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난폭한 행위→퇴장’ 호날두, 버티고 버티다 선수단에 노트북 쐈다

223 0 0 2021-12-12 16:48:44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 발렌시아와의 경기에서 퇴장당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당시 유벤투스).[스포티비뉴스=허윤수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유벤투스 시절 팀 내 규율에 따라 선수단에 선물을 돌린 일화가 전해졌다.

 

영국 매체 ‘데일리 메일’은 11일(한국시간) 보이치에흐 슈체스니(유벤투스)의 말을 빌려 경기 중 퇴장당한 호날두가 팀 동료 전원에게 아이맥을 선물했다고 전했다.

 

유벤투스는 2018년 여름 숙원이었던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정상 등극을 위해 호날두를 영입했다.

 

그렇게 호날두와 맞이한 첫 번째 챔피언스리그. 유벤투스는 발렌시아 원정을 떠났다. 그러나 경기 시작 30분도 안 돼 악재가 발생했다.

 

전반 29분 호날두는 측면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차지하기 위해 상대 수비수와 몸싸움을 벌였다. 이때 그는 자신과 경합 중 넘어진 선수의 머리 쪽에 손을 갖다 대며 화를 냈다.

 

발렌시아 선수들이 즉각 항의했고 양 팀 선수들이 엉켰다. 주심은 부심에게 설명을 들은 뒤 호날두에게 퇴장을 명령했다. 상대 선수를 향해 난폭한 행위를 했다고 판단했다.

 

호날두는 그라운드에 주저앉아 억울하다고 항의했다. 눈물까지 보였지만 판정은 번복되지 않았다.

 

당시 유벤투스 안에서는 퇴장과 관련한 규정이 있었다. 어떤 잘못이든 퇴장을 당할 경우 선수단에 선물을 돌려야 한다는 것. 그러나 퇴장 판정이 억울했던 호날두는 버텼다.

 

매체는 “유벤투스 팀원들은 가차 없이 노트북을 선택했다. 그러나 호날두는 두 달 동안 규정을 지키지 않고 회피했다”라고 설명했다.

 

슈체스니는 “약 두 달 동안 논쟁이 있었다. 하지만 결국 우리 모두 아이맥을 받았다”라며 시간이 다소 걸렸지만, 소득이 있었다고 말했다.

 

호날두에게 노트북 선물을 받은 슈체스니였지만 그 역시 팀 규정에 울었다. 사유는 훈련 지각이었다.

 

슈체스니는 “화요일인 줄 알았는데 그날이 수요일이었다. 마시밀리아노 알레그리 감독이 내게 전화를 걸어 모두 훈련장에 있다고 말했다. 30분 지각했고 난 동료들을 위한 헤드폰을 샀다”라며 씁쓸함을 보였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719
"할아버지 장례식장까지..." 코로나 확진 키미히, 선넘은 언론 비판 아이언맨
21-12-13 12:37
13718
미나미노, 결국 리버풀 방출 리스트… "클롭의 1월 매각 4인 포함" 가습기
21-12-13 11:49
13717
키미히, '선 넘은' 독일 언론에 분노..."할아버지 장례식장까지 찾아왔다" 미니언즈
21-12-13 10:50
13716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2-13 09:03
13715
"켈리 기사 내일 내려다가…" 일요일 4시 깜짝 발표 속사정 와꾸대장봉준
21-12-13 07:01
13714
이용규 방출→정수빈 실패→꼴찌...'돈쭐' 정민철, 터크먼 닮은 한 명 눈에 띄는데... 철구
21-12-13 05:49
13713
"이번주 FA 폭탄 터진다" 큰손들 움직이나 '업계 폭풍전야' 애플
21-12-13 04:16
13712
뻔뻔한 中 구단, 임금 체불로 떠나려는 귀화 선수한테..."제발 남아줘" 가습기
21-12-13 02:55
13711
'볼보이가 공을 안 준다?' 승강 PO 명품경기 망친 '옥에 티' 미니언즈
21-12-13 01:38
13710
여자배구 구단들 “영입 생각 없다”… 조송화, 이다영의 길 걷나 크롬
21-12-13 00:30
13709
오타니도 못한 '삼도류' 출현 소식에 日도 기대만발 극혐
21-12-12 23:21
13708
푸이그를 향한 ‘두 가지 시선’ 아이언맨
21-12-12 22:06
13707
10승 ERA 2.18 좌완 특급 아쉽지만…LG 준비가 빨랐다 손나은
21-12-12 21:08
13706
홀란드 에이전트 라이올라, 역대급 수수료 요구..."로메로 몸값 내놔" 닥터최
21-12-12 19:43
VIEW
‘난폭한 행위→퇴장’ 호날두, 버티고 버티다 선수단에 노트북 쐈다 찌끄레기
21-12-12 16:48
13704
'그 덩치로?' 뤼디거, 경기 종료 후 리즈 선수들과 난투극 치타
21-12-12 16:00
13703
'EPL에서 가장 기이한 퇴장'…감독부터 언론까지 맹비난 뉴스보이
21-12-12 14:58
13702
제라드의 오언 놀리기, “내가 너처럼 맨유에서 뛰었니?” 불쌍한영자
21-12-12 11:36
13701
콘테 '첫 이적시장' 임박...토트넘, '알리 포함' 잉여 자원 대거 숙청 간빠이
21-12-12 10:24
13700
'한국 이래서 못 간다' 김광현 원하는 ML팀 '또' 나왔다... 벌써 8팀째 해적
21-12-12 04:31
13699
"동남아 이동준에서 아시아 이동준으로"...박항서 매니지먼트 DJ 이동준 대표 각오 장사꾼
21-12-12 03:24
13698
'맞대결 3연승' 이관희 "상대 앞선 둘의 연봉, 조만간 내 통장에 들어오지 않을까 생각한다" 순대국
21-12-12 02:17
13697
김하성 계약 1년 그 후…SD 후회? 필라델피아 트레이드 후보 지목 원빈해설위원
21-12-12 01:09
13696
김민재 이적길 열린다… “페네르바체, 대체 수비수 찾았다” 질주머신
21-12-11 23: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