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정상 찍은 공격수의 이적 선언, "나 막지 마"

140 0 0 2022-05-31 09:02:2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바이에른 뮌헨의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



[스포티비뉴스=허윤수 기자] 최고 골잡이로 불렸던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33)가 사실상 바이에른 뮌헨과의 결별을 선언했다.

미국 매체 '스포츠 일러스트레이티드'는 30일(한국시간) 이적 시장 전문가 파브리지오 로마노 기자의 말을 인용해 더는 뮌헨에서 뛰지 않겠다는 레반도프스키의 말을 전했다.

레반도프스키는 2010년 보루시아 도르트문트 유니폼을 입으며 유럽 무대에 자신의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4시즌 동안 187경기 103골을 넣은 그는 분데스리가 최강 뮌헨으로 이적했다.

뮌헨에서 더 많은 지원을 받자 화력이 불을 뿜었다. 특히 2019-20시즌에는 47경기에서 무려 55골을 몰아치며 명실상부 최고 공격수로 인정받았다. 코로나19로 취소된 발롱도르 시상식이 유일한 아쉬움이었다.

8시즌 동안 뮌헨에서 374경기 344골 72도움을 기록한 레반도프스키. 계약 기간도 1년 남았지만 묘한 기류가 형성됐다.

레반도프스키는 그동안 보였던 활약을 바탕으로 장기 계약을 원한다. 하지만 뮌헨은 30대 중반을 바라보는 그의 나이에 우려를 표했다.

FC 바르셀로나, 첼시 등이 차기 행선지로 언급되는 가운데 레반도프스키가 입을 열었다.

로마노 기자에 따르면 레반도프스키는 "뮌헨에서의 내 시대는 끝났다. 계속 이 팀에서 뛸 가능성이 없다고 본다"라며 이별을 예고했다.

한발 더 나아가 이적을 말했다. 그는 "뮌헨은 신중한 팀이고 나와 동행하지 않을 거로 생각한다. 나도 더는 그곳에서 뛰고 싶지 않다. 이적이 최선의 해결책이다. 그들이 날 막지 않길 바란다"라며 강경한 태도를 보였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5910
아니, 이럴 수가...'2400억 보유' 토트넘, 선수 영입 문제 발생 닥터최
22-05-31 23:31
15909
이래도 방출 소리 나옵니까? '5월의 왕' 소크라테스, 가치 스스로 증명했다 6시내고환
22-05-31 22:39
15908
'손흥민 영입 불가'…클롭, 대체 선수 찾았다 불쌍한영자
22-05-31 21:45
15907
황당 주장 "리버풀, 손흥민 영입 위해 3명 제시 할 수도" 간빠이
22-05-31 20:51
15906
벤투호 월드컵 첫 상대 우루과이, 카타르에서 입을 유니폼 공개 불도저
22-05-31 20:01
15905
'SON의 환희' UCL, 토트넘 '포트2' 배정…레알·PSG '죽음의 조' 이아이언
22-05-31 16:01
15904
'11K쇼에도 자책' 눈물 삼킨 18살 에이스…적장은 극찬했다 홍보도배
22-05-31 14:31
15903
"나의 시대는 끝났어" '본인 피셜'로 최후통첩한 '세계 최고 스트라이커' 순대국
22-05-31 13:36
15902
아스널 GK 1년만에 급추락... 이젠 135억도 비싸다고 안 팔린다 와꾸대장봉준
22-05-31 12:32
15901
"득점왕 출신 손흥민, 이적하면 EPL 레코드 세울 듯...최소 2350억!" 철구
22-05-31 11:35
15900
첼시, 뤼디거 대체자 영입 사실상 확정...'880억에 쿤데 품는다' 애플
22-05-31 10:26
VIEW
최정상 찍은 공격수의 이적 선언, "나 막지 마" 손나은
22-05-31 09:02
15898
'저도 떠납니다' 레알 9년 차 베테랑 MF, "모든 꿈을 이뤘어요" 극혐
22-05-31 08:48
15897
'3경기 연속 안타+1볼넷' 김하성 타격감 살아난다…SD 역전패 가츠동
22-05-31 07:18
15896
4년 계약했는데...36억 포수는 타격 최하위, 38억 투수는 ERA 최하위 크롬
22-05-31 05:51
15895
'포그바-매과이어는 없네'...2022-23시즌 맨유 예상 베스트11은? 군주
22-05-31 04:27
15894
'슈퍼스타가 될 잠재력' 맨유행 가까워졌다…"계약 임박" 조폭최순실
22-05-31 03:48
15893
류현진 영입 루머 돌았던 LAA… 캐나다 언론 "오타니 때문에 계약 안 했어" 떨어진원숭이
22-05-31 02:48
15892
"득점왕 출신 손흥민, 이적하면 EPL 레코드 세울 듯...최소 2350억!" 정해인
22-05-31 01:35
15891
'타율 0.381 OPS 1.056 타자' 복귀 임박...그런데 1군에 자리가 없다? 해적
22-05-31 00:50
15890
'노느라 정신없어' 히샤를리송, 여권 분실해 서울 대사관서 재발급 해프닝 이영자
22-05-30 23:21
15889
승부는 아직 멀었다…놀린 없는 KIA, 한승혁도 엔트리 제외하는 이유 홍보도배
22-05-30 22:04
15888
"득점왕 출신 손흥민, 이적하면 EPL 레코드 세울 듯...최소 2350억!" 장사꾼
22-05-30 21:39
15887
'전부 공짜였다니'…FA로 이적했던 선수들 중 가장 비싼 선수 'TOP10' 순대국
22-05-30 20: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