쓸거면 왜 영입했어?' 유일한 외면 22세 '비운의 방출' 가능성 미니언즈
22-08-08 11:52
16739
‘괴물 맞네’ 홀란드, 첫 경기부터 멀티골…득점왕모드 본격가동 크롬
22-08-08 09: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