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 ‘3점슛 17개 폭발’ 댈러스, 위기 딛고 클리퍼스에 재역전승

160 0 0 2022-11-16 14:56:1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점프볼=최창환 기자] 댈러스가 뒷심을 발휘, 역전패 위기에서 벗어났다.

댈러스 매버릭스는 16일(한국시간) 텍사스주 댈러스 아메리칸 에어라인스 센터에서 열린 LA 클리퍼스와의 2022-2023 NBA 정규리그 홈경기에서 접전 끝에 103-101 재역전승을 거뒀다.

댈러스는 2연승을 질주, 피닉스 선즈와 서부 컨퍼런스 공동 5위가 됐다. 루카 돈치치(35점 11리바운드 5어시스트 3스틸)가 11개의 자유투를 모두 성공시키는 등 팀 공격을 이끌었고, 도리안 핀니 스미스(21점 3점슛 7개 3리바운드 3스틸)도 좋은 슛 감각을 과시했다. 댈러스는 총 17개의 3점슛을 터뜨렸다.

반면, 클리퍼스는 다 잡았던 대역전승을 눈앞에서 놓쳤다. 폴 조지(23점 7리바운드 6어시스트 2스틸)와 니콜라스 바텀(22점 3점슛 7개 5리바운드)이 분전했지만, 4쿼터 들어 다시 외곽수비가 무너져 아쉬움을 삼켰다.

댈러스는 경기를 순조롭게 시작했다. 1쿼터에 5개의 3점슛을 터뜨리는 등 공격이 호조를 보인 가운데 조지를 2점으로 묶는 수비력까지 발휘, 기선을 제압했다. 댈러스는 리바운드 우위도 유지한 끝에 1쿼터를 30-15로 마쳤다.

댈러스는 2쿼터에 더욱 멀리 달아났다. 바텀에게 연달아 3점슛을 내줘 쫓긴 것도 잠시, 돈치치를 축으로 고른 득점분포가 이뤄져 금세 분위기를 가져왔다. 핀니 스미스의 3점슛이 림을 가른 2쿼터 막판 격차는 25점까지 벌어지기도 했다.

댈러스는 54-32로 맞이한 3쿼터 들어 급격히 흔들렸다. 2쿼터 막판 영점을 잡은 조지의 중거리슛을 제어하지 못했고, 2쿼터까지 호조를 보인 3점슛도 잠잠했다. 돈치치 홀로 조지, 존 월에 맞서기엔 역부족이었다. 3쿼터 막판 2점차까지 쫓겼던 댈러스는 3쿼터 종료 직전 나온 돈치치의 중거리슛에 힘입어 69-65로 3쿼터를 끝냈다.

4쿼터 들어 역전을 주고받는 혈투를 이어가던 댈러스는 4쿼터 막판 승기를 잡았다. 3점차로 뒤진 상황서 핀니 스미스, 레지 불록이 연속 3점슛을 터뜨려 주도권을 되찾은 댈러스는 1점차로 쫓긴 경기종료 27.8초전 돈치치까지 3점슛을 성공시켜 4점차로 달아났다. 댈러스는 이후 파울작전을 활용한 클리퍼스의 추격을 저지, 접전을 2점차 재역전승으로 장식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914
닉 마르티네스, 3년 계약으로 다시 김하성과 한 팀 원빈해설위원
22-11-16 23:44
17913
“사각 많고, 땀이 맺혀 불편”…마스크 착용 후배들의 조언과 응원 곰비서
22-11-16 17:12
VIEW
[NBA] ‘3점슛 17개 폭발’ 댈러스, 위기 딛고 클리퍼스에 재역전승 손예진
22-11-16 14:56
17911
비판은 상관없다…다이어, "우리 4위에 챔스 16강도 갔는데?" 호랑이
22-11-16 13:03
17910
[속보] 프랑스 비상, 분데스리가 MVP 부상으로 하차 미니언즈
22-11-16 11:19
17909
결국 리조의 선택은 뉴욕 양키스...2년 4000만 달러 계약 체결 크롬
22-11-16 10:05
17908
결국 FA 신청했다… 접점 못 맞춘 KIA-박동원, 종착역은 결별일까 뉴스보이
22-11-16 06:50
17907
그 선수에 그 팬' 호날두 팬들, B.페르난데스 소셜 미디어에 '악플세례' 불도저
22-11-16 05:06
17906
강민호 놓쳤던 롯데, 5년간 해결 못 한 ‘A급 포수’ 숙원 이루나 노랑색옷사고시퐁
22-11-16 03:33
17905
호날두에 등 돌린 페르난데스...훈련에서 서로 쳐다도 안 봤다 캡틴아메리카
22-11-16 02:11
17904
김민재, 팀 훈련 대신 회복에 집중… 황희찬·황인범·김진수도 군주
22-11-16 00:26
17903
타이스+박철우 49득점 합작 '3위 도약' 한국전력, 우리카드에 3대1승 장그래
22-11-15 23:01
17902
'A등급' 서건창 또 FA 신청 포기, 은사와 함께 내년 '3수' 선택 타짜신정환
22-11-15 21:51
17901
'엘리자벳+이소영 39득점 대폭발' 인삼공사 4위 도약…GS칼텍스 '충격' 셧아웃 3연패 정해인
22-11-15 21:00
17900
배팅보다 베팅이 우선이었나…'도박+위증' 푸이그, 이제 설 자리도 없다 불도저
22-11-15 20:02
17899
토트넘 결정 '신의 한 수'였나, '6000만 파운드 스타' 폼 추락 우려 픽도리
22-11-15 17:14
17898
꿈쩍 않는 FA 유강남···LG, ‘패닉바이’냐 ‘플랜B’냐 해골
22-11-15 16:04
17897
키움 푸이그, 미국서 불법도박 관련 위증 혐의 인정 곰비서
22-11-15 14:12
17896
"한국전 충격패 이후 좀비가 됐다"…독일 MF 킴미히 고백 손예진
22-11-15 13:49
17895
‘밴톤 27득점’ 토론토, 디트로이트에 4연패 선사[NBA] 손나은
22-11-15 12:49
17894
전 세계 팬들 투표...승리 확률 '우루과이-13%, 가나-60%, 포르투갈-16%' 극혐
22-11-15 11:08
17893
푸이그, 미국에서 불법 스포츠도박 위증 혐의 '최대 5년형 가능' 미니언즈
22-11-15 10:20
17892
어렵게 끝냈던 박동원 짝사랑…KIA '6개월 렌탈'로 끝? 플랜B 가동하나 타짜신정환
22-11-15 05:11
17891
무면허 운전+경기 중 흡연' 나잉골란의 최후..."당장 팀에서 나가" 이영자
22-11-15 03: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