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기란 없다' 전북, 구스타보-백승호 연속골로 포항과 2-2 무

234 0 0 2022-08-29 22:37:2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전북현대가 끈질긴 집중력을 발휘하며 귀중한 승점 1점을 챙겼다.

전북현대는 29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23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포항스틸러스와 2-2 무승부를 거뒀다.

이로써 전북은 14승 8무 6패, 승점 50점으로 선두 울산(승점 59점)을 9점 차로 추격했다. 마찬가지로 승점 1점을 추가한 포항은 12승 9무 7패, 승점 45점으로 인천을 제치고 3위에 올랐다. 

전북은 4-1-4-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송민규가 최전방에 나섰고 바로우-김진규-백승호-이윤권이 2선을 구성했다. 맹성웅이 포백을 보호했고 박진성-윤영선-구자룡-김문환이 수비 라인을 꾸렸다. 송범근 골키퍼가 장갑을 꼈다.

포항은 4-2-3-1 포메이션으로 맞섰다. 허용준이 원톱을 맡았고 이광혁-고영준-정재희가 뒤를 받쳤다. 신진호-이승모가 수비형 미드필더로 나섰고 완델손-그랜트-박찬용-신광훈이 포백 라인을 구축했다. 강현무 골키퍼가 골문을 지켰다. 

전반 23분 포항이 절호의 기회를 놓쳤다. 임상협이 전북 수비의 패스를 끊어내며 역습에 나섰다. 임상협은 곧바로 허용준과 좋은 원투 패스를 주고받은 뒤 페널티 박스 내에서 왼발 슈팅을 날렸다. 그러나 공은 송범근 골키퍼 선방에 막히고 말았다.

답답함을 느낀 전북이 교체 카드를 대거 활용했다. 김상식 전북 감독은 전반 25분 박진성, 이윤권, 김진규를 불러들이고 김진수, 한교원, 김보경을 한꺼번에 투입하며 변화를 꾀했다. 

포항이 전반 41분 선제골을 터트리는가 싶었지만, 오프사이드로 취소됐다. 이승모가 뒷공간을 파고든 후 중앙의 정재희에게 공을 건넸다. 정재희가 침착하게 오른발을 갖다 대며 골망을 갈랐으나 VAR 판독 끝에 오프사이드가 선언됐다.

양 팀이 후반 시작과 동시에 교체 카드를 꺼내 들었다. 전북은 송민규를 대신해 구스타보를 투입하며 최전방에 힘을 더했고, 포항은 이승모를 빼고 이수빈을 넣으며 맞섰다. 

포항이 행운의 선제골을 뽑아냈다. 후반 2분 신진호의 왼발 발리 슈팅이 전북 수비에 맞고 굴절되며 골문 안으로 빨려 들어갔다. 송범근 골키퍼도 손 쓸 수 없는 절묘한 궤적이었다.

포항이 순식간에 두 골 차로 달아났다. 후반 5분 고영준이 우측 하프 스페이스를 파고든 뒤 중앙으로 컷백 패스를 전달했다. 정재희가 이를 놓치지 않고 슈팅으로 연결하며 그대로 골망을 흔들었다.

전북이 추격을 시작했다. 후반 10분 구스타보가 압도적인 높이를 자랑하며 김진수의 정확한 크로스를 헤더 득점으로 연결했다. 구스타보의 머리를 떠난 공은 우측 골포스트를 맞고 골문 안으로 향했다.

전북이 가까스로 실점 위기를 넘겼다. 후반 16분 백승호가 머리에 공을 걷어내려 했으나 실수로 공을 뒤로 흘리고 말았다. 이를 틈타 고영준이 오른발 슈팅까지 이어갔으나 공은 골키퍼 정면으로 향하며 막히고 말았다.

'김진수-구스타보 조합'이 다시 한번 일을 낼 뻔 했다. 후반 21분 구스타보가 또다시 김진수의 크로스를 머리에 맞추며 위협적인 슈팅을 터트렸다. 그러나 공은 골문 오른쪽으로 살짝 빗나갔다.

전북이 끝내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후반 41분 박찬용이 페널티 박스 내에서 한교원에게 반칙을 범하며 페널티킥이 선언됐다. 키커로 나선 백승호가 침착하게 득점에 성공하며 동점을 만들었다.

후반 추가시간은 5분이 주어졌다. 양 팀은 승점 3점을 위해 치열한 공방전을 이어나갔지만, 추가 득점은 나오지 않았다. 결국 승부는 2-2 무승부로 막을 내렸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026
SON한테 패스를 안 준다' 이례적 불만 표출 '결정적 이유' 있었다 사이타마
22-08-30 01:13
17025
최고 143km! 스카우트도 깜짝 놀란 비선출 29세 투수 “후회는 없다” 가츠동
22-08-29 23:33
VIEW
'포기란 없다' 전북, 구스타보-백승호 연속골로 포항과 2-2 무 장그래
22-08-29 22:37
17023
이강인-쿠보는 '라리가 폭격 중' 장사꾼
22-08-29 20:56
17022
팀은 "나가라", 선수는 "남을래"...원하는 팀조차 없다 원빈해설위원
22-08-29 20:00
17021
‘레반도프스키 멀티골 작렬’ 바르셀로나, 바야돌리드 4-0 격파...‘뎀벨레 멀티 도움’ 조폭최순실
22-08-29 08:02
17020
‘김민재 풀타임’ 나폴리, 피오렌티나와 0-0 무…연승 마감 타짜신정환
22-08-29 06:27
17019
BBC도 혹평한 황희찬의 실책, “끔찍한 클리어링이었다” 정해인
22-08-29 02:35
17018
‘포르날스 결승골’ 웨스트햄, 빌라에 1-0 승…시즌 첫 승 신고 홍보도배
22-08-29 00:44
17017
이대호 은퇴 투어에 눈물 흘린 추신수 "니랑 야구해서 행복했다" 순대국
22-08-28 22:30
17016
NC, kt에 5-0 완승…신민혁, 21타자 연속 범타 역투 원빈해설위원
22-08-28 21:02
17015
화난 콘테"손흥민 빼버리겠다"→'닥주전' 칭찬해놓고 갑자기 왜? 픽도리
22-08-28 19:38
17014
'T1, 코인토스 승리 1세트 블루!' 젠지-T1 사령탑들 우승 각오…경기는 사운드 이슈로 지연 [LCK 결승] 간빠이
22-08-28 17:08
17013
강릉에서 열리는 젠지 대 T1 결승 현장 좌석 1만 석 '매진' 노랑색옷사고시퐁
22-08-28 15:48
17012
'홀란드 해트트릭' 맨시티, C. 팰리스에 4-2 역전승...홀란드 리그 6호 골 박과장
22-08-28 14:02
17011
작으면 어때? '맨유 센터백' 공중볼 지배... 193cm보다 잘한다 장사꾼
22-08-28 11:57
17010
"이강인 잠재력 상당하다"…감독도 인정한 재능, 시즌 초반부터 폭발 극혐
22-08-28 10:48
17009
스포르팅 감독, 호날두 영입설에 화들짝..."결사반대, 쟤 오면 계약 해지할래" 물음표
22-08-28 08:51
17008
[PL REVIEW] 맨유에 뺨 맞은 리버풀, 승격팀에 9-0 분풀이 '시즌 첫 승' 크롬
22-08-28 07:38
17007
'외데가르드 또 터졌다!' 아스널, 풀럼에 2-1 역전승...'1위 탈환' 곰비서
22-08-28 05:41
17006
'이재성 45분' 마인츠, 레버쿠젠에 0-3 완패...무패 행진 중단 애플
22-08-28 04:18
17005
'홀란드 해트트릭' 맨시티, C. 팰리스에 4-2 역전승...홀란드 리그 6호 골 오타쿠
22-08-28 01:30
17004
'호날두 2경기 연속 교체 출전' 맨유, 소튼 꺾고 2연승…카세미루 맨유 데뷔 아이언맨
22-08-27 23:52
17003
맨유 가고 싶어요…1200억 오퍼 거절에 '좌절' 극혐
22-08-27 22: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