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위권 빅뱅' 웨스트햄, 에버튼 2-0으로 격파

190 0 0 2023-01-22 03:49:2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하위권 팀들 간의 처절한 대결에서 웨스트햄 유나이티드가 웃었다.

웨스트햄 유나이티드는 22일(한국시간) 영국 잉글랜드그레이터런던지역 그레이터런던의 뉴엄에 위치한 런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1라운드 에버튼 FC와의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웨스트햄은 리그 8경기 만에 승리했고 에버튼은 리그 8경기 연속 승리에 실패했다. 

웨스트햄이 상대 골문을 위협했다. 전반 27분 안토니오가 상대 박스 앞에서 벤라마에게 공을 내줬다. 벤라마가 이를 잡아 슈팅을 했지만 골키퍼 픽포드가 쳐 냈다. 

웨스트햄의 선제골이 터졌다. 전반 33분 주마의 머리를 거친 공이 타코우스키를 맞고 상대 골문 앞으로 갔다. 이를 보웬이 슈팅으로 밀어 넣었다. 

웨스트햄이 한 걸음 더 달아났다. 전반 41분 안토니오가 상대 박스 오른쪽에서 한 크로스가 타코우스키를 맞고 중앙으로 갔다. 보웬이 이를 슈팅으로 연결해 골망을 갈랐다. 이에 전반이 2-0 웨스트햄이 앞선 채 종료됐다. 

후반 들어 에버튼이 반격에 나섰다. 후반 12분 오나나가 상대 박스 앞의 게예에게 패스했다. 게예가 이를 잡아 드리블 후 슈팅했지만 골키퍼 파비안스키가 쳐 냈다. 

웨스트햄이 흐름을 되찾았다. 후반 19분 벤라마가 상대 진영 왼쪽으로 패스했다. 파우미에리가 이를 잡아 드리블 후 상대 박스 왼쪽에서 슈팅했지만 골키퍼 픽포드와 크로스바를 맞고 나갔다. 

웨스트햄의 기세가 이어졌다. 후반 29분 상대 진영 왼쪽에서 벤라마를 거친 공이 라이스에게 갔다. 라이스가 이를 잡아 상대 박스 왼쪽까지 드리블 후 슈팅했지만 벗어났다. 이에 경기는 2-0 웨스트햄의 승리로 마무리됐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8662
이미 손흥민도 넘었다…"정상에는 단 한 명" 극찬 6시내고환
23-01-23 05:27
18661
'은케티아 멀티골' 아스널, 명승부 끝 맨유에 3-2승 뉴스보이
23-01-23 04:29
18660
'콘테는 떠난다. 토트넘은 안잡는다' 이탈리아 이적 전문가, 내부사정 폭로 간빠이
23-01-23 02:50
18659
"김민재로 번 돈, 6개월만에 다 썼다" 페네르바체팬 분노 폭발 불도저
23-01-23 00:09
18658
맨유 팬들 쓰러질 소식! 여전히 왕으로 남고 싶다! ‘소수만 매각’ 캡틴아메리카
23-01-22 21:57
18657
이정후의 11억원이 어느정도냐면... 2루수 GG+2관왕 최고 에이스+60승 에이스 3명 몸값이다 애플
23-01-22 20:34
18656
'정우영 56분' 프라이부르크, 볼프스부르크에 0-6 완패...3위 추락 떨어진원숭이
23-01-22 07:32
18655
'헛심 공방' 뉴캐슬, 팰리스 원정서 0-0 무득점 무승부 타짜신정환
23-01-22 06:13
VIEW
'하위권 빅뱅' 웨스트햄, 에버튼 2-0으로 격파 정해인
23-01-22 03:49
18653
‘장군! 멍군!’...레스터 vs 브라이튼, 접전 끝 2-2 무 홍보도배
23-01-22 02:19
18652
'답답한 공방전' 리버풀, 첼시와 홈에서 0-0.. PL 3연속 무승부 순대국
23-01-22 00:53
18651
'손흥민 절친'이 이제 김민재 동료로…메디컬만 남았다 질주머신
23-01-21 23:12
18650
'마르시알에 달롯까지 줄게' 맨유, 프랑스 국대 영입 사활 픽샤워
23-01-21 20:55
18649
뮌헨, 선제골 지키지 못하고 라이프치히와 1-1 무…연승행진 마감 곰비서
23-01-21 07:27
18648
도르트문트 지킨 '꽃미남 로맨티스트', 말년에 맨유 가나 와꾸대장봉준
23-01-21 05:32
18647
우승 가즈아' 아스널, 토트넘 제치고 벨기에 윙어 영입 철구
23-01-21 03:53
18646
홀란 하나에 압살 당한 손-케 듀오, 총 득점과 공격 PO 열세 픽도리
23-01-21 00:12
18645
까칠한 콘테 감독, "TOP4 어떻게 쫓냐고? 왜 나한테 물어?" 불도저
23-01-20 20:47
18644
'한국서 18억원' 받은 벤투 감독, 폴란드에서 훨씬 많이 받는다 간빠이
23-01-20 17:43
18643
'4골 중 3골' 실점 관여한 페리시치...콘테는 "모두 내 책임" 노랑색옷사고시퐁
23-01-20 16:19
18642
맨유 월클 MF+월드컵 득점왕+김유정 닮은꼴...포르투는 선수 맛집! 사이타마
23-01-20 15:27
18641
'한국 매력적으로…이전엔 호날두 재능 낭비?' 폴란드 부임 임박 벤투 향한 현지 언론 군주
23-01-20 14:40
18640
3득점→3점슛 성공률 14%...'한국판 커리' 전성현. 실화냐? 그래도 승리한다 [유진형의 현장 1mm] 떨어진원숭이
23-01-20 13:03
18639
‘전반 천국, 후반 지옥’ 토트넘, 맨시티에 2-4… Son은 또 침묵 해적
23-01-20 12: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