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반도프스키 멀티골’ 바르셀로나, 비야레알 3-0 제압...‘홈 7경기 무패’

236 0 0 2022-10-21 06:13:5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바르셀로나가 비야레알을 상대로 승점 3점을 추가했다.

바르셀로나는 21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에 위치한 스포티파이 캄프 누에서 열린 ‘2022-2023시즌 스페인 라 리가 10라운드’ 일정에서 비야레알을 상대로 3-0 승리를 거뒀다.

바르셀로나는 4-3-3 포메이션으로 나섰다. 안수 파티,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 페란 토레스, 페드리, 프렝키 더 용, 파블로 가비, 조르디 알바, 마르코스 알론소, 쥘 쿤데, 세르지 로베르토, 안들에 마크 테어 슈테겐이 출전했다.

비야레알은 4-4-2 포메이션으로 맞섰다. 아르나우트 단주마, 니콜라스 잭슨, 알렌한드로 바에나, 마누엘 모르라네스, 다니 파레호, 예레미 피노, 알폰소 페드라사, 파우 토레스, 라울 알비올, 키코 페메니아, 헤로니모 룰리가 나섰다.

비야레알은 부상 변수가 발생했다. 전반 23분 페드라사가 허벅지를 부여잡으며 쓰러졌다. 이에 곧바로 호안 모히카가 교체 투입됐다.

바르셀로나가 먼저 앞서갔다. 전반 30분 좌측 알바의 크로스를 박스 안 레반도프스키가 잡은 뒤 수비를 제치고 침착하게 마무리 지으며 선제골을 터트렸다.

이어 빠르게 격차를 벌렸다. 전반 34분 가비가 상대 볼을 끊어낸 뒤 패스를 내줬고 레반도프스키가 박스 앞 좌측 부근에서 먼쪽 골대로 크게 감아찬 슈팅이 그대로 골망을 갈랐다. 이어 4분 뒤 좌측면을 파고든 페란이 패스를 내줬고 침투하던 파티가 득점으로 연결했다.

후반전 비야레알이 먼저 변화를 가져갔다. 호세 루이스 모랄레스(후반 1분), 알베르토 모레노, 마누 트리게로스(후반 12분)을 투입헀다.

이어 바르셀로나도 교체 카드를 꺼내들었다. 세르히오 부스케츠, 엑토르 벨레린(후반 25분), 하피냐, 우스망 뎀벨레(후반 29분)을 투입했다.

이후 경기 막판까지 바르셀로나가 분위기를 유지하며 3-0 스코어를 지켜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VIEW
‘레반도프스키 멀티골’ 바르셀로나, 비야레알 3-0 제압...‘홈 7경기 무패’ 정해인
22-10-21 06:13
17631
'자카 결승골' 아스널, PSV 1-0 제압...'4승+조 1위' 해적
22-10-21 04:31
17630
'유일한 1인분' 요리스 작심발언...콘테 향한 우회적 비판인가 이영자
22-10-21 03:12
17629
'29세에 은퇴라니...' 전 리버풀 선수 끝내 '불운' 장사꾼
22-10-21 01:39
17628
'무단 조기 퇴근' 호날두, 훈련장 도착...텐 하흐와 면담 예정 원빈해설위원
22-10-20 22:29
17627
'왼발만 쓸 건가?' 맨유 8500만 파운드 스타, 자신감 부족에 비판 픽샤워
22-10-20 21:09
17626
'태클 성공률 100%' 마르티네스 "손흥민 훌륭하지만 우리가 경기를 지배했다" 질주머신
22-10-20 17:00
17625
'포체티노만 있나?' 챔스 우승, 월드컵 우승 감독들이 전부 '무직' 곰비서
22-10-20 15:30
17624
‘역전? 꿈도 꾸지마’ 헤이더, PS ‘8타자 연속 K’ 철벽 마무리 손예진
22-10-20 13:57
17623
[NBA] 자이언, 533일만의 복귀전서 25점…NOP도 완승 호랑이
22-10-20 11:33
17622
김하성, 1루서 홈까지 전력질주로 역전승 물꼬…NLCS 1승 1패 극혐
22-10-20 10:39
17621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2-10-20 08:45
17620
'손흥민 풀타임 침묵' 토트넘, 맨유 원정에서 0대2 패배 물음표
22-10-20 07:06
17619
메시가 꼽은 월드컵 우승후보는? "브라질, 그리고 프랑스" 호랑이
22-10-20 05:14
17618
'손케 투톱' 토트넘vs'호날두 벤치' 맨유...선발 명단 공개 닥터최
22-10-20 03:33
17617
'월클' 레반도프스키, 시상식에서 9만원짜리 시계 착용 '화제' 픽도리
22-10-20 02:46
17616
6290억 거절후 무뎌진 '천재성', 벌써 4홈런 친 하퍼에 기눌리나 해적
22-10-20 01:00
17615
푸이그, 스리런 포함 4타점 '폭발'…키움, PO까지 1승 남았다 박과장
22-10-19 23:32
17614
‘티아고 극장골’ 경남, 부천 3-2 격파→안양과 PO 맞대결 가츠동
22-10-19 22:32
17613
대승 이끈 유도훈 감독 "이대성 영리한 플레이 칭찬해" 조폭최순실
22-10-19 21:46
17612
'학폭OUT+결사반대' 이재영 영입설에 들끓은 팬심…시청→청담동 릴레이 시위에 페퍼도 '깜짝' 떨어진원숭이
22-10-19 20:47
17611
커피차 2대 쏜 '빅리거' 김하성 "키움·병호 형 모두 응원해요" 타짜신정환
22-10-19 20:03
17610
"김하성이 쏜다"…키움과 kt 박병호를 위한 두 대의 커피차 순대국
22-10-19 17:38
17609
"김민재 계약 포기는 실수였다"…토트넘은 '161억'까지 생각했다 곰비서
22-10-19 16: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