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1억원 센터라인, 아픈 106억원 3루수, 사라진 외인…1위 팀 타격 '총체적 난국'

107 0 0 2022-06-10 17:58:33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마이데일리 = 김진성 기자] 총체적 난국이다.

어쩌다 이렇게 됐을까. 선두 SSG가 5월 중순에 이어 또 한번 위기를 맞이했다. 최근 10경기서 3승1무6패의 극심한 부진. 원인은 두 말할 것도 없이 타선이다. 물론 NC와의 3연전서 151억원 에이스 김광현도, 최후의 보루 서진용도 무너졌다.

그러나 올 시즌 SSG의 팀 평균자책점은 3.50으로 리그 3위다. 선발 3.30으로 2위, 불펜 3.86으로 3위다. 몇몇 투수의 부진이 눈에 띄지만 전체적으로 안정적으로 돌아간다. 그에 반해 타선이 너무 침체됐다.

특히 5월31일 인천 KT전부터 8일 창원 NC전까지 8경기 연속 2득점 이하에 그치는 빈공이었다. 올 시즌 팀 타율 0.245로 8위, 팀 득점권타율 0.258로 6위, 팀 OPS 0.687로 4위. 야구통계사이트 스탯티즈 기준 팀 WAR 7.76으로 5위, 팀 조정득점생산력 97.9로 6위, 팀 가중출루율 0.318로 4위.

개개인의 성적을 뜯어보면, 일부 간판들의 행보가 너무 불안하다. 한유섬, 박성한, 최지훈 정도를 제외하면 제 몫을 하는 선수가 없다. 심지어 한유섬과 박성한도 최근 10경기서 1할대 후반~2할대 초반의 타율에 그쳤다. 반대로 추신수는 시즌 성적은 그렇게 눈에 띄지 않아도 최근 10경기서 타율 0.314로 확연히 살아났다.

가장 충격적인 선수들은 센터라인에서 111억원을 책임지는 포수 이재원(69억원)과 2루수 최주환(42억원)이다. 이재원을 올 시즌 36경기서 타율 0.183 11타점 5득점 OPS 0.408, 최주환은 46경기서 타율 0.161 2홈런 19타점 OPS 0.499. 이미 컨디션 난조와 부상으로 2군행을 경험해봤지만, 돌아와도 별 다른 반등이 없다.


최정도 4월 호조를 서서히 까먹은 케이스다. 48경기서 타율 0.272 7홈런 25타점 30득점 OPS 0.819. 나쁘지 않지만 압도적이지도 않다. 4월에는 타율 0.343에 2홈런 11타점에 그쳤으나 5월에는 타율 0.207에 그쳤다. 그래도 4홈런 13타점을 더하며 자존심을 지켰다. 다만, 2일 인천 KT전서 사구에 왼 손등을 다친 뒤 제대로 가동되지 못하는 실정이다.

현재 2군으로 내려간 외국인타자 케빈 크론도 답답한 건 마찬가지다. 57경기서 타율 0.231 11홈런 35타점 21득점 OPS 0.699 득점권타율 0.171. 볼넷 7개에 삼진을 60차례 당했다. 박병호(KT, 65개)에 이어 삼진 리그 2위다. 트리플A 홈런왕 출신답게 전형적인 모 아니면 도 식의 타격이다. 지금까진 빛보다 그림자가 크다.

이렇게 SSG 타선에 크고 작은 어려움이 있으니 출루~연결~해결로 이어지는 득점과정이 매끄럽지 않은 건 당연하다. 2군에서 유망주 전의산이 올라와 새 바람을 불어넣지만 여의치 않다. 트랜스포머 외야수 하재훈도 3~4경기서 반짝 힘을 냈을 뿐이다.

하루아침에 해결될 문제가 아닌 건 분명하다. 그러나 현장과 프런트에서 중, 장기적으로 실마리를 풀어야 한다. 대권에 도전하는 SSG가 확실한 과제를 떠안았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059
'이게 첼시야? 바르사야?' 바르사, 데 용 없는 예상 BEST 11은? 픽샤워
22-06-13 14:24
16058
토트넘 영입 러시, 다음은 '네덜란드 국대'…레길론 대체 낙점 철구
22-06-13 12:58
16057
'이게 맞다니까' 英 레전드, 손흥민 최전방으로 올해의 팀 새로 짰다 애플
22-06-13 11:01
16056
"160km 나오겠는데요?" 양신도 깜짝, 이제 오승환 앞에 나온다 미니언즈
22-06-13 10:10
16055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6-13 09:15
16054
'월드컵 상대' 포르투갈, 스위스에 0-1 덜미…네이션스리그 첫패 픽도리
22-06-13 07:19
16053
"귀찮았나봐요"...후배들의 침묵 세리머니, 쿨하게 받아친 최고참 질주머신
22-06-13 05:53
16052
'11명 방출→선수단 대개편' 맨유, 2022-23시즌 예상 베스트11 소주반샷
22-06-13 04:39
16051
괴물 수비수, 터키 떠나 伊 명가 유니폼 입나 오타쿠
22-06-12 23:07
16050
2년 반 만에 토트넘 떠난다... 대표팀 감독도 원했던 탈출 '임박' 손나은
22-06-12 21:41
16049
한국서 '여권 재발급' 브라질 FW, 토트넘과 협상 진행...이적료 810억 음바페
22-06-12 08:05
16048
'Here We Go' 누녜스, 리버풀과 계약 완료...1억 유로+2027년까지 미니언즈
22-06-12 06:42
16047
SON에 쿨루셉스키도 왔지만… “나 남는다” 토트넘 잔류 선언 물음표
22-06-12 05:04
16046
"차라리 토트넘 갔어야"…맨유 '성골', 최악 부진→월드컵 낙마 위기 앗살라
22-06-12 00:16
16045
레알, '1342억 신성' 추아메니 품었다…입단식 예정 찌끄레기
22-06-11 21:58
16044
'다시 데려온 김민식이 해냈다' SSG, 한화 4-2 제압…2연승 성공 6시내고환
22-06-11 20:27
16043
저녁 식사들 하셨나용? 애드비
22-06-11 18:48
16042
맨유, 포그바-카바니 등 11명 방출…선수단 개편 예고 뉴스보이
22-06-11 07:12
16041
PSG, 지단과 '깜짝' 합의 불쌍한영자
22-06-11 04:59
16040
리버풀 출신 윙어 "손흥민 영입, 시도는 해봐야 한다" 간빠이
22-06-11 00:48
16039
파라과이 압박에 당한 한국, 우루과이와 가나는 더 거셀수도 있다 불도저
22-06-10 23:01
16038
일본 아닌 LG 선택한 가르시아, 비자 발급 큰 문제 없어…6월내 합류 예정 노랑색옷사고시퐁
22-06-10 20:49
VIEW
111억원 센터라인, 아픈 106억원 3루수, 사라진 외인…1위 팀 타격 '총체적 난국' 픽도리
22-06-10 17:58
16036
[월드컵 이모저모] 황선홍 "선취골 내준뒤 마음급해져.." 해골
22-06-10 16: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