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 이틀 만에... 아구에로는 '행복한 취업' 고민 중

198 0 0 2021-12-18 18:09:3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OSEN=노진주 기자] 축구화를 벗은 세르히오 아구에로에게 벌써부터 많은 취업 기회가 열려있다.

영국 매체 ‘미러’는 17일(현지시간) “아구에로가 은퇴 후 얼마 지나지 않아 4개의 일자리 제안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앞서 15일 아구에로는 현역 은퇴를 선언했다. 기자회견을 열고 "힘든 시간을 보냈다. 의료진이 나에게 축구를 그만두는 것을 권했다. 현역 생활을 끝내고자 한다"고 눈물 흘리며 말했다. 

2002년 아르헨티나 인디펜디엔테를 통해 프로에 입문한 아구에로는 2006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로 이적, 리그 175경기에 나서 74골을 터트렸다. 그의 활약을 본 빅클럽들은 열띤 구애를 했다. 아구에로는 2011년 맨시티로 이적했다.

아구에로는 맨시티에서도 승승장구했다. 2011~2021년까지 공식 390경기에 나서 260골 73도움을 기록,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를 대표하는 공격수로 성장했다. 이후 올여름 라리가 명문팀 바르셀로나 유니폼을 입었지만 5경기만 소화하고 그라운드를 떠나게 됐다.

그가 은퇴를 결정하게 된 가장 큰 원인은 부상이다. 지난달 31일 스페인 라리가 데포르티보 알라베스전에 선발 출전한 아구에로는 호흡 곤란을 호소했다. 전반 38분 가슴을 움켜쥐었고 필리페 쿠치뉴와 교체돼 병원으로 향했다.

병원에서 아구에로는 부정맥(불규칙적으로 뛰는 맥박) 진단을 받았다. 상황은 생각보다 심각했다. 다수의 외신에서 아구에로가 건강 문제로 더 이상 선수 생활을 하지 못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는 현실이 됐다. 그는 축구화를 벗기로 했다.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은퇴로 인해 이제 직장이 없는 아구에로지만, 무직 기간은 길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미러’에 따르면 조만간 맨시티는 아구에로에게 구단 앰버서더 역할을 제안한다. 맨시티에서 전성기를 보낸 아구에로이기에 구단 팬들도 이를 지지하고 있다.

스페인 매체 마르카는 “아르헨티나 축구대표팀 코치 자리, 청소년 국가대표팀과 관련된 직책, 스포츠 프로그램 패널 등 최소 3개의 제안이 아구에로 앞에 놓여있다”라고 말했다. 

아구에로는 다음 행보를 결정하기 전 충분한 휴식을 먼저 취할 것으로 알려졌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797
우레이, “유럽파 많은 한국·일본, 亞 다른 국가와 수준 달라” 재조명 장사꾼
21-12-19 01:32
13796
사비 감독, 3G 무승 바르셀로나에 “생각보다 어렵다” 원빈해설위원
21-12-19 00:05
13795
호날두 꼰대질에 질린 20살 신예 공격수, '맨유 떠나고 싶다' 픽도리
21-12-18 22:42
13794
주말 스포츠 역시 어렵네요 소주반샷
21-12-18 21:38
VIEW
은퇴 이틀 만에... 아구에로는 '행복한 취업' 고민 중 가츠동
21-12-18 18:09
13792
콘테 드디어 인정 "케인 폼 이상한 거 맞아"…그래도 변함없는 것 하나 떨어진원숭이
21-12-18 17:45
13791
"바르사 선수인데 이걸 모른다고?" 깜짝 놀란 사비 감독 픽도리
21-12-18 16:30
13790
'맨유와 계약해지도 불사' 바르셀로나 이적 결심한 베테랑 해골
21-12-18 15:46
13789
'주급 도둑 잡아라'...바르사 선수단 연봉 공개 파장 애플
21-12-18 14:52
13788
캉테 없는 첼시, '난 자리'가 너무 크다 오타쿠
21-12-18 13:42
13787
놀랍다 2021년 69골! 전성기 호날두와 동률…분데스 신기록까지 손나은
21-12-18 12:32
13786
'한 명만 영입해도 성공'…SON의 새로운 공격 파트너는? 아이언맨
21-12-18 11:02
13785
잘해도 너무 잘한다, 여자배구 최초 '9할 승률팀' 탄생하나 물음표
21-12-18 10:51
13784
즐거운 아침이요 ~ 크롬
21-12-18 09:37
13783
'페리시치 결승골' 인테르, 살레르니타나에 5-0 승리 사이타마
21-12-18 07:10
13782
아스널 파격 결정...'주장직 박탈' 오바메양, 1군 훈련 제외 뉴스보이
21-12-18 05:47
13781
손흥민, 20일 리버풀전도 결장?...예상 명단에 이름 없어 불쌍한영자
21-12-18 04:11
13780
'에버턴 감독 부임설에...' 루니, "금시초문, 현 클럽에 헌신할 것" 간빠이
21-12-18 02:25
13779
남자농구 감독 8명 중 6명 “허훈보다 허웅” 불도저
21-12-18 00:10
13778
'맨유와 계약해지도 불사' 바르셀로나 이적 결심한 베테랑 노랑색옷사고시퐁
21-12-17 22:23
13777
농구 배구 올킬이닷 ㅅㅅㅅㅅ 캡틴아메리카
21-12-17 21:14
13776
"분노했다" "하늘 무너졌다"…그날의 좌절, 그들을 키웠다 타짜신정환
21-12-17 16:03
13775
1월 이적 원하는 ‘3억 주급’ 맨유 공격수, 전문가는 “높은 주급이 문제” 오타쿠
21-12-17 14:19
13774
[오피셜] 캐릭에 이어 또 떠났다…솔샤르 사단 사실상 '해체' 수순 손나은
21-12-17 12: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