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무리 김민재가 없었다지만, 너무 숭숭 뚫리는 거 아냐?

104 0 0 2022-06-08 10:13:05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브라질전 이어 칠레전도 수비 불안
여전한 중원 패스미스·뒷공간 허용
남은 2경기 ‘확실한 플랜B’ 찾아야


센추리 클럽에 가입한 손흥민(토트넘)의 득점까지 터진 기분좋은 승리였지만, 2022 카타르 월드컵에 도전하는 한국축구대표팀의 아킬레스건이 여전하다는 것도 확인할 수 있는 경기였다. 벤투호는 6월 4차례 ‘모의고사’ 일정 중 절반을 소화한 시점에서 수비 불안감을 해소하지 못하고 있다. 단순히 ‘수비 핵심’ 김민재(페네르바체·사진)의 빈자리라고 하기에는 전체적인 수비 조직력이 다소 헐거워 보인다.

대표팀은 지난 7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치른 칠레와의 평가전에서 2-0으로 승리했다. 그렇지만 냉정하게 수비만 들여다보면 만족할 수 없는 내용이다.

전반 35분 오른쪽 페널티박스 부근에서 5~6명의 수비가 칠레 공격수 2~3명의 순간적인 움직임에 뒷공간을 허용했다. 마르셀리노 누네스에게 수비수 방해 없이 오른발 슈팅을 날릴 기회를 줬다. 전반 44분에는 정우영(알사드)의 중앙선 패스 실수를 빌미로 시작된 상대 빠른 역습 패스가 노마크 위기로 이어졌다. 후반전 상대가 한 명 퇴장당하면서 수적 우위를 점한 상황에서도 몇 차례 불안한 수비가 나왔다. 후반 16분 골지역 왼쪽에서 벤 브레레턴(블랙번)의 헤더가 한국 골망을 흔들었다. 다행히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았지만, 더 많은 수비수가 지키고 있음에도 크로스부터 헤더를 허용하기까지 마크가 제대로 붙지 않으면서 느슨했다.

앞서 1-5로 완패한 2일 브라질전에서도 수비는 낙제점에 가까웠다. 일대일 능력은 물론 활동량에서도 세계적인 수준과 격차를 확인해야 했다. 초반 거센 압박에 당황하며 선수를 놓치는 상황이 빈번했다. 브라질이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위의 강팀이지만 위험지역에서의 파울 상황이 많았다는 점도 ‘기본’과는 멀었다. 강팀에게 위험지역의 파울은 골이나 다름없는 상황을 줄 수 있다. 대표팀은 페널티킥만 두 차례 허용해 실점했다. 수적 열세에 놓일 수 있는 거친 파울 등도 월드컵 무대에서는 수비수들이 주의해야 할 부분이다.

벤투호로서는 수비라인의 핵심인 김민재가 발목 부상으로 이번 4차례 평가전에 나설 수 없는 점이 크게 느껴질 수밖에 없다. 벤투 감독은 브라질전에서는 홍철(대구)과 권경원(감바 오사카), 김영권(울산), 이용(전북)을 포백으로 수비를 짰다. 칠레전에서는 홍철과 권경원, 정승현(김천), 김문환(전북)으로 칠레 공격진을 상대했다. 여기에 기존 정우영(알사드)에 황인범(서울)을 수비 쪽으로 조금 더 내리는 변화를 줬지만 만족스러운 결과를 내지는 못했다.

벤투 감독은 남은 2경기 일정(10일 파라과이, 14일 이집트)에서도 김민재가 빠진 ‘플랜B’를 고려해 다른 최상의 수비 조합을 찾는 데 집중할 것으로 보인다. 벤투 감독은 “앞선 경기부터 우리 수비라인은 몇 가지 문제점을 드러냈다. 수비 쪽에 몇몇 선수가 빠진 상태에서 다음 경기에서 어떤 옵션을 가져갈지 생각하겠다”는 고민을 내비쳤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018
콘테 1호 영입, 의혹 직면 "이상한 사인" 질주머신
22-06-09 12:24
16017
"너무 잘생겼어!" 클롭,'영입타깃'우루과이FW 향한 폭풍찬사 아이언맨
22-06-09 11:25
16016
맨유 가로채기 실패로…'콘테-UCL 확보' 토트넘행 유력 가습기
22-06-09 10:15
16015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2-06-09 08:58
16014
1회도 못 막은 기쿠치, 45구 4볼넷 난조…토론토 2연승 끝 해골
22-06-09 07:16
16013
우리랑 장난하니? 리버풀, 마네 향한 B.뮌헨 두 번째 제안 거절 소주반샷
22-06-09 03:14
16012
ERA 121.50 투수의 반전…QS 역투→21점 차 참패 설욕하다 곰비서
22-06-09 01:07
16011
이러다 '2점 랜더스' 될라... 67일 지켜온 선두도 이젠 위태롭다 와꾸대장봉준
22-06-08 23:34
16010
'너도, 나도 참전'→주급 4억 듣고 '너도, 나도 안 해' 손예진
22-06-08 20:37
16009
'박찬호 닯은꼴' 한국계 투수, 5이닝 무실점...그러나 다저스는 3연패 수렁 [LAD 리뷰] 원빈해설위원
22-06-08 17:14
16008
선수가 주전 원하면 어쩌나...토트넘, '560억' 후보 CB 딜레마 곰비서
22-06-08 15:50
16007
포그바 대체 '꿩 대신 닭', 맨유 골-도움 다되는 931억 MF 영입 임박 철구
22-06-08 14:39
16006
맨유, 콘테 애제자 하이재킹 시도..."UCL 나가는 토트넘이 유리할 것" 애플
22-06-08 13:54
16005
우루과이 특급 스트라이커, EPL행 원한다…토트넘-맨유 등 '눈치 싸움' 오타쿠
22-06-08 12:58
16004
LCK CL 서머 시즌, 13일 개막 + 2 아이언맨
22-06-08 11:57
VIEW
아무리 김민재가 없었다지만, 너무 숭숭 뚫리는 거 아냐? 미니언즈
22-06-08 10:13
16002
"SON에게 노벨 평화상을!" 칠레전 본 팬들의 농담 극혐
22-06-08 09:55
16001
벤투도, 황선홍도 탐낸 '스피드'... 2선 비밀병기 '또' 있다 물음표
22-06-08 09:28
16000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6-08 09:06
15999
억소리가 절로 난다....'1조 8200억' 전 세계 최강 선수단 공개 노랑색옷사고시퐁
22-06-08 06:57
15998
무려 159km가 찍혔다, 두산에 이런 투수가 있었다니.. 박과장
22-06-08 04:24
15997
'HERE WE GO' 레알 마드리드 영입 확정...추아메니 5년 계약 박과장
22-06-08 02:56
15996
1.41→1.39’ ERA 1위의 허울 뿐인 QS+…3실책 콤보에 충격 첫 패 사이타마
22-06-08 01:02
15995
SON '29위→48위→탈락→컴백', 왜 득점왕이 '몸값' 계속 떨어지나 이아이언
22-06-07 23: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