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명 월드클래스였는데...' EPL에서 폭망한 선수 9인 공개

238 0 0 2022-01-31 05:31:4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의 벽은 높았다. 타 리그에서 월드클래스급 활약을 펼쳤던 선수가 잉글랜드 무대로 향한 뒤 무너지는 모습이 빈번히 일어나고 있다.

EPL은 세계 최고의 리그로 봐도 무방하다. 많은 축구 스타들이 잉글랜드 무대를 밟기 위해 이적하고 있으며, 시즌 말까지 알 수 없는 순위표가 많은 축구 팬들의 재미를 이끌고 있다. 지난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결승전에 EPL 두 팀(맨체스터 시티, 첼시)이 진출한 점도 최고의 수준을 증명하고 있다.

매 시즌마다 최고의 무대를 밟기 위해 타 리그에서 많은 슈퍼스타들이 유입됐다. EPL 입단 이후 여전한 기량을 보이는 선수도 있는 반면 빠른 템포와 거친 몸싸움 등으로 인해 완전히 활약을 펼치지 못하는 선수도 있다.

이에 영국 '데일리 스타'는 EPL에서 완전히 망한 월드클래스 선수들을 공개했다. 매체는 곤잘로 이과인, 앙헬 디 마리아, 라다멜 팔카오, 마이콘, 디에고 포를란, 다보르 수커, 바스티안 슈바인슈타이거, 안드리 셰브첸코, 세바스찬 베론을 총 9명을 선정했다.

이과인은 레알 마드리드(264경기 121골), 나폴리(146경기 91골), 유벤투스(149경기 66골)에서 모두 득점을 담당하던 공격수였다. 하지만 2019년 1월 첼시로 임대를 떠난 이과인의 기량은 수직 하강했다. 그는 반 시즌 동안 19경기에서 겨우 5골에 그치며 연장 계약이 실패했다.

디 마리아는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겨우 한 시즌 밖에 뛰지 못했다. 그는 레알 마드리드에서 빠른 스피드와 민첩성으로 주전으로 활약하던 미드필더였다. 이후 2014년 6,000만 파운드(약 973억 원)의 이적료로 맨유로 입단한 그는 많은 기대를 받았다.

초반 활약은 나쁘지 않았다. 그는 9월 클럽 선수상, 이달의 골을 수상하며 승승장구했지만 이후 부진의 늪에 빠지면서 총 32경기 4골 12도움만 남긴 채 파리 생제르맹(PSG)으로 떠났다.

팔카오는 인간계 최강 공격수였다.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에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리오넬 메시에 이은 엄청난 득점력을 터트리면서 라리가 최상급 포워드로 인정받았다.

그러나 부상이 발목을 잡았다. AS모나코로 떠난 팔카오는 무릎 십자인대가 파열되는 심각한 부상으로 인해 추락했다. 향후 EPL에 맨유로 이적하며 부활에 나섰지만 26경기 4골 5도움에 그쳤고, 첼시 유니폼을 입고서도 10경기 1골로 아쉬운 결과를 낳았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368
'콘테 감독님 분노할 듯'...英매체, 토트넘 신입생 경솔 발언 '지적' 손예진
22-01-31 21:13
14367
후반기 타율 2할5푼’ 외인 타자, 14억 재계약…족저근막염까지 불안 어쩌나 크롬
22-01-31 20:24
14366
토트넘에 '나 데려가' 했던 뎀벨레, PSG와 접촉..."협상 시작" 타짜신정환
22-01-31 07:13
VIEW
'분명 월드클래스였는데...' EPL에서 폭망한 선수 9인 공개 홍보도배
22-01-31 05:31
14364
클퍼 플핸이였나? 장사꾼
22-01-31 03:53
14363
이동준 이어 이동경도 독일 진출 임박…메디컬테스트 받는다 뉴스보이
22-01-31 02:20
14362
‘최강희 감독 제자’ 前 맨유 공격수, 프리미어리그 복귀 결국 불발 치타
22-01-31 00:37
14361
쿨루셉스키 합류...입지 좁아진 힐, 발렌시아 임대 이적 6시내고환
22-01-30 23:00
14360
콘테 제안을 거절해? "트라오레, 조만간 후회할 것" 장그래
22-01-30 21:04
14359
'Here We Go!' 루이스 디아즈, 876억에 리버풀행 합의 완료 스킬쩐내
22-01-30 19:39
14358
[NBA] ‘커리 4Q에 살아났다!’ GSW, 브루클린에 진땀승 갓커리
22-01-30 18:15
14357
'결국 탐슨이 끝냈다' GSW, 어빙 분전한 BKN에 짜릿한 재역전승 닥터최
22-01-30 17:02
14356
380분 뛰고, 씹던 검 던졌더니…'주급 100% 보장' 맨유 탈출 찌끄레기
22-01-30 16:20
14355
아다마 임대에 격분한 팬들..."구단의 결정, 이해 안가" 조현
22-01-30 15:18
14354
[두바이 LIVE] 헤르타행 이동준, 국대 킷 입고 '옷피셜' 이유…"짐을 따로 못 빼서" 호랑이
22-01-30 13:05
14353
아다마 놓친 토트넘...리그 1골 FW로 전력보강? 아이언맨
22-01-30 12:06
14352
헤르타 베를린 정성, 이동준에게 달고나 선물 "환영해요!" 음바페
22-01-30 11:08
14351
'김병현과 맞트레이드' 지금도 충격? "내 인생에서 가장 힘들었던…" 물음표
22-01-30 09:21
14350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1-30 08:47
14349
역대급 재능 맞네!...'맨유→레인저스' 임대 간 FW, '데뷔전-데뷔골' 작렬 질주머신
22-01-30 06:34
14348
GSW 그린 "조던과 르브론 중 누가 GOAT냐고? 둘 다 대단해" 해골
22-01-30 04:53
14347
트라오레 놓친 토트넘, 유베 멀티플레이어로 급선회...SON과 한솥밥? 와꾸대장봉준
22-01-30 03:00
14346
이동준, 헤르타 베를린 입단, 2025년까지… 20번째 분데스리거 철구
22-01-30 00:52
14345
'기대주' 이현주, 바이에른뮌헨 유니폼 입고 첫 경기 손예진
22-01-29 23: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