곧 20패 당할 투수인데…아직 받을 돈이 800억이나 남았다

150 0 0 2022-08-23 03:15:2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최근 메이저리그에서 좀처럼 보기 힘들었던 기록이 재현될 조짐이다.

메이저리그의 마지막 20패 투수는? 바로 2003년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의 마이크 매로스(45)다. 매로스는 2003년 33경기를 모두 선발로 등판해 9승 21패 평균자책점 5.73을 남기고 '20패 투수'라는 불명예를 안았다. 21세기 들어 최초이자 유일한 20패 투수로 기록에 남아 있다.

매로스 이후 감히(?) 20패에 도달한 투수는 없었다. 그런데 올해 20패 투수 탄생이 유력하다. 벌써 17패를 당한 투수가 있기 때문이다.

워싱턴 내셔널스의 좌완투수 패트릭 코빈(33)이 또 한번 좌절했다. 코빈은 22일(이하 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2022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의 경기에서 선발투수로 등판, 5⅓이닝 9피안타 2실점으로 나름 선방했지만 팀이 1-2로 패하면서 패전투수에 이름을 올리고 말았다.

코빈의 시즌 17패째. 지난 6월 29일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전에서 시즌 4승째를 따낸 후 개인 7연패 수렁에 빠져 있다. 4승 17패 평균자책점 6.81. 코빈의 2022년은 악몽 그 자체다.

코빈은 2018년만 해도 200이닝을 소화하며 11승 7패 평균자책점 3.15를 기록한 정상급 좌완투수였다. 이러한 활약을 바탕으로 워싱턴과 6년 1억 4000만 달러(약 1882억원)라는 거액의 장기 계약을 맺은 코빈은 2019년에도 커리어 최다인 202이닝을 던지면서 14승 7패 평균자책점 3.25로 맹활약을 펼쳤다. 당시 류현진을 제치고 최고의 좌완투수에게 주어지는 워렌스판상까지 거머쥐었다.

그런데 단축시즌으로 치러진 2020년 65⅔이닝을 던지면서 내셔널리그 최다인 피안타 85개를 헌납하며 2승 7패 평균자책점 4.66으로 고전한 코빈은 지난 해에도 171⅔이닝을 던졌지만 9승 16패 평균자책점 5.82로 무너지면서 내셔널리그에서 가장 많은 패전을 당한 투수로 이름을 남기고 말았다. 그가 남긴 피홈런 37개 또한 내셔널리그 최다였다.

올해도 상황이 심각하다. 121⅔이닝 동안 맞은 안타 개수만 무려 176개. 내셔널리그에서 피안타가 가장 많은 투수가 바로 코빈이다.

워싱턴으로선 코빈의 계약이 2024년까지 묶여 있는 것이 심히 부담스럽다. 코빈은 내년 연봉 2400만 달러(약 323억원)를 수령하며 2024년에는 3500만 달러(약 471억원)를 받는다. 워싱턴이 코빈에게 줘야 할 2년치 연봉만 무려 5900만 달러(약 793억원)에 달하는 것이다.

워싱턴은 41승 82패로 메이저리그 전체 승률 최하위에 머무르고 있다. 코빈이 앞으로도 계속 등판한다면 자연스럽게 20패와 가까워질 수밖에 없다. 이미 20패를 예약한 것과 다름 없는데 앞으로 2년 동안 주머니도 두둑하게 챙길 선수라니 이만한 '골칫덩어리'도 찾기 어려울 것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6963
즐거운 하루되세요~ 크롬
22-08-24 09:46
16962
ML 출신 감독도 혀 내두른 KBO 2연전, 10년 만에 역사 속으로 이영자
22-08-24 07:03
16961
'적'과 싸우고, '아군'에 운다...'불운' 수아레즈, '13승'도 가능했다 가츠동
22-08-24 05:02
16960
민낯 드러난 '한때' 김하성 경쟁자 "아직 ML 수준 아니다" 혹평 정해인
22-08-24 04:02
16959
황의조, EPL 노팅엄 이적→올림피아코스 1년 임대...'3년 계약' 타짜신정환
22-08-24 03:07
16958
토트넘, '충격 영입' 준비…"2년 만에 맨유 떠났는데" 노랑색옷사고시퐁
22-08-24 01:36
16957
143일만에 드디어 3위까지 왔다. 강백호 결승타 KT, 두산에 11회 연장끝 2대1 역전승 박과장
22-08-24 00:30
16956
맨유 '103경기 결장' 유리몸, 드디어 떠난다…프랑스행 확정 섹시한황소
22-08-23 23:42
16955
추신수-류현진 이후 처음… 김하성, 선수 랭킹에서도 만능 '전성시대 열렸다' 가츠동
22-08-23 22:19
16954
지독한 부상 악령에 '눈물'... 양쪽 십자인대 파열→어깨 탈구 군주
22-08-23 21:23
16953
고교 야구 랭킹 1위 다투던 투수, ML은 왜 관심 조차 없었을까 장그래
22-08-23 20:09
16952
버림받은 캡틴, "매과이어 후보→위대한 성공", "남은 35경기 벤치로!" 장사꾼
22-08-23 17:10
16951
한번 데었으면 됐지, 또?...첼시, 실패한 FW 재영입 고려 원빈해설위원
22-08-23 16:59
16950
‘공격진 0골’ 첼시, 3년 만에 모라타 복귀 추진 곰비서
22-08-23 16:20
16949
'수비 똑바로 못하냐!' 리버풀 베테랑 밀너, 실수한 세계최고 수비수에게 다이렉트 호통 철구
22-08-23 14:49
16948
기 받으러 왔습니다…월클 수미, 맨유 레전드 수미 만났다 애플
22-08-23 13:04
16947
[공식발표] 카세미루, 맨유와 4년 계약… 첫 일정은 리버풀전 관전 가습기
22-08-23 12:39
16946
[GOAL 리뷰] ‘4년 만의 리그 승리’ 맨유, 리버풀에 2-1 승…래시포드 결승골 음바페
22-08-23 11:12
16945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8-23 09:33
16944
예상치 못한 '깜짝' 영입…콘테, 제임스 원한다 롤다이아
22-08-23 06:35
16943
특급 루키가 돌아왔다, 복귀전 157km…"이제 아프지 않다" 조현
22-08-23 04:52
VIEW
곧 20패 당할 투수인데…아직 받을 돈이 800억이나 남았다 앗살라
22-08-23 03:15
16941
4강 생각해 로테이션…'비셀 고베의 꿈, 韓에 무너졌다' 日 한탄 닥터최
22-08-23 02:06
16940
"김민재, 쿨리발리 대체 힘들어.. 챔피언 될 것 같지 않아" 伊언론인 냉정 평가 찌끄레기
22-08-23 00: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