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피아코스, 또 광속 탈락… UCL 뛰던 팀, 컨퍼런스 노리는 신세

134 0 0 2022-10-14 16:11:4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황인범(올림피아코스). 올림피아코스 트위터 캡처

아직 시즌 초반인데 올림피아코스의 유럽대항전은 벌써 끝나버렸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에 나가던 팀이 약 3개월 만에 모든 유럽대항전에서 탈락했다.

14일(한국시간) 아제르바이잔 바쿠의 토피크 바르하모프 스타디움에서 2022-2023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G조 4차전을 치른 가라바흐와 올림피아코스가 0-0 무승부를 거뒀다. 황의조는 선발 출장해 후반 15분까지 뛰었고, 황인범은 후반 41분 교체 투입됐는데 둘 다 공격 포인트는 올리지 못했다.

올림피아코스가 탈락했다. 앞선 3경기에서 전패를 당했던 올림피아코스는 이 경기에서 승리하고 조 2위 가라바흐와 승점차를 좁혀야 생존 가능성이 있었다. 무승부에 그치며 올림피아코스는 승점 1점으로 최하위에 머물렀다. 조 2위 가라바흐(승점 7)의 승점을 추월할 수는 없고, 따라잡는 것이 고작이다. 하지만 상대전적에서 1무 1패로 밀리기 때문에 조 2위가 원천 봉쇄됐다.

3개월 전 UCL 예선을 치르고 있던 올림피아코스는 매 단계 한 대회씩 위상이 떨어지고 있다. UCL 첫 단계였던 2차 예선에서 이스라엘의 마카비하이파에 1무 1패에 그치며 바로 탈각했다. 당시 UCL 참가를 노리며 올림피아코스로 이적했던 황인범에게는 뜻밖의 상황이었다.

UCL 예선 탈락팀이 중도 합류하게 되는 유로파리그에서도 첫 단계를 넘지 못했다. 남은 목표는 유럽대항전 중 가장 위상이 낮은 UEFA 유로파 컨퍼런스리그 진출권이다. 조별리그에서 각조 3위를 거둔 팀은 컨퍼런스리그에 중도 합류할 수 있다. 조 3위 낭트가 승점 3점으로 올림피아코스 못지않은 부진 중이기 때문에 남은 2경기에서 충분히 추격할 수 있다. 특히 맞대결에서 올림피아코스가 승리한다면 3위 탈환이 가능하다.

컨퍼런스리그는 큰 비중이 없는 대회지만 현재 올림피아코스가 자존심을 살릴 수 있는 유일한 기회고, 한국 대표 황인범과 황의조에게도 중요하다. 올림피아코스는 문어발식 영입으로 같은 포지션에 여러 선수를 중복 보유하고 있다. 황인범과 황의조 모두 붙박이 주전이 아니다. 로테이션 시스템에 따라 더 많은 경기를 소화하려면 팀이 참가하는 대회가 하나라도 많아야 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564
22살에 주급 3억 2천 돈방석…"맨시티가 미래 걸었다" 불쌍한영자
22-10-16 02:56
17563
'네베스 PK골' 울버햄튼, 노팅엄에 1-0 승...황희찬 18분 간빠이
22-10-16 01:11
17562
'헛심공방' 레스터, 홈에서 팰리스와 0-0 무...꼴찌 탈출 노랑색옷사고시퐁
22-10-15 22:59
17561
손흥민, 오늘 밤 에버튼전 '토트넘 역대 신기록' 걸렸다! 섹시한황소
22-10-15 21:05
17560
8타수 7삼진 '굴욕', 62홈런 거포 부진에 홈팬 야유 보냈다 사이타마
22-10-15 07:53
17559
"올 시즌이 마지막 일 거야"...바르사 임대생 운명은 어떻게 될까 가츠동
22-10-15 05:22
17558
맨시티, '큰 거 잡았다'...필 포든 2027년까지 재계약 군주
22-10-15 03:57
17557
"무시 받던 선수, 마요르카 에이스 되다"...집중 조명된 이강인 장그래
22-10-15 02:51
17556
"아무도 손흥민을 잡을 수 없다"(융베리)...HITC "이번 시즌에도 20골 이상 넣을 능력 있어" 조폭최순실
22-10-15 01:33
17555
'울버햄튼 갈래!'...손흥민 지도했던 누누, 제안 진지하게 고려 중 떨어진원숭이
22-10-14 22:49
17554
이승엽 '최강야구 제자' 진짜 품었는데, 왜 "죄송하다" 했을까 타짜신정환
22-10-14 20:30
17553
"김민재 1달 이탈"…나폴리 매체, 아시안컵 걱정 픽샤워
22-10-14 17:09
VIEW
올림피아코스, 또 광속 탈락… UCL 뛰던 팀, 컨퍼런스 노리는 신세 질주머신
22-10-14 16:11
17551
손흥민만 빛난 챔스 4차전…이주의 선수·이주의 골 싹쓸이 곰비서
22-10-14 13:37
17550
포르투갈 스타 '충격 항명 사태', 교체 좌절에 결국 폭발했다 픽도리
22-10-14 11:22
17549
한일전 패배 카마다, “손흥민 퀄리티 굉장해 세계적” 엄지 극혐
22-10-14 10:59
17548
[단독] 이승엽, 두산 감독 확정...14일 공식 발표, 역대 초보 사령탑 최고 대우 미니언즈
22-10-14 09:12
17547
'정우영 1골 1AS' 프라이부르크, 낭트 4-0 대파…유로파리그 4전 전승 정해인
22-10-14 08:05
17546
맨유 또 ㅈㄹ이냐 해적
22-10-14 05:44
17545
‘호날두-카세미루 선발’ 맨유, 오모니아전 선발 명단 공개 이영자
22-10-14 03:21
17544
이번에도 비참했다...콘테의 고집은 "미스터리" 장사꾼
22-10-14 01:52
17543
"아무 말도 없고, 동료 쳐다보지도 않아"...이젠 '자발적 왕따' 선택 순대국
22-10-14 00:31
17542
'어이없는 실수→상대 공격수에게 골 선물'…바르셀로나 레전드 피케 맹비난 원빈해설위원
22-10-13 23:08
17541
46홈런 'NL 홈런왕'의 굴욕…포스트시즌에 침묵이라니 픽샤워
22-10-13 20: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