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리뉴가 기껏 살렸더니... ‘저 돌아갈래요’ 하필 맨유?

153 0 0 2022-09-29 03:46:1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조세 모리뉴가 AS로마에서 살린 공격수 타미 아브라함(24)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레이더에 포착됐다.

이탈리아 코리에레 델로 스포르트는 28일 “맨유가 로마 소속이자 잉글랜드 국가대표 공격수 아브라함에게 관심 있다”고 보도했다.

아브라함은 첼시에서 2019/2020시즌 리그 15골을 터트리며 주목 받았지만, 이후 주전 경쟁의 어려움을 겪었다. 지난해 여름 첼시를 떠나 로마에 입성했다. 이적료는 4,000만 유로(550억 원).

모리뉴의 러브콜이었다. 아브라함은 지난 시즌 초반 6경기에서 무득점에 그치며 실패한 영입이라는 우려를 자아냈지만, 기어코 모리뉴가 살려냈다. 오프더볼 움직임, 결정력, 자신감까지 장착해 그라운드를 수놓았다. 공식 26골 5도움을 기록하며 팀이 UEFA 네이션스리그 초대 챔피언에 등극하는데 일조했다.

다소 충격적인 소식이 전해졌다. 매체에 따르면 아브라함이 세리에A에서 미래를 생각하지 않는다. 가능하면 빨리 프리미어리그로 돌아가 주목 받고 싶은 생각이다. 에릭 텐 하흐 감독 체제에서 공격수 보강을 원하는 맨유가 시선을 보내고 있다.

모리뉴는 과거 맨유와 안 좋게 헤어졌다. 애제자의 맨유 이적을 바라지 않을 수 있다. 매체는 아브라함이 로마와 계약할 때 첼시가 8,000만 유로(1,102억 원) 재영입 옵션을 넣었다. 2023년 여름 이후 발동된다고 알렸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410
'손흥민 침묵' 토트넘, 아스널에 1-3 패...가나 파티는 대포알 골 섹시한황소
22-10-01 23:03
17409
'9월의 선수' 김민재 출격…나폴리, 토리노전 선발 공개 사이타마
22-10-01 21:45
17408
'강민호 끝내기 밀어내기 볼넷' 삼성, 두산에 또 이겼다...5강 진출 희망은 아직 남아 있다 이아이언
22-10-01 20:09
17407
‘황희찬마저 부상’ 공격진 전멸한 울버햄튼, 디에고 코스타 데뷔 가능성 해적
22-10-01 08:10
17406
토트넘-아스널 라이벌전, EPL 가장 '더러운' 더비 가츠동
22-10-01 04:26
17405
'1050억' 손흥민, 전세계 레프트윙 시장가치 2위…1위는 비니시우스 장그래
22-09-30 23:52
17404
ssg 끝내기 가쟈 조폭최순실
22-09-30 22:28
17403
미국행 택한 이유 있었네…韓 157km 파이어볼러, 국제 유망주 톱10 뽑혔다 정해인
22-09-30 20:22
17402
우루과이 최고 신문 “불신받는 벤투호…비효율적” [카타르월드컵] 곰비서
22-09-30 17:37
17401
레알 두 번 죽이네…홀란 아버지 "레알은 3순위였어" 손예진
22-09-30 16:20
17400
박지성, 에브라와 절친된 이유 밝혔다 "게임 한 번 이겼더니..." 아이언맨
22-09-30 15:57
17399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9-30 14:23
17398
오늘 서울 가는데 물좋은 나이트 추천좀;;ㅎ 에이스홍콩
22-09-30 11:34
17397
"창피하다" 콘테, 히샬리송 바나나 사건에 분노 해적
22-09-30 07:17
17396
'불화설 논란' 네이마르-음바페 '진짜 관계'가 드러났다 이영자
22-09-30 05:50
17395
"다시는 그러지 마"…버럭한 에이스, 사령탑은 두고 보지 않았다 홍보도배
22-09-30 02:06
17394
'영웅은 타고난다' 4안타 5타점 맹폭 이정후, 3위·타격(0.351)·타점(113)왕 다 잡았다 장사꾼
22-09-30 00:16
17393
"이적할 줄 알았는데"…맨유는 '1341억' 공격수 택했다 순대국
22-09-29 22:29
17392
SSG 김광현, 최소경기·최연소 개인 150승 도전 원빈해설위원
22-09-29 20:19
17391
나폴리는 쿨리발리 잊었다..."아무도 김민재랑 안 바꿔" 질주머신
22-09-29 07:22
VIEW
모리뉴가 기껏 살렸더니... ‘저 돌아갈래요’ 하필 맨유? 해골
22-09-29 03:46
17389
스페인도 인정했다..."한국에서 손흥민의 후계자는 이강인" 와꾸대장봉준
22-09-29 02:19
17388
우루과이 경계 시작 "손흥민, 최근 A매치 5경기서 4골" 철구
22-09-28 23:29
17387
엔씨 승 애플
22-09-28 21: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