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KC 썬더가 열광하는 이유는?...드래프트 2순위 쳇 홈그렌, 서머리그서 대활약

133 0 0 2022-07-12 23:46:29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오클라호마시티(OKC) 썬더가 마침내 대어를 품고 열광하고 있다.

OKC는 지난달 실시된 신인 드래프트에서 예상을 뒤엎고 2m13cm의 장신 쳇 홈그렌을 지명했다.

키도 크고 윙스팬이 230cm에 달하지만 몸무게가 88kg밖에 되지 않아 많은 OKC 팬들이 우려했다.

그러나 서머리그에서 보여준 그의 활약상에 다소 안심하는 눈치다.

홈그렌은 이번 서머리그에서 3경기에 출전, 평균 15.3점, 9 리바운드, 3 어시스트, 4 블록슛을 기록했다.

전체 2순위다운 성적이라는 게 대체적인 분석이다.

OKC는 공수 양면에서 팀에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 그를 지명했다. 기대대로 활약했다는 평가를 내렸다.

문제는 차원이 다른 NBA에서도 이 같은 활약을 할 수 있느냐 하는 점이다.

다소 고전할 것이라는 게 지배적인 견해다,

그럼에도 OKC는 낙관하는 분위기다. 몸무게만 좀 더 늘고 경험만 쌓는다면, 케빈 듀랜트와 같은 선수로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홈그렌은 내외곽슛이 일품이라는 장점이 있다. 볼핸들링 기술도 포인드가드 빰친다.

리빌딩 기조인 OKC가 드디어 이빨을 드러내기 시작했다.

OKC는 듀랜트, 러셀 웨스트브룩, 제임스 하든 '트리오'가 모두 이탈한 후 우승권에서 멀어졌다.

홈그렌이 OKC의 부흥을 책임질 수 있는 스타로 성장할 수 있을지 OKC 팬들은 예의주시하고 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420
맨유, 리버풀 4-0 완파…텐 하흐 체제 첫 승 신고 오타쿠
22-07-13 02:28
16419
'페리시치 결장, 클루셉스키 글쎄'.. 토트넘, 팀 K리그전 선수 기용은 호랑이
22-07-13 01:05
VIEW
OKC 썬더가 열광하는 이유는?...드래프트 2순위 쳇 홈그렌, 서머리그서 대활약 원빈해설위원
22-07-12 23:46
16417
토트넘전 앞둔 K3 출신 박승욱 "내 수비가 얼마나 먹힐지 궁금" 아이언맨
22-07-12 22:24
16416
구단 레전드 등번호까지 부여했다…"토트넘에 확실한 의사 표현" 극혐
22-07-12 21:47
16415
'다 엎드려뻗쳐!' 맨유, 확 달라졌다...훈련 중 실점→바로 기합 음바페
22-07-12 20:52
16414
외질 1군 제외 이유 밝혀졌다...동료의 폭로 "라커룸서 울고 있었는데..." 물음표
22-07-12 20:05
16413
'한국에서 힐링 축구' 로메로 "오게 돼서 기뻐요!" 사이타마
22-07-12 17:13
16412
맨유서 폭망 '7300만 파운드 재능', 텐 하흐 밑에서 반짝 '찬란한 크로스' 뉴스보이
22-07-12 16:33
16411
'1억파운드 선수 맞긴 맞아' 출발도 전에 의문부호 달린 '최고가 영입' 박과장
22-07-12 15:17
16410
'이적 선언' 레반도프스키, 뮌헨 대우에 충격..."은혜도 모른다" 소주반샷
22-07-12 14:33
16409
레벨이 다른 한국 더위, 놀란 세비야 언론 "습도, 짜증나는 손님" 와꾸대장봉준
22-07-12 13:09
16408
이적생 박해민은 펄펄나는데... 삼성의 씁쓸한 FA 애플
22-07-12 12:29
16407
SSG·키움·LG "지금 이대로가 좋아"…kt·KIA·롯데·두산 "끝난게 아니야" 손나은
22-07-12 11:46
16406
"속으면 안 되겠다" 4년 계약 첫 해부터 0승10패, 예비 FA 투수들에게 불똥 미니언즈
22-07-12 10:22
16405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2-07-12 09:25
16404
한국 여름은 다르지?” 손흥민·케인 쓰러진 훈련, 쿨루셉스키는 불참 앗살라
22-07-12 07:13
16403
"호날두 첼시 가나요?" 질문받은 투헬, 웃으며 한 대답은... 6시내고환
22-07-12 05:14
16402
맨유 CEO, 데 용 영입 위해 바르셀로나행! 치타
22-07-12 03:43
16401
50홈런 0병살타…82년 동안 처음, 세상에 이런 기록이! 불쌍한영자
22-07-12 01:57
16400
"여긴 또 언제?" '삼청동 한옥체험' 토트넘 도련님 삼총사 섹시한황소
22-07-12 00:43
16399
어머니랑도 통화했는데"…1·2R 유망주 잇단 은퇴, 구단도 아쉽다 박과장
22-07-11 23:50
16398
손흥민, 로메로에 먼저 장난...돌아온 건 '뒤통수' 사이타마
22-07-11 22:53
16397
이승우 나와!' 이랜드 까데나시, '푸스카스'급 원더골 '쾅'…이랜드는 통한의 무승부 캡틴아메리카
22-07-11 21: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