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 전 88억’ KT 역대 최고액 사나이, 올해 몸값은 얼마가 적당할까

304 0 0 2021-12-08 04:37:01 신고
※ 5회 신고 누적시 자동 게시물이 블라인드 처리됩니다. 단 허위 신고시 신고자는 경고 또는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88억원의 사나이’ 황재균(34)이 두 번째 FA에서도 대박을 칠 수 있을까.

황재균은 지난 2018시즌에 앞서 미국에서 국내로 복귀하며 KT 위즈와 4년 총액 88억원의 초대형 FA 계약을 맺었다. 이는 당시 1군 진입 3년차였던 막내 KT의 FA 최고액이었고, 지금까지도 황재균 계약은 KT의 역대 최고 규모로 남아 있다.

황재균은 KT에서 4년 동안 517경기에 나서 타율 2할9푼7리 76홈런 308타점 46도루 OPS 8할4푼1리를 남겼다. 첫해부터 지난해까지 3년 연속 20홈런 및 OPS 8할 이상을 기록했고, 2020년에는 134경기 타율 3할1푼2리 21홈런 97타점 맹타로 팀의 창단 첫 가을야구 진출을 이끌었다. WAR(대체선수 대비 승리기여도)도 5.06으로 KT 입단 후 가장 높았다.

다만 FA 취득을 앞둔 올 시즌에는 117경기 타율 2할9푼1리 10홈런 56타점으로 활약이 저조했다. 수비 실책도 KT 입단 후 두 번째로 많은 16개에 달했다. 주장을 맡으며 경기 외적으로 챙겨야할 부분이 많았고, 시즌 도중 도쿄올림픽에도 다녀오며 휴식을 취할 시간이 부족했다. 일각에서는 34살이라는 적지 않은 나이에서 오는 에이징 커브를 이유로 꼽기도 했다.

하지만 황재균은 가을야구에서 부진을 털고 자신의 진가를 뽐냈다. 생애 첫 한국시리즈였지만 4경기서 타율 2할8푼6리 1홈런 5타점 3득점의 맹타를 휘두르며 팀의 창단 첫 통합우승을 견인했다. 2차전 결승포, 4차전 결승 2루타를 비롯해 약점으로 지적됐던 3루 수비에서도 잇따라 호수비를 선보였다.

KBO(한국야구위원회)가 발표한 2022 FA 승인 선수 명단에 따르면 황재균은 박병호, 정훈과 함께 FA 내야수 3인에 이름을 올렸다. 등급은 ‘B’이며 타 구단과 계약을 진행할 경우 그 팀은 보호선수명단에 있는 25명을 제외한 1명의 선수와 연봉 100%, 또는 연봉 200%를 KT에 줘야 한다. 유일한 3루수인 황재균의 올 시즌 연봉은 8억원이다.

현실을 냉정하게 봤을 때 이번 스토브리그서 4년 전의 영광을 재현하기엔 무리가 있다. 내년이면 35살이 되는 나이, 올 시즌을 통해 드러난 수비력 약화 등이 최대 걸림돌로 꼽힌다. 그러나 큰경기에 강한 면모를 보였고, 주장이라는 힘든 자리에서 통합우승 주역으로 거듭났기에 마냥 계약 규모를 축소할 수는 없는 법이다. 여기에 최근 내야수가 필요한 LG가 관심을 갖는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경쟁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KT 구단은 시장 상황과 관계없이 황재균을 무조건 잡는다는 입장이다. 최근 황재균 측과 두 차례 만남을 갖고 의견을 조율한 것으로 알려졌다. 만남 이후에도 “황재균은 우리에게 꼭 필요한 선수”라는 기조에는 큰 변화가 없다. 88억원의 사나이 황재균이 4년 전만큼은 아니겠지만 이번 시장에서도 자신의 가치를 인정받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 댓글 더보기
※ 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
0 / 300
번호 제목 작성자 시간
13649
'김민재 영입 성공 부럽네' 베식타스, "우린 중국 선수 데려오자!" 오타쿠
21-12-09 15:05
13648
'中축구가 브라질보다 잘한다고?' 헐크 충격적 고백 공개 호랑이
21-12-09 13:51
13647
“내 아들이 맨유서 데뷔하다니...” 눈물 흘린 해설가, “너무 자랑스럽다” 극혐
21-12-09 12:59
13646
[공식발표] 진행 불가...'코로나 확진 13명' 토트넘, 렌전 취소 미니언즈
21-12-09 11:42
13645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2-09 08:32
13644
'로테이션 가동' 맨유, 조 1위 챔스 16강행…영보이즈와 무승부 닥터최
21-12-09 07:35
13643
'추가시간 실점' 첼시, 제니트와 3-3 무...2분 남기고 조 2위 찌끄레기
21-12-09 06:17
13642
이변 없냐 6시내고환
21-12-09 04:35
13641
[골닷컴, 대전] 강동훈 기자 = 강원FC 최용수 감독은 대전 하나시티즌전에서 아쉽게 패하면서 위기에 놓였지만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승부를 보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강원은 8일 오후 7시 한밭종합운동장에서 열린 대전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1 승강 플레이오프 1차전 원정경기에서 0-1로 패했다. 강원은 후반 5분경 선제 실점 후 반격에 나섰으나 승부를 원점으로 돌리지 못했다. 이로써 강원은 부담스러운 위치에 놓이게 된 가운데 12일 강릉종합운동장 뉴스보이
21-12-09 03:27
13640
'2시즌 1골' 토트넘 윙어, 아약스 이적설...4년 남은 계약기간이 문제 부천탕수육
21-12-09 01:31
13639
토트넘, 코로나 확진자 13명까지 늘어…콘테 "모두가 두려워 하는 상황" 정든나연이
21-12-09 00:03
13638
‘손흥민 코로나 양성 반응’…10일간 격리로 결장 불가피 간빠이
21-12-08 22:41
13637
고양 언더 ㅆㅂ 불도저
21-12-08 20:28
13636
日 니혼햄의 '폭풍영입'…'김광현 전 동료' 갠트와 계약 합의 픽도리
21-12-08 17:01
13635
이탈리아 배구스타 후안토레나 "다음 시즌 아시아에서 뛰겠다" 소주반샷
21-12-08 16:09
13634
[오피셜] 4년 만에 IG 떠난 ‘더샤이’ 강승록, FA 전환 철구
21-12-08 15:06
13633
'UFC? UCL?' 주먹 휘두르고, 걷어 차고...무려 '6명' 퇴장 오타쿠
21-12-08 14:15
13632
'기적이 일어났다' AT마드리드, 조 최하위→극적인 챔스 16강 호랑이
21-12-08 12:48
13631
아무리 화났다지만…'주먹 휘둘러 퇴장', 경기도 매너도 졌다 극혐
21-12-08 11:30
13630
"SD의 난제" 330억 내야수 김하성 향한 美 시선 차갑다 물음표
21-12-08 09:12
13629
즐거운 아침입니다. 크롬
21-12-08 08:52
13628
"SD의 난제" 330억 내야수 김하성 향한 美 시선 차갑다 찌끄레기
21-12-08 06:04
VIEW
4년 전 88억’ KT 역대 최고액 사나이, 올해 몸값은 얼마가 적당할까 조현
21-12-08 04:37
13626
린투엠 기분좋누 가마구치
21-12-08 03:53