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쿠보는 '라리가 폭격 중'

125 0 0 2022-08-29 20:56:5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강인과 쿠보, 소속팀은 다르지만 두 아시아 선수가 스페인을 폭격했다.

지난 28일(이하 한국시간) 펼쳐진 스페인 라리가 3R 경기에서는 한일 최고 유망주, 이강인과 쿠보가 득점을 만들어내는 움직임으로 소속팀의 승리를 이끌었다.

스페인 최고의 재능으로 발돋움하고 있는 이강인은 마수걸이골을 기록했다.

공격형 미드필더로 출전한 이강인은  라요 바예카노와의 일전에서 후반 18분 상대 수비수의 볼 처리 실수를 포착, 상대 수비와의 몸싸움 경합을 이겨내며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시즌 1호골을 신고했다.

특히 이는 팀 동료 베닷 무리키의 몸싸움 능력을 믿고 전진한, 아름다운 팀플레이를 볼 수 있었던 장면이었다.

이날 득점으로 이강인은 리그 첫 경기에서 기록한 도움과 더불어 2호 공격포인트를 기록했다. 약체로 꼽히던 이강인의 소속팀 마요르카 또한 리그 7위(승점 4)까지 뛰어올랐다. 

한편, 레알 소시에다드로 이적한 쿠보 또한 환상적인 움직임으로 득점에 기여했다.

쿠보는 중앙 미드필더(프리롤)로 출전한 엘체전 전반 19분, 상대 수비 세 명을 끌어들이는 오프더볼 움직임으로 6명의 수비가 지키고 있던 상대의 수비진 사이에 균열을 만들어냈다.

비록 의도하지는 않았으나, 수비들의 시선을 완전히 잡아끈 쿠보는 브레이스 멘데스에게 골키퍼와의 1-1 찬스를 제공, 결승골을 만들어내는 대활약을 펼쳤다.

쿠보의 환상적인 활약 속에 승리한 소시에다드는 리그 2승째를 기록, 일찌감치 6위(승점 6)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쿠보는 이날 경기 외에도 카디즈와의 리그 첫 경기에서 승리를 결정짓는 결승골을 만들어내는 등의 활약을 펼치며 알렉산데르 이삭이 떠난 팀의 공격을 책임지고 있다.

한편, 이강인은 오는 3일 오후 9시 지로나를 상대로, 쿠보는 오는 4일 오전 1시 30분 AT마드리드를 상대로 활약을 이어갈 예정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043
울버햄튼에 '2m 분데스 폭격기' 왔다...5+1년 계약 떨어진원숭이
22-08-31 21:54
17042
'막판 스퍼트' 맨유, 7호도 오나…텐 하흐 '또' 재회 노린다 정해인
22-08-31 20:33
17041
호날두 동갑내기 감독 끝내 폭탄발언 "걔 오면 내가 뜬다" 호랑이
22-08-31 13:53
17040
히샬리송 이 남자, 기 정말 세다…'저글링 비판'에 두 단어 반박 미니언즈
22-08-31 12:41
17039
‘김민재, 나폴리 스타 다됐네’ 피오렌티나전 실착유니폼 경매 올랐다 크롬
22-08-31 09:59
17038
'미트로비치 5호 골!' 풀럼, 브라이튼 2-1 격파...5위로 껑충 아이언맨
22-08-31 05:50
17037
포르투갈 1군, 2군, 3군까지 그야말로 완벽...벤투호, 호날두만 막을 순 없다 극혐
22-08-31 02:55
17036
1부로 올려줬더니 경질? 미친 짓이야!"...퍼디난드, 본머스 맹비난 크롬
22-08-31 01:30
17035
손흥민에게도 이런 날이..."히샬리송 선발 데뷔, SON은 벤치" 조현
22-08-31 00:20
17034
'이시헌 멀티골' 부천, '헤이스 골' 광주에 2-1 승리 '홈 6G 무패 앗살라
22-08-30 23:06
17033
모두가 0-0 무승부를 예감했을 때 터진 정석화의 천금골, 안양이 웃었다 닥터최
22-08-30 21:55
17032
'연쇄이동 막판 협상…' DJ→토트넘, 황희찬→리즈 찌끄레기
22-08-30 20:52
17031
'제2 유승준' 논란 축구 석현준 "韓 귀국해 입대하겠다" 뉴스보이
22-08-30 20:04
17030
'학폭 논란→3일 만에 철회...' LG-삼성까지 지명 기회 오나 불쌍한영자
22-08-30 07:05
17029
트레이드로 인생 바뀌나 했더니…레전드 아들은 언제까지 2군에 있어야 하나 불도저
22-08-30 06:13
17028
사이영 수상자→류현진 FA 경쟁자였는데… 세월무상 폭락, 이대로 끝나나 섹시한황소
22-08-30 03:45
17027
"뛸 준비가 안 되어 있잖아"...겨우 4분 출전한 DF 현 상태 박과장
22-08-30 02:25
17026
SON한테 패스를 안 준다' 이례적 불만 표출 '결정적 이유' 있었다 사이타마
22-08-30 01:13
17025
최고 143km! 스카우트도 깜짝 놀란 비선출 29세 투수 “후회는 없다” 가츠동
22-08-29 23:33
17024
'포기란 없다' 전북, 구스타보-백승호 연속골로 포항과 2-2 무 장그래
22-08-29 22:37
VIEW
이강인-쿠보는 '라리가 폭격 중' 장사꾼
22-08-29 20:56
17022
팀은 "나가라", 선수는 "남을래"...원하는 팀조차 없다 원빈해설위원
22-08-29 20:00
17021
‘레반도프스키 멀티골 작렬’ 바르셀로나, 바야돌리드 4-0 격파...‘뎀벨레 멀티 도움’ 조폭최순실
22-08-29 08:02
17020
‘김민재 풀타임’ 나폴리, 피오렌티나와 0-0 무…연승 마감 타짜신정환
22-08-29 06: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