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테 제안을 거절해? "트라오레, 조만간 후회할 것"

205 0 0 2022-01-30 21:04:1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아다마 트라오레(26) 토트넘 홋스퍼가 아닌 바르셀로나행을 택했다.

바르셀로나는 30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트라오레를 2022년 6월 30일까지 임대 영입했다. 그의 급여는 우리가 지급하며 임대 종료 후 완전 이적 옵션이 포함됐다"고 발표했다.

당초 트라오레의 행선지는 토트넘이 유력해 보였다. 토트넘은 지난해 여름부터 트라오레 영입을 시도했고 실제로 울버햄튼 원더러스 구단과 협상을 벌였다.

이적료 문제도 원만히 해결되고 있었다. 토트넘은 1500만 파운드(약 243억 원)의 이적료를 제시했지만 울버햄튼으로부터 한 차례 퇴짜를 맞았다. 이후 토트넘이 이적료를 2000만 파운드(약 324억 원)로 상향 조정하면서 양 측이 합의점을 찾았다.

토트넘은 확실한 계획이 있었다. 안토니오 콘테 감독은 스리백 체제에서 트라오레를 오른쪽 윙백으로 활용할 생각이었다. 주전 윙백 에메르송 로얄이 연일 아쉬운 모습을 보여주고 있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바르셀로나가 영입전에 뛰어들면서 모든 계획이 틀어졌다. 결과적으로 트라오레는 토트넘의 러브콜을 거절한 채 바르셀로나로 향했다.

스페인 매체 '마르카'는 "트라오레는 콘테의 발전을 거절한 것을 후회할 것이다. 콘테는 트라오레에게 완벽했을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그가 잘못된 선택을 했다는 느낌은 여전히 남아있다. 콘테와 함께 일할 기회가 트라오레의 위치에 있는 선수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기 때문에 이것은 실수로 보인다"며 "콘테는 1년 안에 그를 최고의 윙백으로 만들었을 것이다"며 트라오레가 조만간 자신의 선택을 후회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4380
'3년 5개월' 최장수 벤투의 뚝심, 태극전사 맞춤옷 입히다 노랑색옷사고시퐁
22-02-02 02:44
14379
'亞 최초 10연속 월드컵 진출' 韓, 세계 축구 역사에 한 획 그었다 섹시한황소
22-02-02 01:59
14378
리버풀 황당 사연, 서류 작업 시간 부족해 영입 무산 정해인
22-02-02 00:24
14377
박항서의 베트남, 중국에 3-1 승… ‘감격의 첫 승’ 원빈해설위원
22-02-01 23:20
14376
'이토 준야 1골 1AS' 일본, 사우디에 2-0 완승…최종예선 5연승 소주반샷
22-02-01 22:29
14375
‘리옹 이적’ 뻔뻔한 은돔벨레, “토트넘에서 시즌 잘 마쳐서 행복해” 아이언맨
22-02-01 20:59
14374
'술자리 파문' 박민우, 팀내 최대 삭감...6억3000만원→4억1000만원 호랑이
22-02-01 19:56
14373
벤투호, 설날 밤 카타르행 확정 짓는다...10회 연속 월드컵 직행 도전 픽도리
22-02-01 04:12
14372
'Here We Go!' 알리, 에버턴 영구 이적...램파드와 동행 조현
22-02-01 03:07
14371
5년 60억+주장'의 무게…"나를 인정하고 대우해준 만큼" 장사꾼
22-02-01 01:21
14370
‘순위 정확해?’ 손흥민, EPL 윙어 주급 7위...1위는 먹튀 논란 맨유 유망주 소주반샷
22-01-31 23:19
14369
'개인 합의 완료' 음바페, 시즌 끝나면 레알 합류…연봉 '670억' 장그래
22-01-31 22:43
14368
'콘테 감독님 분노할 듯'...英매체, 토트넘 신입생 경솔 발언 '지적' 손예진
22-01-31 21:13
14367
후반기 타율 2할5푼’ 외인 타자, 14억 재계약…족저근막염까지 불안 어쩌나 크롬
22-01-31 20:24
14366
토트넘에 '나 데려가' 했던 뎀벨레, PSG와 접촉..."협상 시작" 타짜신정환
22-01-31 07:13
14365
'분명 월드클래스였는데...' EPL에서 폭망한 선수 9인 공개 홍보도배
22-01-31 05:31
14364
클퍼 플핸이였나? 장사꾼
22-01-31 03:53
14363
이동준 이어 이동경도 독일 진출 임박…메디컬테스트 받는다 뉴스보이
22-01-31 02:20
14362
‘최강희 감독 제자’ 前 맨유 공격수, 프리미어리그 복귀 결국 불발 치타
22-01-31 00:37
14361
쿨루셉스키 합류...입지 좁아진 힐, 발렌시아 임대 이적 6시내고환
22-01-30 23:00
VIEW
콘테 제안을 거절해? "트라오레, 조만간 후회할 것" 장그래
22-01-30 21:04
14359
'Here We Go!' 루이스 디아즈, 876억에 리버풀행 합의 완료 스킬쩐내
22-01-30 19:39
14358
[NBA] ‘커리 4Q에 살아났다!’ GSW, 브루클린에 진땀승 갓커리
22-01-30 18:15
14357
'결국 탐슨이 끝냈다' GSW, 어빙 분전한 BKN에 짜릿한 재역전승 닥터최
22-01-30 17: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