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난 콘테"손흥민 빼버리겠다"→'닥주전' 칭찬해놓고 갑자기 왜?

148 0 0 2022-08-28 19:38:17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손흥민은 언드랍퍼블(Undroppable)이다."

영국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의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손흥민에 대한 무한신뢰를 보냈다. 콘테 감독은 오는 29일 새벽 노팅엄 포레스트전을 시작으로 21일 동안 무려 7경기라는 강행군을 시작한다.

이에 대해서 콘테 감독은 최근 열린 기자회견에서 손흥민과 해리 케인을 향해서 ‘언드랍퍼블’이라고 치켜세웠다. 언드랍퍼블은 영어 뜻대로 그대로하면 ‘떨어뜨릴 수 없는’‘떼레야 뗄수 없는’이라는 의미이다.

스포츠에서는 팀에서 ‘빼려고해도 뺄수 없는’ 주전을 뜻한다. 다시말해서 확고부동한 선택을 받을 ‘닥주전(닥치고 주전)’이라고 보면 된다. 그만큼 콘테는 케인과 함께 손흥민을 신뢰한다는 것을 알수 있다.

이렇게 무한신뢰를 갖고 있는 손흥민에 대해서 ‘떨어뜨릴 수’ 있다고 했다. 손흥민이 부진해서가 아니라 너무나 타이트한 강행군 스케줄 때문에 그를 주전에서 빼겠다는 것이다.

이날 기자회견에서 콘테 감독은 “나는 마술사가 아니다”라며 "어떻게 21일 동안 7경기를 뛰는냐"라고 화를 냈다. 불가능하다는 이야기이다. 그래서 어쩔수 없이 ‘손-케 듀오’를 경기에 출전시키지 않을 수 있다고 밝혔다.

영국 언론 ‘미러’가 27일 보도한 바에 따르면 콘테 감독이 앞으로 치를 3주 7경기를 운영할 방법을 연구하고 있는데 클럽의 스타인 ‘손-케 듀오’를 빼는 최초의 토트넘 감독이 될 준비를 하고 있다는 것이다.

콘테는 토트넘의 스타 두명을 7경기 전부 출전시키는 것은 도저히 불가능하다라고 판단했다. 자신은 마법사가 아니기 때문에 도저히 모든 경기에 출전시킬 수 없다는 설명이다.

콘테는 손흥민과 케인을 쉬게하면서 팀의 경기력을 극대화 시킬 방법을 찾고 있다. 토트넘은 현지시간 27일 밤 노팅엄 포레스트전을 시작해서 9월17일까지 프리미어리그 5경기와 챔피언스리그 조별 경기 두 경기를 치러야 한다.

이같은 강행군을 준비해야하는 콘테는 “매 경기가 끝난 후 모든 선수들과 함께 피로와 부상 여부를 확인해야 할 것이다”며 “한 선수에게 7경기에 모두 출전할 것이라고 말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나는 이것을 예측할 수 없지만 우리는 팀과 선수들을 위해 최선의 결정을 내리기 위해 게임별로 진행할 것이다”고 밝혔다.

“매 경기 같은 선수를 출전시킬 수 있다고 생각하는 것은 미친 짓이다”라고 목소리를 높인 콘테는 “이번 여름 이적 시장에서 우리의 목표는 스쿼드의 전력을 향상시키는 것이었다”고 덧붙였다.

올 시즌 토트넘은 4개의 대회에 출전하기 때문에 팀 전력을 떨어뜨리지 않고 로테이션을 만들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는 것이 콘테의 설명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019
BBC도 혹평한 황희찬의 실책, “끔찍한 클리어링이었다” 정해인
22-08-29 02:35
17018
‘포르날스 결승골’ 웨스트햄, 빌라에 1-0 승…시즌 첫 승 신고 홍보도배
22-08-29 00:44
17017
이대호 은퇴 투어에 눈물 흘린 추신수 "니랑 야구해서 행복했다" 순대국
22-08-28 22:30
17016
NC, kt에 5-0 완승…신민혁, 21타자 연속 범타 역투 원빈해설위원
22-08-28 21:02
VIEW
화난 콘테"손흥민 빼버리겠다"→'닥주전' 칭찬해놓고 갑자기 왜? 픽도리
22-08-28 19:38
17014
'T1, 코인토스 승리 1세트 블루!' 젠지-T1 사령탑들 우승 각오…경기는 사운드 이슈로 지연 [LCK 결승] 간빠이
22-08-28 17:08
17013
강릉에서 열리는 젠지 대 T1 결승 현장 좌석 1만 석 '매진' 노랑색옷사고시퐁
22-08-28 15:48
17012
'홀란드 해트트릭' 맨시티, C. 팰리스에 4-2 역전승...홀란드 리그 6호 골 박과장
22-08-28 14:02
17011
작으면 어때? '맨유 센터백' 공중볼 지배... 193cm보다 잘한다 장사꾼
22-08-28 11:57
17010
"이강인 잠재력 상당하다"…감독도 인정한 재능, 시즌 초반부터 폭발 극혐
22-08-28 10:48
17009
스포르팅 감독, 호날두 영입설에 화들짝..."결사반대, 쟤 오면 계약 해지할래" 물음표
22-08-28 08:51
17008
[PL REVIEW] 맨유에 뺨 맞은 리버풀, 승격팀에 9-0 분풀이 '시즌 첫 승' 크롬
22-08-28 07:38
17007
'외데가르드 또 터졌다!' 아스널, 풀럼에 2-1 역전승...'1위 탈환' 곰비서
22-08-28 05:41
17006
'이재성 45분' 마인츠, 레버쿠젠에 0-3 완패...무패 행진 중단 애플
22-08-28 04:18
17005
'홀란드 해트트릭' 맨시티, C. 팰리스에 4-2 역전승...홀란드 리그 6호 골 오타쿠
22-08-28 01:30
17004
'호날두 2경기 연속 교체 출전' 맨유, 소튼 꺾고 2연승…카세미루 맨유 데뷔 아이언맨
22-08-27 23:52
17003
맨유 가고 싶어요…1200억 오퍼 거절에 '좌절' 극혐
22-08-27 22:42
17002
파울타구 맞은 이지영 발등 타박상, 교체 후 검진 예정 음바페
22-08-27 20:54
17001
1시 1,2루 찬스를 삼진 2개로 이닝종료 물음표
22-08-27 19:20
17000
[오피셜] '첼시 웃는다' 에버턴, 고든 대체자 영입...브라이튼 FW와 3년 계약 타짜신정환
22-08-27 17:43
16999
"난 이제 죽었어"...MOM인터뷰서 여친 대신 전여친 이름 말한 선수의 최후 군주
22-08-27 16:11
16998
손흥민도 예외 없다...빡빡한 일정에 '콘테식 로테이션' 예고 가츠동
22-08-27 15:19
16997
무관심→4개 팀 '눈독'…한때 토트넘 핵심 수비수 '인기 폭발' 호랑이
22-08-27 14:12
16996
"메시 다치게 하면 내가 너 죽인다"…전 동료에게 살벌한 경고 날린 아구에로 손나은
22-08-27 12: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