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 ‘커리 4Q에 살아났다!’ GSW, 브루클린에 진땀승

168 0 0 2022-01-30 18:15:5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점프볼=최창환 기자] 자칫 19점차 역전극의 희생양이 될 뻔했다. 골든 스테이트가 뒷심을 발휘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골든 스테이트 워리어스는 3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 체이스센터에서 열린 브루클린 네츠와의 2021-2022 NBA 정규리그 홈경기에서 110-106 재역전승을 따냈다.

서부 컨퍼런스 2위 골든 스테이트는 5연승을 질주, 1위 피닉스 선즈와의 승차를 3경기로 줄였다. 3쿼터까지 5점에 그쳤던 스테판 커리(19점 3점슛 3개 7리바운드 8어시스트 3스틸)가 4쿼터에 14점, 골든 스테이트의 신승을 이끌었다. 앤드류 위긴스(24점 3점슛 4개 8리바운드 2어시스트 3스틸 3블록)도 제몫을 했다.

반면, 브루클린은 4연패에 빠져 동부 컨퍼런스 6위로 내려앉았다. 카이리 어빙(32점 3점슛 3개 7리바운드 7어시스트 3스틸)과 패티 밀스(24점 3점슛 6개 4리바운드 4어시스트 2스틸 2블록)가 분전했지만, 4쿼터 막판 골든 스테이트의 화력을 봉쇄하지 못해 아쉬움을 삼켰다.

골든 스테이트는 경기를 순조롭게 시작했다. 1쿼터를 연속 4실점으로 시작했지만, 1쿼터 중반 클레이 탐슨과 위긴스가 번갈아 득점을 쌓으며 전세를 뒤집었다. 1쿼터 막판 3분간 브루클린을 3점으로 묶는 수비력까지 발휘한 골든 스테이트는 1쿼터를 31-20으로 마쳤다.

2쿼터에도 비슷한 양상이 전개됐다. 골든 스테이트는 밀스에게 연달아 3점슛을 내줘 역전을 허용한 것도 잠시, 2쿼터 중반 이후 공수에 걸쳐 안정감을 되찾아 재역전에 성공했다. 오토 포터 주니어의 연속 3점슛도 큰 힘이 됐다. 2쿼터가 종료됐을 때 점수는 54-47이었다.

3쿼터 한때 19점차까지 달아났던 골든 스테이트는 3쿼터 중반 이후 위기를 맞았다. 내외곽을 오간 어빙을 막지 못해 추격의 빌미를 제공한 골든 스테이트는 커리마저 침묵, 흐름을 넘겨줬다. 결국 골든 스테이트는 78-76으로 쫓기며 3쿼터를 끝냈다.

4쿼터는 한 치 앞도 알 수 없는 접전이었다. 브루클린이 리바운드 우위를 앞세우자, 골든 스테이트는 커리가 화력을 되찾으며 맞불을 놓았다. 4쿼터 중반 림을 가른 탐슨의 중거리슛도 큰 힘이 됐다.

접전 속에 뒷심을 발휘한 쪽은 골든 스테이트였다. 탐슨이 다시 중거리슛을 성공시켜 분위기를 되찾은 골든 스테이트는 경기종료 58.3초전 커리가 자유투 2개를 모두 넣으며 리드를 유지했다. 경기종료 12.5초전 탐슨이 3점슛을 터뜨려 격차를 4점으로 벌린 골든 스테이트는 이후 어빙의 3점슛을 앞세운 브루클린의 추격을 따돌리며 신승을 챙겼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367
후반기 타율 2할5푼’ 외인 타자, 14억 재계약…족저근막염까지 불안 어쩌나 크롬
22-01-31 20:24
14366
토트넘에 '나 데려가' 했던 뎀벨레, PSG와 접촉..."협상 시작" 타짜신정환
22-01-31 07:13
14365
'분명 월드클래스였는데...' EPL에서 폭망한 선수 9인 공개 홍보도배
22-01-31 05:31
14364
클퍼 플핸이였나? 장사꾼
22-01-31 03:53
14363
이동준 이어 이동경도 독일 진출 임박…메디컬테스트 받는다 뉴스보이
22-01-31 02:20
14362
‘최강희 감독 제자’ 前 맨유 공격수, 프리미어리그 복귀 결국 불발 치타
22-01-31 00:37
14361
쿨루셉스키 합류...입지 좁아진 힐, 발렌시아 임대 이적 6시내고환
22-01-30 23:00
14360
콘테 제안을 거절해? "트라오레, 조만간 후회할 것" 장그래
22-01-30 21:04
14359
'Here We Go!' 루이스 디아즈, 876억에 리버풀행 합의 완료 스킬쩐내
22-01-30 19:39
VIEW
[NBA] ‘커리 4Q에 살아났다!’ GSW, 브루클린에 진땀승 갓커리
22-01-30 18:15
14357
'결국 탐슨이 끝냈다' GSW, 어빙 분전한 BKN에 짜릿한 재역전승 닥터최
22-01-30 17:02
14356
380분 뛰고, 씹던 검 던졌더니…'주급 100% 보장' 맨유 탈출 찌끄레기
22-01-30 16:20
14355
아다마 임대에 격분한 팬들..."구단의 결정, 이해 안가" 조현
22-01-30 15:18
14354
[두바이 LIVE] 헤르타행 이동준, 국대 킷 입고 '옷피셜' 이유…"짐을 따로 못 빼서" 호랑이
22-01-30 13:05
14353
아다마 놓친 토트넘...리그 1골 FW로 전력보강? 아이언맨
22-01-30 12:06
14352
헤르타 베를린 정성, 이동준에게 달고나 선물 "환영해요!" 음바페
22-01-30 11:08
14351
'김병현과 맞트레이드' 지금도 충격? "내 인생에서 가장 힘들었던…" 물음표
22-01-30 09:21
14350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1-30 08:47
14349
역대급 재능 맞네!...'맨유→레인저스' 임대 간 FW, '데뷔전-데뷔골' 작렬 질주머신
22-01-30 06:34
14348
GSW 그린 "조던과 르브론 중 누가 GOAT냐고? 둘 다 대단해" 해골
22-01-30 04:53
14347
트라오레 놓친 토트넘, 유베 멀티플레이어로 급선회...SON과 한솥밥? 와꾸대장봉준
22-01-30 03:00
14346
이동준, 헤르타 베를린 입단, 2025년까지… 20번째 분데스리거 철구
22-01-30 00:52
14345
'기대주' 이현주, 바이에른뮌헨 유니폼 입고 첫 경기 손예진
22-01-29 23:04
14344
"거품 붕괴, 중국축구 또 실패했다" 스페인 언론도 조롱 스킬쩐내
22-01-29 19: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