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테 '첫 이적시장' 임박...토트넘, '알리 포함' 잉여 자원 대거 숙청

217 0 0 2021-12-12 10:24:08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토트넘 훗스퍼가 겨울 이적시장에서 불필요한 자원들을 처분할 가능성이 높다.

영국 '풋볼 런던'은 11일 "오는 1월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토트넘 지휘봉을 잡고 첫 번째 이적시장이 열릴 것이다. 많은 관심이 집중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팬들은 다니엘 레비 회장과 파비오 파라티치 단장이 전폭적인 지원을 해주길 바랄 것이다"고 보도했다.

콘테 감독은 최근 누누 에스피리투 산투 감독의 후임으로 토트넘 사령탑에 부임했다. 당초 토트넘은 올 시즌을 앞두고 누누 감독을 데려왔고,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개막전에서 맨체스터 시티를 잡아내는 등 선전을 이어갔다. 하지만 기세는 오래가지 않았고, 결국 성적 부진으로 감독 교체를 단행했다.

토트넘은 우승 트로피를 원했고 유벤투스, 첼시, 인터밀란 등에서 수 차례 우승을 차지한 콘테 감독을 선임했다. 특히 전력 보강을 위해 다가오는 이적시장에서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이에 벌써부터 다양한 선수들이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풋볼 런던'은 파라티치 단장이 콘테 감독을 위해 이적시장에서 완수할 4가지 임무를 공개했다. 이 중 3가지는 모두 선수 영입과 관련되어 있었다. 해리 케인, 손흥민 등 공격진들을 지원할 창의적인 미드필더, 3백에 익숙한 새로운 센터백, 케인의 대체자 혹은 백업 스트라이커 영입이었다.

동시에 이 매체는 "토트넘에 있는 선수들 가운데 일부는 콘테 감독 체제에서 겉돌고 있다. 이들의 방출도 이번 이적시장에서 다뤄질 사항이다. 델레 알리를 비롯해 탕귀 은돔벨레, 스티븐 베르바인이 떠날 가능성이 높은 선수들이다"고 언급했다.

알리는 토트넘 최고의 재능 중 한 명이었다. 그러나 조세 무리뉴 감독이 부임한 이후로는 조금씩 하향세를 보이기 시작했고 최근 2년 동안 알리의 모습은 기대 이하라는 평가다. 콘테 감독 부임 후 단 두 경기에 모습을 드러내며 떠날 가능성이 가장 높은 선수 중 한 명으로 거론되고 있다.

은돔벨레와 베르바인도 콘테 감독이 중용하지 않을 가능성이 더 높은 선수들이다. 이미 그 전부터 주전과는 거리가 멀었고, 콘테 감독이 토트넘을 이끌기 시작한 뒤 은돔벨레와 베르바인은 각각 3경기, 2경기를 뛰었다. 풀타임을 소화한 적은 없으며 대부분 교체 출전이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710
여자배구 구단들 “영입 생각 없다”… 조송화, 이다영의 길 걷나 크롬
21-12-13 00:30
13709
오타니도 못한 '삼도류' 출현 소식에 日도 기대만발 극혐
21-12-12 23:21
13708
푸이그를 향한 ‘두 가지 시선’ 아이언맨
21-12-12 22:06
13707
10승 ERA 2.18 좌완 특급 아쉽지만…LG 준비가 빨랐다 손나은
21-12-12 21:08
13706
홀란드 에이전트 라이올라, 역대급 수수료 요구..."로메로 몸값 내놔" 닥터최
21-12-12 19:43
13705
‘난폭한 행위→퇴장’ 호날두, 버티고 버티다 선수단에 노트북 쐈다 찌끄레기
21-12-12 16:48
13704
'그 덩치로?' 뤼디거, 경기 종료 후 리즈 선수들과 난투극 치타
21-12-12 16:00
13703
'EPL에서 가장 기이한 퇴장'…감독부터 언론까지 맹비난 뉴스보이
21-12-12 14:58
13702
제라드의 오언 놀리기, “내가 너처럼 맨유에서 뛰었니?” 불쌍한영자
21-12-12 11:36
VIEW
콘테 '첫 이적시장' 임박...토트넘, '알리 포함' 잉여 자원 대거 숙청 간빠이
21-12-12 10:24
13700
'한국 이래서 못 간다' 김광현 원하는 ML팀 '또' 나왔다... 벌써 8팀째 해적
21-12-12 04:31
13699
"동남아 이동준에서 아시아 이동준으로"...박항서 매니지먼트 DJ 이동준 대표 각오 장사꾼
21-12-12 03:24
13698
'맞대결 3연승' 이관희 "상대 앞선 둘의 연봉, 조만간 내 통장에 들어오지 않을까 생각한다" 순대국
21-12-12 02:17
13697
김하성 계약 1년 그 후…SD 후회? 필라델피아 트레이드 후보 지목 원빈해설위원
21-12-12 01:09
13696
김민재 이적길 열린다… “페네르바체, 대체 수비수 찾았다” 질주머신
21-12-11 23:20
13695
"삼성 남아 달라 해 줘 고맙다, 나는 남고 싶다" 해골
21-12-11 22:25
13694
토트넘, 렌전 일정 재조정 실패…0-3 몰수패 가능 소주반샷
21-12-11 21:06
13693
제정신이야?...'완패+탈락' 이후 웃음 지었던 바르사 DF, 결국 사과 나베하앍
21-12-11 19:52
13692
'부임 후 4G 1무 3패' 제노아 셰브첸코, "더비 패배…실망스러운 날" 남자성기사요
21-12-11 18:04
13691
토트넘, 딜레마 빠졌다! 'UECL 포기' or 'PL 일정 또 변경' 킁킁
21-12-11 17:10
13690
바르샤부터 아스널까지, 선발 2G '맨유 골칫덩이' 반전 4개 팀 러브콜 스킬쩐내
21-12-11 13:27
13689
'모든 게 최악' 바르사, 유로파에서 경쟁력 있을까 릅갈통
21-12-11 12:17
13688
바르셀로나, ‘799억’에 맨시티 페란 토레스 영입 합의 갓커리
21-12-11 11:42
13687
"손흥민 영입하려면 최소 2명은 팔아야" 박지성의 맨유 이적 촉구에 英언론 분석 날강두
21-12-11 09: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