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이라크 공격수에 '꽁꽁', 아드보카트 '용병술' 대성공

185 0 0 2021-09-03 17:40:3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OSEN=서울월드컵경기장, 민경훈 기자]

[OSEN=우충원 기자] 손흥민(토트넘)을 막아낸 이라크 수비의 원래 포지션은 공격수였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지난 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이라크와의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1차전 홈 경기에서 0-0으로 비겼다.

지난 2017년 6월 아랍에미리트(UAE)에서 치른 친선전 0-0 무승부 이후 4년여 만에 만난 이라크와 또 득점 없이 경기를 마쳤다.

벤투 감독은 이날 주력멤버들을 모두 선발로 내세웠다.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을 비롯해 김민재(페네르바체), 이재성(마인츠), 황인범(루빈 카잔), 황의조(지롱댕 보르도) 등 유럽파가 총출동했다. 그중 손흥민, 김민재, 황의조의 경우, 불과 이틀 전 귀국해 1일 하루만 정상적인 훈련에 임한 선수들이었다.

몸이 무거운 상태인 선수들은 정상적인 경기력을 선보이지 못했다. 부담이 큰 모습이었다. 90분 동안 벤투호는 11개의 슈팅을 시도했다. 

이라크는 철저한 조직력을 바탕으로 한국을 막아냈다. 딕 아드보카트 감독은 부임 후 한 달 밖에 되지 않았지만 팀의 조직력을 끌어 올리는데 성공했다. 

또 주력 선수들만 내보낸 벤투 감독과는 다르게 아드보카트 감독은 원래 포지션이 아닌 선수를 손흥민 수비로 맡겼다. 이날 손흥민을 상대로 수비를 펼친 셰리코 카림 구바리는 원래 최전방 공격수다. 트랜스퍼마크트 등에 따르면 구바리는 포지션이 센터 포워드-오른쪽 윙어로 적혀있다. 

177cm의 구바리는 끊임없이 뛰며 손흥민을 마크했다. 또 수세인 상황에서는 몸싸움도 개의치 않았다. 이재성을 상대로 거친 플레이를 펼치며 출혈이 나오게 만들었다. 이라크 리그에서 뛰고 있는 구바리는 손흥민을 철저하게 봉쇄했고 한국의 공격은 잘 이뤄지지 않았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2284
또 먼저 실점 ㅜㅜ 손나은
21-09-04 04:31
12283
'K-자가격리' 맛본 레바논 주전 MF, 韓 원정 불참...주장도 출전 불투명 아이언맨
21-09-04 03:06
12282
'동양인 인종차별 추악한 행위' 뎀벨레, 등번호 11번→7번 변경 극혐
21-09-04 01:32
12281
입국 50시간만에 풀타임에 담긴 현실…체력 안배도, 전술도, 결과도 모두 실패한 벤투 음바페
21-09-03 23:30
12280
야구 약오르네 미니언즈
21-09-03 22:15
12279
요키시는 나름 선방했구만 물음표
21-09-03 20:49
VIEW
손흥민, 이라크 공격수에 '꽁꽁', 아드보카트 '용병술' 대성공 떨어진원숭이
21-09-03 17:40
12277
'마의 34점' 벗어난 대구, 이제는 연승 도전 타짜신정환
21-09-03 16:57
12276
이승우, 친선경기서 살인 태클 시도...'의욕만 좋았다' 정해인
21-09-03 16:32
12275
“아들이 바르사 10번이라니, 미쳤어” 안수파티 부친 직접 유니폼 쇼핑 해적
21-09-03 15:46
12274
마요르카 신문 “독일1부 준우승팀, 이강인 원했다” 이영자
21-09-03 14:59
12273
이렇게 배신을?...오리에, 계약 종료→아스널 이적 추진 중 홍보도배
21-09-03 13:40
12272
디 마리아의 회상, "레알 시절 모리뉴-호날두 싸우더라, 이유는..." 장사꾼
21-09-03 12:02
12271
'바르사의 몰락' MSN→BLM..."모두 잉글랜드 무대서 실패한 선수들" 순대국
21-09-03 10:55
12270
'분노 폭발' 호날두, 주먹질 보복에 독일 레전드 '저격' 원빈해설위원
21-09-03 09:29
12269
선제골 넣고도...'수적 열세' 박항서 베트남, 사우디 원정에서 석패 앗살라
21-09-03 07:07
12268
난리네 난리야 닥터최
21-09-03 05:33
12267
토트넘, 또다시 ‘초대형 영입 작전’ 펼친다 6시내고환
21-09-03 04:08
12266
조지아 잘못됬다 치타
21-09-03 02:19
12265
난닝구 야구겜 실력 가마구치
21-09-03 01:29
12264
손흥민 "시간끌기 때문에 축구가 발전할 수 없어" 뉴스보이
21-09-03 00:40
12263
홀란드 "내가 반 다이크 손가락 부러뜨린 것 같다" 불쌍한영자
21-09-02 23:23
12262
역시 무 나오는군 간빠이
21-09-02 21:56
12261
두산 어이 털리네 불도저
21-09-02 21: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