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승리' 에릭센, 마침내 현역 복귀한다 '특별 인연 2개팀 급부상↑'

252 0 0 2021-11-14 20:40:16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아약스 시절의 크리스티안 에릭센. /AFPBBNews=뉴스1인간 승리 드라마다. 경기 도중 심정지로 쓰러졌던 크리스티안 에릭센(29·인터밀란)이 현역 복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어린 시절 특별한 인연을 맺은 2개 팀이 차기 행선지로 급부상하고 있다.

14일 일본 풋볼 존에 따르면 이탈리아 매체 가제타 델로 스포르트는 "에릭센이 다가오는 이번 겨울 이적시장에서 현역으로 복귀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현재 2개의 클럽이 차기 행선지로 예상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인간 승리라 할 만하다. 에릭센은 지난 6월 대표팀 소속으로 고국에서 핀란드를 상대하다가 경기 도중 갑자기 쓰러졌다. 심정지가 오면서 모두가 놀랐고, 의료진이 긴급하게 뛰어와 심폐소생술(CPR)을 실시했다. 당시 덴마크 대표팀 주치의는 "에릭센은 심정지로 사망 상태였다"는 말을 전하기도 했다.

하지만 천만다행으로 에릭센은 짧은 시간 안에 의식을 되찾은 뒤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후 심장 제세동기(ICD)를 수술을 받았고, 회복에 전념하며 오뚝이처럼 일어섰다. 그의 목표는 이제 현역으로 다시 그라운드에 복귀해 건강하게 그라운드를 누비는 것이다.

다만 그가 속한 세리에A에서는 더 이상 선수로 뛸 수 없다. 세리에A 리그 규정에 따르면 심장 제세동기 삽입 수술을 받은 선수는 출전이 불가하기 때문이다. 이로 인해 그가 내년 겨울 이적시장에서 팀을 옮길 가능성이 매우 높아지고 있다.

보도에 따르면 2개 팀이 떠오르고 있다. 네덜란드 명문 클럽 아약스와 그의 고국인 덴마크의 명문 오덴세 볼드클럽이다. 두 팀 모두 에릭센과 인연이 있다. 그가 13세이던 2005년 오덴세 볼드클럽 유스 팀에 입단한 뒤 2008년까지 뛰었다. 에릭센이 두각을 나타내자 그해 아약스 유스 클럽이 손을 내밀었다. 그렇게 아약스에 입단한 에릭센은 2010년 아약스 성인 클럽과 정식 계약을 맺은 뒤 데뷔전까지 치렀다.

더욱이 아약스가 속한 네덜란드 리그에는 이미 수비수 달레이 블린트(31·아약스)가 ICD를 착용한 채 뛰고 있다. 만약 에릭센이 두 팀 중 한 팀에 입단해 현역으로 복귀한다면 그야말로 아름다운 또 하나의 스토리가 탄생할 전망이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309
[오피셜] 프레딧 브리온, 탑 제외 주전 4인과 재계약 픽도리
21-11-15 17:03
13308
'월클 선수들이 공짜?'...음바페-포그바-디발라, 초대박 FA시장 개봉박두 오타쿠
21-11-15 16:18
13307
“잊혀지는 것 같다” 125억 지명타자, 포수 마스크가 그립다 아이언맨
21-11-15 16:00
13306
"호날두가 초대하면 가지마" 박지성 절친, 맨유 시절 일화 소개 극혐
21-11-15 14:05
13305
“울버햄튼의 황희찬 설득이 관건” 영국 매체 “황희찬, 리버풀이나 맨시티 가면 엄청난 업그레이드될 수 있어” 음바페
21-11-15 12:10
13304
토트넘의 엄청난 실수, 잘못된 판단이 아스널 캡틴 공격수 만들었다 미니언즈
21-11-15 11:25
13303
‘충격 역전패!’ 포르투갈, WC 본선 진출 실패…세르비아전 1-2 패 물음표
21-11-15 10:11
13302
즐거운 아침입니다 ~ 크롬
21-11-15 09:17
13301
“3라운드에서 본때를 보여주겠다” 허훈이 허웅에게 날린 선전포고 뉴스보이
21-11-15 07:35
13300
10분만에 3골허용 장난까나 불도저
21-11-15 06:05
13299
후아 한폴 먹었네 노랑색옷사고시퐁
21-11-15 02:08
13298
리버풀 수호신, “EPL 우승? 우리는 그 이상을 목표로 한다” 섹시한황소
21-11-14 23:35
13297
이상범 감독의 일침 "김종규, 팀 화합에 뜻 없는 것 같다" 사이타마
21-11-14 22:17
13296
국농 언읍 개어렵네 군주
21-11-14 21:02
VIEW
'인간승리' 에릭센, 마침내 현역 복귀한다 '특별 인연 2개팀 급부상↑' 클로버
21-11-14 20:40
13294
콘테 체제에서 '최고의 컨디션'…동료들도 훈련 때 놀랐다 앗살라
21-11-14 19:34
13293
'재능 있는 선수에 대한 모욕!' 맨유 '아픈 손가락' 우호 여론 폭발 닥터최
21-11-14 17:45
13292
`63년 만의 4골` 프랑스 축구 새 기록 쓴 음바페…"자부심 느껴" 6시내고환
21-11-14 14:55
13291
'위기의 남자' 솔샤르, 더이상 이적료 지원 없다 치타
21-11-14 14:05
13290
'블라호비치 영입한다면?' 콘테의 3-4-1-2, 손흥민-블라호비치 투톱 예상 뉴스보이
21-11-14 13:18
13289
루니-지단-차비 포함 감독 라인업에 낀 전 토트넘 감독 불쌍한영자
21-11-14 10:58
13288
‘데파이 2골’ 네덜란드, 랭킹 73위 몬테네그로와 2-2 무승부 간빠이
21-11-14 10:06
13287
‘손흥민 다치면 안되는데…’ 가벼운 타박상에도 화들짝 놀란 콘테 감독 조폭최순실
21-11-14 07:44
13286
회심의 한방이 졌네 타짜신정환
21-11-14 05: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