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루과이 최고 신문 “불신받는 벤투호…비효율적” [카타르월드컵]

103 0 0 2022-09-30 17:37:3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우루과이 유력 언론이 한국 전력을 혹평했다. 세계랭킹 28위 한국과 13위 우루과이는 11월24일 오후 10시부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H조 1차전을 치른다.

‘엘파이스’는 카타르월드컵 H조 소속 국가 9월 A매치 종합 기사에서 “한국은 역동적이지만 실효성이 거의 없다. 골을 만들어 넣는 것은 손흥민(30·토트넘)이 유일하다. 파울루 벤투(53·포르투갈) 감독은 (그동안 받은) 모든 의혹을 해소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우루과이 일간지 ‘엘파이스’는 1986년부터 남미 올해의 선수상을 주관하는 등 높은 축구 전문성을 인정받는다. 지난 6월에는 ▲강팀을 상대로도 통할만한 공격 ▲큰 수비 실수가 잦다 ▲페널티박스 진입을 너무 쉽게 허용한다고 분석했다.

파울루 벤투 한국대표팀 감독이 카메룬과 2022 국제축구연맹 카타르월드컵 대비 홈 평가전 도중 생각에 잠겨있다. 사진=천정환 기자한국은 세계랭킹 34위 코스타리카(2-2무), 38위 카메룬(1-0승)을 상대한 것으로 풀전력 평가전을 모두 마쳤다. 11월 카타르월드컵 현장으로 출국하기 전 1차례 경기가 더 있지만, FIFA 인터내셔널 매치 캘린더(A매치 공식 일정) 기간이 아니라 유럽파는 참가할 수 없다.

‘엘파이스’는 “한국은 A매치를 더 추진하고 있지만, (그 경기에는) 국내파만 나올 수 있다”고 전했다. 한국은 카타르월드컵 H조에서 ▲세계랭킹 9위 포르투갈(12월3일) ▲60위 가나(11월28일)도 상대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404
ssg 끝내기 가쟈 조폭최순실
22-09-30 22:28
17403
미국행 택한 이유 있었네…韓 157km 파이어볼러, 국제 유망주 톱10 뽑혔다 정해인
22-09-30 20:22
VIEW
우루과이 최고 신문 “불신받는 벤투호…비효율적” [카타르월드컵] 곰비서
22-09-30 17:37
17401
레알 두 번 죽이네…홀란 아버지 "레알은 3순위였어" 손예진
22-09-30 16:20
17400
박지성, 에브라와 절친된 이유 밝혔다 "게임 한 번 이겼더니..." 아이언맨
22-09-30 15:57
17399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9-30 14:23
17398
오늘 서울 가는데 물좋은 나이트 추천좀;;ㅎ 에이스홍콩
22-09-30 11:34
17397
"창피하다" 콘테, 히샬리송 바나나 사건에 분노 해적
22-09-30 07:17
17396
'불화설 논란' 네이마르-음바페 '진짜 관계'가 드러났다 이영자
22-09-30 05:50
17395
"다시는 그러지 마"…버럭한 에이스, 사령탑은 두고 보지 않았다 홍보도배
22-09-30 02:06
17394
'영웅은 타고난다' 4안타 5타점 맹폭 이정후, 3위·타격(0.351)·타점(113)왕 다 잡았다 장사꾼
22-09-30 00:16
17393
"이적할 줄 알았는데"…맨유는 '1341억' 공격수 택했다 순대국
22-09-29 22:29
17392
SSG 김광현, 최소경기·최연소 개인 150승 도전 원빈해설위원
22-09-29 20:19
17391
나폴리는 쿨리발리 잊었다..."아무도 김민재랑 안 바꿔" 질주머신
22-09-29 07:22
17390
모리뉴가 기껏 살렸더니... ‘저 돌아갈래요’ 하필 맨유? 해골
22-09-29 03:46
17389
스페인도 인정했다..."한국에서 손흥민의 후계자는 이강인" 와꾸대장봉준
22-09-29 02:19
17388
우루과이 경계 시작 "손흥민, 최근 A매치 5경기서 4골" 철구
22-09-28 23:29
17387
엔씨 승 애플
22-09-28 21:04
17386
최악의 시즌을 보낸 4865억 사고뭉치...MLB.com "지구상의 어떤 사람보다 올해가 지나가길 원할 것" 맹비난 질주머신
22-09-28 17:06
17385
세인트루이스, NL 중부 지구 우승 확정...4년 연속 PS행 호랑이
22-09-28 13:17
17384
바르사에선 부진→대표팀만 오면 '애국자 모드' 발동 손나은
22-09-28 12:48
17383
레알에서 출전 기회 부족…리버풀, 샛별 아센시오 영입에 관심 가습기
22-09-28 11:36
17382
[오피셜] 빌라→맨시티 깜짝 이적 주인공, 32살에 은퇴 발표 미니언즈
22-09-28 09:36
17381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2-09-28 08: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