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하성, MLB대표로 고척돔 금의환향...롯삼N 대표팀→KBO 올스타와 4차례 펑가전

91 0 0 2022-09-19 20:00:22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김하성이 금의환향 한다.

김하성은 오는 11월 부산 사직구장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MLB 월드투어 한국대회 참가가 확정적이다.

김하성이 MLB 올스타 대표팀으로 올 경우 2020년 이후 2년 만에 친정 팀 키움 히어로즈 홈구장인 고척돔으로 돌아와 KBO 올스타 팀과 승부하게 된다.

이번 대회는 11월11일 오후 6시30분 부산 사직구장에서의 1차전을 시작으로 4경기가 열린다.

마이크 매시니 캔자스시티 감독이 이끄는 MLB 올스타 팀과의 1차전은 롯데 자이언츠, 삼성 라이온즈, NC 다이노스 등 영남을 대표하는 프로야구 3개팀 연합군이 치른다. 12일 오후 2시 사직구장에서 열리는 2차전부터는 이강철 WBC 감독이 이끄는 KBO 올스타 팀이 출전한다.

장소를 옮겨 3,4차전은 14,15일 이틀간 오후 6시30분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다.

짐 스몰 MLB 부사장은 19일 부산시청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명예의 전당 선수, 코리안 메이저리거, 루키 선수 등 많은 선수가 이번 대회에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특히 BTS 오징어게임 등 K컬쳐 덕분에 더욱 관심이 높다. 과거 일본 월드투어 때 참가했던 급의 유명한 선수들의 화려함을 기대해도 좋다"며 빅리그 대형스타의 대회 참가를 예고했다. 

코리안 메이저리거 중 가장 유력한 참가선수가 바로 김하성이다.

KBO 허구연 총재는 MLB 측의 김하성에 대한 언급과 관련,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 선수도 있다. 농담이지만 메이저리그에서 혹시 안 뽑으면 우리가 뽑도록 하겠다"며 웃었다.

그만큼 이번 대회에 김하성이 참가할 가능성이 높다는 방증이다.

스몰 부사장은 "선수 명단은 아직은 확정 발표할 수 없다. 보이지 않는 곳에서 많은 조율이 이뤄져야 한다. MLB 사무국과 선수노조는 열흘 전쯤 구두계약으로 합의를 마쳤다. 선수 차출과 관련해서는 소속 팀들과 지난주 부터 이야기 나누고 있다. 소속 구단의 허가, 보험 문제 등 세부적으로 논의해야 할 점이 많다"고 양해를 구했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허구연 KBO 총재, 박형준 부산광역시장, 장창익 동원개발 전무이사, 송선재 MLB 한국지사장, 이항준 제이원 컴퍼니 프로모터 대표가 참석했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7277
'넌 절대 다치면 안 돼!'...A매치 떠난 홀란드 위해 '특별 우대' 질주머신
22-09-20 15:12
17276
즐거운하루되세요~ 원장선생님
22-09-20 13:45
17275
손흥민, 가족 무단 촬영에 경고…"불법 행위, 간과하지 않을 것" + 2 애플
22-09-20 13:14
17274
MLB 휴스턴, 2년 연속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우승 호랑이
22-09-20 12:20
17273
오히려 좋아...'데뷔전 유력' 토트넘 영입 2호, 아스널 잡는 귀신 물음표
22-09-20 10:08
17272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2-09-20 09:13
17271
리버풀에서 분노와 후회로 살았는데…"이적해도 익숙한 문제" 간빠이
22-09-20 08:00
17270
“어쩌다 고춧가루가 됐지?” 7년연속 KS 사령탑의 쓴웃음…왕조는 저물었다 불도저
22-09-20 06:03
17269
누가 한물갔대? 완벽 부활, 10년 다저스맨 눈앞…내년 220억 계약 유력 노랑색옷사고시퐁
22-09-20 04:22
17268
'세기의 이적' 이뤄지나...바르사, 한때 '레알의 미래' 눈독 섹시한황소
22-09-20 02:55
17267
감동의 13분 해트트릭'후 SON과 가장 오래 포옹한 백발의 토트넘 스태프 박과장
22-09-20 01:24
17266
SON, '찰칵 세레머니 해줘요!' 부탁에..."NO! 골 넣고 할게요" 사이타마
22-09-20 00:38
17265
31분 만에 교체→분노 폭발...의자 발로 차고 동료도 '무시' 이아이언
22-09-19 23:29
17264
초미의 관심사였던 KIA와 롯데의 선택… NC-SSG의 대박 가능성은? 가츠동
22-09-19 22:07
17263
이게 맞아?...'콘테픽' 베테랑에게 쌓여가는 의문 군주
22-09-19 20:58
VIEW
김하성, MLB대표로 고척돔 금의환향...롯삼N 대표팀→KBO 올스타와 4차례 펑가전 장그래
22-09-19 20:00
17261
이게 맞아?...'콘테픽' 베테랑에게 쌓여가는 의문 곰비서
22-09-19 17:21
17260
홀란드, 따라오는 카메라 밀치며 짜증 표출..."팬들이 좋아하는 거만함" 애플
22-09-19 16:28
17259
"1위 밀려나니까 짜증 나더라"...아르테타는 '우승'을 품고 있다 가습기
22-09-19 13:00
17258
'미친 수비' 김민재, 지루 봉쇄부터 마지막 포효 '원샷'까지 극혐
22-09-19 11:10
17257
김하성 2경기 연속 무안타 침묵…샌디에이고는 3연승 질주 미니언즈
22-09-19 10:05
17256
즐거운 하루되세요 ~ 크롬
22-09-19 09:25
17255
‘김민재 풀타임’ 나폴리, AC밀란에 2-1 승리…시즌 5연승 픽샤워
22-09-19 06:30
17254
토트넘 초강수...케인 원한다면 2379억 내놔! 픽도리
22-09-19 05: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