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1분 만에 교체→분노 폭발...의자 발로 차고 동료도 '무시'

97 0 0 2022-09-19 23:29:00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전반 31분 만에 교체 아웃된 알레산드로 바스토니가 화를 참지 못했다.

인터밀란은 18일 오후 7시 30분(한국시간) 이탈리아 우디네에 위치한 스타디오 프리울리에서 열린 2022-23시즌 이탈리아 세리에 A 7라운드에서 우디네세에 1-3 패배를 당했다. 이로써 인터밀란은 4승 3패(승점 12점)를 기록, 리그 7위에 위치했다.

인터밀란 입장에선 반드시 승리가 필요했다. 패배-승리를 반복하는 최근 분위기 속에서 상승세를 이어갈 필요가 있었고 어느 때보다 치열한 우승 경쟁에서 우위를 점해야만 했다. 라치오, 유벤투스, 아탈란타, 나폴리, AC 밀란 등 경쟁자들보다 먼저 경기를 치렀기 때문에 승리를 함으로써 기선제압을 할 필요가 있었다.

하지만 경기는 뜻대로 풀리지 않았다. 이번 시즌 좋은 경기력을 유지하고 있는 우디네세는 인터밀란을 상대로도 전혀 쫄지 않았다. 점유율은 내줬지만 역습을 바탕으로 효율적인 공격을 전개하며 인터밀란을 계속해서 압박했다.

인터밀란은 전반 5분 니콜로 바렐라의 득점으로 리드를 잡긴 했지만, 분위기를 완전히 가져오지 못했다. 오히려 전반 13분과 21분 바스토니와 헨리크 미키타리안이 경고를 받으면서 더 소극적인 플레이를 했다. 전반 22분 밀란 슈크리니아르의 자책골로 동점골을 허용하자 시모네 인자기 감독은 승부수를 띄웠다. 전반 30분과 31분 미키타리안과 바스토니를 교체한 것이다. 시간이 많이 남은 만큼 퇴장 위험성을 없애기 위한 판단이었다.

그러나 바스토니는 이 선택을 이해하지 못했다. 전반 31분 만에 교체된 그는 잔뜩 화가 난 상태로 벤치에 돌아왔고 끝내 분노를 참지 못했다. 그는 자신의 앞에 있는 의자를 여러 번 발로 찼으며 그를 달래기 위한 로빈 고젠스의 말과 행동도 일제히 무시했다. 이탈리아 매체 '코리에르 델로 스포르트' 역시 바스토니의 행동을 조명했다.

결과적으로 교체술도 성공적이지 못했다. 인터밀란은 후반 36분 자카 비욜에게 역전골을 허용했고 후반 추가시간 톨가이 아슬란에게 쐐기골을 먹히며 1-3 패배를 당했다. 이어진 경기에선 나폴리와 아탈란타가 승리를 챙기며 선두권을 형성했고 인터밀란과 이들의 승점 차는 5점으로 벌어졌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VIEW
31분 만에 교체→분노 폭발...의자 발로 차고 동료도 '무시' 이아이언
22-09-19 23:29
17264
초미의 관심사였던 KIA와 롯데의 선택… NC-SSG의 대박 가능성은? 가츠동
22-09-19 22:07
17263
이게 맞아?...'콘테픽' 베테랑에게 쌓여가는 의문 군주
22-09-19 20:58
17262
김하성, MLB대표로 고척돔 금의환향...롯삼N 대표팀→KBO 올스타와 4차례 펑가전 장그래
22-09-19 20:00
17261
이게 맞아?...'콘테픽' 베테랑에게 쌓여가는 의문 곰비서
22-09-19 17:21
17260
홀란드, 따라오는 카메라 밀치며 짜증 표출..."팬들이 좋아하는 거만함" 애플
22-09-19 16:28
17259
"1위 밀려나니까 짜증 나더라"...아르테타는 '우승'을 품고 있다 가습기
22-09-19 13:00
17258
'미친 수비' 김민재, 지루 봉쇄부터 마지막 포효 '원샷'까지 극혐
22-09-19 11:10
17257
김하성 2경기 연속 무안타 침묵…샌디에이고는 3연승 질주 미니언즈
22-09-19 10:05
17256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9-19 09:25
17255
‘김민재 풀타임’ 나폴리, AC밀란에 2-1 승리…시즌 5연승 픽샤워
22-09-19 06:30
17254
토트넘 초강수...케인 원한다면 2379억 내놔! 픽도리
22-09-19 05:12
17253
일본이 자랑하던 재능, 튀르키예 데뷔전서 9초만에 퇴장 '어머니 눈물' 질주머신
22-09-19 03:48
17252
'모페 데뷔골' 에버턴, 웨스트햄 1-0 격파...'첫 승' 신고 해골
22-09-19 01:14
17251
유벤 이새끼 장난하나 소주반샷
22-09-18 23:59
17250
'비욜 결승골' 우디네세, 인터밀란 3-1 누르고 세리에A 선두 등극 곰비서
22-09-18 22:14
17249
37안타-9홈런-27점 혈투…간절했던 SSG, 우승 매직넘버 곰비서
22-09-18 20:56
17248
무리뉴 만나 다시 태어났다... 유리몸 극복→4골 2도움 '맹폭' 손예진
22-09-18 07:32
17247
‘1500억의 사나이’ 그릴리쉬의 환희...“난 그게 필요했어” 오타쿠
22-09-18 05:02
17246
손흥민 헤트트릭 지렸다 호랑이
22-09-18 03:27
17245
'레반도프스키 5G 연속골' 바르셀로나, 엘체 3-0 제압...1위 도약 손나은
22-09-18 02:26
17244
'홀란드 11호골' 맨시티, 울버햄튼에 3-0 완승…황희찬 교체출전 아이언맨
22-09-18 01:19
17243
아욱이 일내냐 ? 극혐
22-09-18 00:05
17242
고민 해결하려다 고민만 늘었네...콘테, "어려운 결정이다" 음바페
22-09-17 22: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